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500+ Views


2021.6.18. 대구 MBC 보도. 귀를 의심한다.





최성해의
그릇되고도 해괴망측한
생각과 발언이 빚어낸 참극.
반드시
끝까지
진실을 밝혀야 한다.

통일은 전쟁을 통해 집어먹는 승자 독식이란
생각을 갖는 위험한 자 최성해.
6.25 민족 상잔의 비극이란 아픔도 없는 냉혈한이
지금 현시대에까지 대학 총장을 버젓이 하고 있는 현실.
정말 소름 돋는다.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이런 논조에 공감하는 극우.또라이가 얼마나 많을까‥ 그럼 닭이 말했던 통일대박은 뭐냐? 전쟁이라도 해서 통일하자 뭐 그런거야? 자고로 싸우지않고 이기는것이 젤 상책이랬고, 아니 현정권이 뭘 그렇게 잘못했다고 씨부렁대냐? 쥐닭에 비하면 선비지 개쎅햐. 중국눈치는 누가봤다고 씨바라. 사드때 못봤냐? 경제보복하면 누구책임인데? 통일할려면 당근 북한구슬려야지 너처럼 때려부시고 전쟁해 그럼? 쌍느므쎅히같으니‥😡😡😡😡😡
@assgor900 캬~~~ 싸이다!👍🏻👍🏻👍🏻👍🏻👍🏻
@Eolaha 라언냐밖에 엄써!👍👍😌😍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7월 7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 2021/07/07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 1. 민주당은 월성원전 조기 폐쇄 검찰수사 외압이 검찰총장직 사퇴의 계기라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주장을 맹성토했습니다. 민주당은 “많은 국민은 대선 출마를 위한 알리바이가 아니었는지 의심하고 있다"고 포문을 열었습니다. 그동안 정치하고 싶어 어떻게 참았는지 몰라도 이제 제법 정치꾼 냄새가 나~ 2. 국민의힘이 대선 공약으로 여성가족부 폐지를 꺼내 들었습니다. 당 대표는 물론 대권 주자까지 여가부 폐지를 주장하는 가운데 이준석 대표는 “여성을 절대 소수자로 몰아놓고 캠페인 하는 방식은 시행착오”라고 주장했습니다. 여가부보다 먼저 폐지해야 해야 할 게 하나 있는데… ‘국민의힘’이라고… 3. 이준석 대표는 신임 대변인 내정자에게 "두 분 대변인은 특히 청와대 1급 비서관과 경쟁도 고민해야 할 부분인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청와대 1급 비서관'과 달리 두 대변인이 '경쟁'을 통해 선발된 점을 강조했습니다. 그놈의 경쟁, 시험… 이러다 ‘여의도 정치 학원’ 문 열게 생겼어요~ 4. 이재명 경기지사의 ‘친일 세력과 미 점령군 합작’ 발언에서 시작된 정치권의 역사관 논쟁이 점입가경입니다. 급기야 국민의힘 김재원 최고위원은 “이 지사는 빨치산을 하든지 북한으로 가라”는 막말까지 나왔습니다. 발끈하는 거 봐라~ 지들 국부 이승만도 인정한 사실을… 쯧쯧… 5. '선동 오징어' 수산업자 사기범 김 씨에 대한 수사가 속도를 내면서 국민의힘은 뒤숭숭한 분위기 속에 파장을 주시하고 있습니다. 특히 김무성 전 의원, 주호영 의원 등 거물급 정치인의 이름이 거론되자 촉각을 세우는 분위기입니다. 지들 잘못은 정쟁으로 덮고 남의 잘못은 잡아먹을 듯하고… 나쁜 것들~ 6. 조응천 민주당 의원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장모를 법정구속한 법원 판결을 두고 "75세 고령이 도주의 우려가 있다는 게 납득이 안 된다"고 밝혔습니다. 장모의 법정구속에 대한 민주당의 전체 기류와는 배치되는 발언입니다. 아직도 남아 있는 혐의가 몇 개인데… 나는 이러는 당신이 납득이 안 가~ 7. ‘조국흑서’의 공저자인 권경애 변호사가 문재인 정권을 ‘독일 나치즘과 흡사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박노자 교수는 이에 대해 “아무리 정치 싸움 중이라 해도 지나가는 소가 웃을 그런 이야기를 왜 하셔야 되느냐”고 질타했습니다. 문재인 정부가 나치라면 참 관대는 한 거네… 나치임에도 불구하고 살려는 주자나~ 8. 오는 23일로 예정된 도쿄올림픽 개회식에 참석할 외국 정상의 윤곽이 명확하게 드러나지 않는 상황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현재 개회식 참석 의사를 밝힌 외국 정상은 2024년 파리하계대회 개최국인 프랑스의 마크롱 대통령뿐입니다. 스가 총리의 입장이 난처하겠어… ‘마크롱’뿐이라니 약 오르지롱~ 9. 일본 도쿄도 의회 선거에서 집권 자민당이 사실상 패하면서 자민당 총재이자 총리인 스가의 입지가 대폭 좁아졌습니다. 자민당 내부에서는 스가 총리를 간판으로 총선을 치를 수 있겠느냐는 회의론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스가의 장기 집권을 두 손 모아 빕니다… 이러면 너무 얍삽한가? 10. 소비자의 90% 이상이 매일 청소나 위생 목적으로 일회용 물티슈를 사용하지만, 물티슈 원재료가 플라스틱류라는 사실을 인지하는 소비자는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다수 물티슈 제품은 폴리에스테르가 주성분입니다. 특히 생태계 환경 파괴범 물티슈 좀 변기에 버리지 말라고~ 국민 10명 중 8명 "월 20만~50만 원 기본소득 찬성". 여 정세균, 야 홍준표·유승민 상승세 2·3위 경쟁 치열. 윤석열, 국민의힘 경선 버스 타나? 이준석 "안 기다려". '현역의원 33명' 원희룡 지지모임 출범, 김종인 축사. 이준석 "미 포고문 '주둔군' 번역해야 친일파 기용 불가피”. 도쿄올림픽 입국 세르비아 조정 대표팀 코로나 확진. 코로나19 4차 대유행 시작, “더 크고 오래간다" 우려. 청년기의 자존심은 혈기와 아름다움에 있지만, 노년기의 자존심은 분별력에 있다. - 데모크리토스 - 누구나 아름다운 청춘의 시기를 지나기 마련입니다. 젊음의 혈기는 물불을 가리지 않지만, 차츰 분별력을 갖게 하는 시금석이 되기도 합니다. 나이가 들어 분별력이 없는 사람은 어쩌면 청춘의 혈기조차 가져 보지 못한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나이 먹어서 서러운 것도 있지만, 분별력조차 갖지 못한 사람은 되지 말아야겠습니다. 장마철 폭우로 인한 비 피해가 없도록 대비 잘 부탁드립니다. 오늘도 안전하고 건강하게… 류효상 올림.
6월 25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 2021/06/25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 1.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압도적인 여론조사 지지율에 구애의 손을 뻗던 국민의힘이 변했습니다. 이준석 당 대표 체제 들어 국민의힘 정당 지지도가 오르고, 외연 확대에 자신감까지 생기자 자강론도 점차 강해지는 모습입니다. 약진하는 유승민… 어쩌다 원희룡 뜬금 하태경? 답 나오네~ 2. 96년생 대학생인 박성민 전 민주당 최고위원의 청와대 청년 담당 비서관 발탁을 두고 "불공정 인사"라는 정치권 안팎의 비판이 점차 거세지고 있습니다. 국민의힘은 물론 민주당 내에서도 비판과 우려의 목소리가 나옵니다. 누구처럼 시험을 보든 배틀을 했어야 하나 보다… 그게 공정인감? 3. 이준석 대표는 송영길 대표의 “야권 인사가 엑스 파일을 정리했을 것이라는 추측은 매우 부적절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비판했습니다. 이 대표는 “최소한 육하원칙에 맞게 의혹을 제기할 수 있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아이고… 최소한 국민의힘 인사들한테 그러라고 좀 하고 말하지~ 4. 지역사무소 여성 직원의 성범죄 피해 의혹이 불거진 민주당 양향자 의원이 가해자로 지목된 이들을 조사해달라며 고발장을 제출했습니다. 양 의원은 입장문을 통해 “평생 사죄하며 책임지겠다”고 말했습니다. 참 가지가지 여러 가지 한다. 더 이상 할 말도 없고… 짜증나~ 5. 장성철 '공감과논쟁 정책센터' 소장은 '윤석열 엑스파일'에 대해 "문서를 계속 갖고 있는 자체가 여러 오해를 낳을 수 있다"며 "파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X 파일 문건의 출처에 대해선 여권과 정부 기관일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변죽만 울리다 감당이 안 되는 모양이지? 물귀신 작전은 또 뭐니~ 6.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법무부 장관의 징계위원 선정 권한을 보장한 법 조항에 반발하며 낸 헌법소원에 대해 헌법재판소가 "심리할 필요가 없다"고 판단했습니다. 헌재는 재판관 7대1의 의견으로 각하 결정했습니다. 무슨 말이냐면… 전직 윤석열 검찰총장이 헛다리 짚었다는 얘기임… 7. 야권 대권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재산이 지난 3월 6일 기준으로 71억 7천만 원으로 확인됐습니다. 윤 전 총장 부부의 재산은 대부분 배우자 김건희 씨 명의로, 윤 전 총장 본인 명의의 재산은 예금 2억4천만 원이 전부였습니다. 처가 쪽 일은 일절 관여하지 않는다고 하기엔 너무 많은데… 기는 피고 살라나? 8. 최재형 감사원장이 잠재적 대선주자로 부상하고 있지만, 정치권 관심만큼 정치적 중립성 훼손에 대한 비판도 커지고 있습니다. 감사원 내부에서는 감사원장이 정치 참여 가능성을 열어둔 것만으로도 부적절하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자기 앞가림도 못 하면서 대권에 눈먼… 뭐가 뛰니 뭐도 뛰는 모지리~ 9. 조선일보가 성매매 범죄를 다룬 기사에 조국 전 장관 부녀의 삽화를 사용했다가 사과했습니다. 그런데 이번엔 문재인 대통령의 삽화를 전혀 상관없는 범죄 기사 등 네 건에 사용한 적이 있는 것으로 드러나 또다시 사과했습니다. 같은 기자가 똑같은 짓을 해도 반복해서 사과만 하면 되는 거니? 미친… 10. 방역당국이 코로나19 ‘델타 변이’ 대응을 위해 백신 완료자에게 추가 접종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국내는 변이 바이러스가 초기 유입 단계지만, 인도는 처음으로 델타 변이보다 강력한 ‘델타 플러스 변이’ 사망자가 나왔습니다. 지리하고 긴 싸움이 될 것 같습니다… 나와 가족을 위해 마스크~ 이준석 "부동산 전수조사 정보동의서, 25일까지 제출". ‘경제 대통령은 누구?' 물었더니 1위 이재명, 윤석열 3위. 윤석열, 29일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대선 출마 선언. '복당' 홍준표, "윤석열 X파일' 20가지 의혹 문제 많다”. 내 신체에 감사하는 것이 자신을 더 사랑하는 열쇠임을 비로소 깨달았다. - 오프라 윈프리 - ‘건강한 육체에서 건강한 정신이 깃든다’는 말을 건강할 때는 깨닫지 못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감기몸살만 걸려도 아무 생각 못 하는 것을 보면 말입니다. 물론, 세상 돌아가는 것도 사회가 건강하지 못하면 혼란스러운 것은 마찬가지 아닐까요? 건강한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류효상 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