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펍 여행 일지]: 35. Holy Mountain - 미국 시애틀(시애틀 최고의 사워 양조장)
안녕하세요. 오늘은 제 디스크에서 묵혀두었던 펍 여행 사진을 한번 둘러보았는데요. 둘러보다가 제가 깜빡하고 2019년에 방문했던 미국 시애틀 최고의 사워 양조장을 한번 소개할려고 합니다. Holy Mountain 양조장은 시애틀 최고의 사워 양조장이자 Fremont와 함께 탑클래스의 임페리얼 스타우트/깜장물(아메리칸 스트롱 에일/발리와인 등)을 만드는 양조장입니다. 비록 현재는 홀리 마운틴의 세 오너 중 한명이자 브루잉을 하던 사람이 나가서 Floodland라는 양조장을 따로 세웠지만, 여전히 뛰어난 퀄리티의 맥주들을 생산하고 있습니다. 시애틀 도심에서 그리 멀지 않는 곳에 위치하고 있어서 저는 당시 우버타고 이동했습니다. 옆에 조그만하게 입구가 표시되어 있는데 들어가시면 됩니다. 내부는 이렇게 꽤 아늑하고 내부 양조 시설도 볼 수 있어서, 바에 앉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옆에 저렇게 메뉴판이 있고, 주문하고 바로 계산하시면 됩니다. 메뉴 라인업입니다. 다양한 기본 라인업과 콜라보 맥주를 판매하고 있어서, 자유롭게 주문해서 마실 수 있습니다. (보니까 또 미국 가고 싶습니다 ㅠㅠ) 그리고 이렇게 병 맥주들도 테이크 아웃 가능합니다. 새로운 양조장 방문은 이렇게 또 샘플 주문을 해줍니다. 전체적으로 아메리칸 세종이 높은 퍼포먼스를 보여줬으며, 킹스 헤드라는 버번 베럴 숙성 브라운 에일을 탭으로 마실 수가 있어서, 상당히 높은 퀄리티 맥주를 마실 수가 있었습니다. 양조장 방문하고 이렇게 맥주를 가져왔습니다. 해당 맥주 리뷰는 아래 카드를 보시면 감사하겠습니다 ㅎㅎ https://www.vingle.net/posts/2737969?q=holy%20mountain https://www.vingle.net/posts/3081979?q=holy%20mountain 홀리 마운틴 양조장은 시애틀에 위치한 수많은 양조장 중 한 군데만 갈 수 있다면 제일 먼저 권해드리고 싶은 곳입니다. 브루어리에서만 즐길 수 있는 맥주들이 존재하며, 탭 리스트도 다양하고, 쇼핑할거리도 적지 않습니다. 위치도 시내에서 그리 멀지 않으며(우버 10분거리) 맥주 가격도 합리적이라 개인적으로 꼭 추천드리고 싶은 양조장입니다. 다만, 맥주 스타일이 대중적인 스타일이 아니라 맥주가 낯선 분들은 먼저 시음해보시고 맥주를 주문해보시는 걸 추천드립니다. 그럼 저는 다음에 더 재미있는 맥주 이야기와 함께 찾아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양조장 이름: Holy Mountain Brewing Company 주소: 1421 Elliott Ave W, Seattle, W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