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nh8179
100+ Views

중년의 꽃으로 살고 싶다 / 우영국

중년의 꽃으로 살고 싶다 / 우영국


나도 한 때는 청춘의
장미였다
촉촉이 물 오른
가지마다
여린 가시가 돋친
싱그런 빨간장미
바람도 내곁을 지날 때
조심스러웠지

이제는 중년의 꽃으로
살고 싶다
아침 햇살에 감사하며
저녁 휴식에 또 감사하며
하늘 아래 땅으로 사는
낮은 마음으로
욕심없는 소박한
삶의 꽃을 피우고 싶다

봄이 겨울보다 짧은
이유와
꽃이 피고지는
자연의 이치에
더욱 고요히 흐르는
물 소리로
내 인생의 사계절을
걸어 가리라

내 안의 종소리에
귀 기울이며
겉보기의 화려함보다
참 고운 인연들과
함께 어울릴 수 있는
내면의 편안함을
벗삼아
중년의 꽃으로 살고 싶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