goalgoru
10,000+ Views

사람은 옷빨, 고양이는 무늬빨

형제라도 무늬가 다른 고양이, 그런데 말입니다.

하트냥

수염냥

아... 로켓냥

스팀우유 먹었냥

올빼미냥

하트냥

백미응냥


박새로이냥

수배냥


머찌냥

아수라백짱

귀엽냥

문신인가

머리띠

내 안에 냥 있다

느낌표


3 Comments
Suggested
Recent
다들 왤캐 예쁘냥
하트냥 신기하다
개성이 넘친다냥!!😍🥰💕🤩😘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라앉은 배 안에서 3일을 살아남은 사람
7월 13일 나이지리아의 DELTA STATE 해역에서 뒤집어진채로 가라앉은 배안에서 나이지리아인 해리슨 오킨 (Harrison Okene, 29)이 생존한 상태로 발견됨. 당시 Jascon-4호에는 12명의 선원이 타고있었는데, 사고가 발생한 후 10명은 사망, 1명은 여전히 실종 상태이며, 해리슨은 선채 내부 에어 포켓을 확인중에 생존 확인함. 구조팀은 당시상황을 매우 비관적으로 보았으나, 생존자가 나온 사실에 기적이라는 말밖에 못했다고 함. 선채 앞 에어포켓에서 3일을 살아남은 해리슨은 당시 기억으로, "너무 배가 고팠어요. 그것보다 갈증이 진짜 심했어요. 바닷물을 너무 마셔서 혀 피부가 다 까져버릴 정도였어요." 아래는 구조될 당시의 수색대원의 캠임. ㄷㄷ 3일동안 빛도 없고 오직 바닷물만 찰랑거리는 선채 안에서 살아남음;;; 다행히 해리슨은 치료를 받고 몸에는 별 이상이 없어 퇴원을 했으나 여전히 트라우마에 시달리는 상태. "집으로 돌아갔을때 침대에 누워서 자도 가라앉은 선채에서 자는 듯한 느낌이 들어서...자다가도 소리를 지르면서 깨어나곤 해요." 3일동안 저 안에서 버틴것도 대단한데 불빛도 없고 음식도 없고 바닷물만 있는걸 상상만 해봐도 진짜 죽을거같음 ㄷㄷㄷ 구조대원들도 정말로 대단한 사람들임 (출처) 와.... 3일 동안 저 속에서 버텼다니 어떤 심정이었을까요 감히 상상도 못하겠다... 정말 대단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