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1,000+ Views

[감성글귀] 나도 날 모르는데 누가 날 이해할 수 있을까?

내가 늘 원했던 건 이해받는 것이었는데,
나도 날 잘 이해 못하는데 누가 나를 이해할 것인가 싶다.

백은선 <나는 내가 싫고 좋고 이상하고> 중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