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500+ Views


G7 상석에 '문 대통령'..각국 정상 "한국은 월드챔피언"





바이든:한미회담도 최상이었는데 문 대통령님이 오셨으니 이제 G7도 잘될 겁니다.

존슨:네. 그렇죠. 한국은 단연 세계 최고의 방역 모범국이죠. 방역 1등이죠.

구테흐스 UN 사무총장:맞습니다. 한국 대단해요.

마크롱:다들 생각이 같으시네요.

문재인 대통령:(웃음)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
“마드리드 시청을 방문하여 알메이다 시장을 접견했습니다” 스페인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각) 마드리드 시청을 방문했습니다. 이날 마드리드 시장은 문 대통령에게 황금열쇠를 선물하며 한-스페인, 마드리드시의 우호적 관계를 강조했습니다. 호세 루이즈 마르티네즈-알메이다 시장은 이날 황금열쇠를 증정하며 “이 열쇠는 스페인의 수도, 마드리드시의 문은 항상 열려 있다는 것을 상징한다”며 “대통령님과 한국 국민에 대한 우정과 감사의 증거로 마드리드 시민을 대신해 저희 도시의 황금열쇠를 선물한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황금열쇠에 대해 “이 행운의 열쇠가 대한민국과 한반도에 큰 행운을 가져다 줄 것으로 믿는다”며 “이 열쇠로 코로나 극복의 문을 열겠다. 마드리드 시민들께도 보답이 될 것이다. 코로나로 힘들었던 시간들을 뒤로 하고, 마드리드가 새로운 미래로 나아가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시청 고야홀에서 시청 방명록에 글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또 시청에 도착한 직후에는 시청 앞에 모인 스페인 시민과 한국교민들을 보고 알메이다 시장과 함께 다가가 인사를 나누기도 했습니다. [대한민국청와대]
🇰🇷🇪🇸🇰🇷🇪🇸🇰🇷🇪🇸🇰🇷🇪🇸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부부와 함께하는 공식환영식이 열렸습니다” - 마드리드 왕궁 ‘팔라시오 레알’에서 스페인 왕실 전통 의전으로 시작 - 군악대‧의장대 300여 명, 기마대 30여 명 사열 - 펠리페 6세 국왕과 레티시아 왕비가 직접 마중 - 문재인 대통령 “양국은 물리적 거리에도 불구, 깊은 유대를 가지고 있어” 6월 15일 오후(현지시각) 마드리드에 도착한 문재인 대통령은 공식환영식을 시작으로 2박 3일간의 스페인 국빈방문 일정을 시작했습니다. 마드리드 왕궁 ‘팔라시오 레알’(Palacio Real)에서 진행된 공식환영식에서 문 대통령 부부가 탄 차량은 팔라시오 레알로 들어와 도열한 300여명의 군악대와 의장대를 통과해 멈췄고, 차 앞까지 마중을 나온 펠리페 6세 국왕 부부는 반갑게 인사를 건넸습니다. 문 대통령 부부와 펠리페 6세 부부가 단상에 오른 뒤, 공식예포 21발이 발사되고 애국가와 스페인 국가가 차례로 연주되며 공식환영식은 시작됐습니다. 문 대통령과 펠리페 6세 국왕은 약 400m거리를 돌며 군악대‧의장대 300여 명과 기마대 30여명, 모터사이클 경찰의 사열을 받았습니다. 사열 종료 후에 펠리페 6세 국왕은 스페인 측 주요 인사를, 문 대통령은 우리측 주요 인사를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이날 공식환영식의 양국 국가연주, 의장대 사열, 왕실근위대 및 기마병 분열 등은 스페인 왕실의 전통 의전에 따라 진행된 것입니다. 이날 문 대통령은 2019년 펠리페 6세 국왕 부부의 방한을 언급한 뒤 “애초 양국 수교 70주년이 되는 지난해 방문하려 했으나 코로나 상황으로 뜻을 이루지 못했는데 늦었지만 마드리드에서 다시 만나니 매우 반갑고 기쁘다”고 인사말을 건넸습니다. 문 대통령은 “양국은 유라시아 대륙의 양 끝에 위치해 있지만, 물리적 거리에도 불구하고 깊은 유대를 바탕으로 활발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며 “2019년 사상 처음으로 스페인을 방문한 우리 국민이 60만 명을 넘었고, 한국에서는 음식, 의류 등을 통해 스페인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펠리페 6세 국왕은 코로나 초기 방역 분야 협력 지원에 감사를 표한 뒤, “코로나로 힘든 시기인데, 문 대통령의 바르셀로나 경제인협회 연례포럼 참석이 긍정적인 메시지가 될 것”이라며 “(저녁 국빈만찬의) 경제인 참석 규모가 최대 규모인데 이는 스페인의 한국에 대한 관심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에 “스페인에서 K-팝, 한국 영화가 인기를 끌고 한국어를 배우려는 사람이 많아지고 있다고 들었는데, 이같은 양국 간 우호 증진은 양국 관계 발전의 전망을 밝혀 주는 것”이라며 “경제 분야에서도 양국 간 협력이 제3국 공동진출이나 4차 산업혁명, 스타트업 등 미래 산업 분야로 확대되고 있다”며 긍정적으로 평가를 이야기했습니다. 한편, 문 대통령은 펠리페 6세 국왕 내외에게 무궁화대훈장을 수여했고 펠리페 6세 국왕은 문 대통령에게 최고국민훈장, 김정숙 여사에게 국민훈장 대십자장을 각각 수여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환영식 후 마드리드 시청을 방문했으며, 펠리페6세 국왕 주최 국빈만찬에 참여했습니다. [대한민국청와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