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nh8179
100+ Views

가슴에 못다 한 말 / 양애희

가슴에 못다 한 말 / 양애희


이마 맞대고
이별이 눕고 간 자리마다
추억만
눈물만
슬픔의 흔적만 있진 않을거야.

사랑하여 가슴 설렌 시간도
사랑하다가 미워져 밤새도록 잠 못 이룸도
사랑하다가 하늘가 버린 운명도
바람 편에 건넨 사랑도
눈물겹도록 꽃 피고 꽃 진자리마다
터벅거리는 그리움에 향기 필지도 몰라.

어찌 잊혀지겠어
어찌 지워지겠어
네가 오고 내가 가는 침묵의 행복이거늘
아니라고,
아니라고 다짐하면서 들어선
눈물 한방울의 늪인 걸

맺히고 엉킨 사연들 가슴에 못다한 말 되어
어느 곳 어디에 피더라도 화장 곱게 한 그리움
꽃처럼 피어 방울방울 살다가 문득
너도 나처럼, 내가 보고 싶을지도 몰라.

가슴에 못다 한 말
내 삶의 전부는 너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