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nmollang
10,000+ Views

초간단 노른자장 레시피 움짤.gif


먼저 달걀 6개를 그릇에 담고
페트병으로 노른자만 쏙쏙 걷어내기!


진간장 300ml
설탕 3큰술
맛술 4큰술
양파 1/2개
대파, 마늘 3개, 고추

끓인 맛간장을 충분히 식혀서 노른자에 부어주기
(뜨거운 간장을 부으면 노른자가 익어버림 주의)
뚜껑 덮고 냉장고에 넣어서 두 시간 동안 기다리기


두 시간 후, 노른자 윗면도 간이 제대로 밸 수 있게 뒤집어주고
다시 두 시간을 기다리면 끝!!!!!!


출처 쿠캣

상상되는 맛이라 더 먹고싶네요 후후..
그냥 노른자로 비벼먹는 것 보다 훨씬 쫄깃? 꾸덕? 하고 맛있다고 하는데
저기에 오징어 젓갈 올려먹으면.... 츄릅... 침이 꼴딱 넘어가네 ㅇ<-<
10 Comments
Suggested
Recent
페트병으로 어떻게 노른자만 골라내요??🤔🤔
@Eolaha 빨아들이게눌러주면노른자만쏙들어갈껄요..!
@Eolaha 탄력이 좀 있는 페트병으로 가능할듯요 ㅎㅎ 생수병은 그냥 찌그러져서
@Eolaha 누님. 스포이드 아시죠? 그런 원리예요. ㅋ
건더기 뜨는 국자로 해도 될거같긴 하지만 페트병이 훨씬 재밌어 보이니 페트병으로 해야징 ㅋㅋ 딸이랑 해봐야겠어요^^ 그나저나 흰자는 팩을 해야하나 ㅎ
@luvuml10 흰자는 수제 마요네즈나 쿠키 필링, 컵케잌 만들때!
@roygi1322 오 마요네즈 굿 👍샌드위치 자주 먹어서 마요네즈 많이 쓰는데^^ 감사해요 ㅎㅎ 베이킹은....귀찮습니다요 헤헷
와.. 군침..
오늘 당장 해야지~~ 앗 !계란사와야하는구나 ᆢ
근데 끓여서 식힌 간장에 계란노른자 올리면안되요? 노른자에 간장붇는게 정석인가싶으네여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햄폭탄 통치즈 부대찌개 & 새우야채볶음
채널 돌리다 걸렸어요 ㅡ..ㅡ 하하랑 재준이한테… 종국이는 등신대로 등장… 지난번에도 매진됐다고해서 좀 지켜봤습니다. 그러다 결국 주문. 지난번에 에드워드 권은 실망이었는데 늬들은 날 실망시키지 말아줘^^ 와우 이번에도 역시 매진이네요… 드뎌 택배 도착… 내용은 이렇습니다. 중3이 부대찌개 맛 한번 보자고해서 1인분 끓여줬는데 아빠가 해준 부대찌개가 더 맛있다고… 좋아해야 되는거냐 실망해야 되는거냐 ㅡ.,ㅡ 며칠후 와입도 맛 한번 보자고해서 3인분 투입… 냉동된 아이를 녹이지 않고 뜯어서 바로 웍에 투하… 천천히 녹으면서 자동 조리… 부대찌개로만으론 모자랄거 같아서 새우도 볶아주려구요. ㅋ 두가지 동시에 해줍니다. 부대찌개가 완제품이라 어렵진 않았어요. 너구리 소스 넣어줍니다. 오, 부대찌개 그럴듯해 보이는데요. 굴소스도 넣어줬습니다. 일단 비주얼은 통과. 햄폭탄 통치즈 부대찌개 그리고 새우야채볶음에 와인 한잔… 잠시후 결론은 부대찌개의 완승… 남은 새야볶음 냉장보관중… 와입은 와인에 얼음을 넣어서 마시네요 새야볶음이 남았지만… 닭꼬치 투입… 아, 제가 왠만하면 가족들 입맛에는 거의 맞추는 편인데… 실패의 원인이 뭘까… ㅋ 껌씹으며 복기중^^ https://youtu.be/q1q0jJ-t7uM
쏘야 & 데리야키 볶음우동
퇴근해서 이것저것 하던 와입이 쏘야 좀 만들어 보랍니다. 오더가 떨어지면 잽싸게 일어나서 행동에 돌입해야 합니다. 속전속결… 지난번에 먹었던 비엔나는 맛이 넘 별로였던 기억이나서 목우촌 비엔나를 데려와 보관중, 바로 오늘이 출동일… 양파, 대파, 마늘 정도만 넣었습니다. 케첩 넣기전 조금 남은 참소스가 눈에 띄길래 오늘은 참소스 투입. 슥슥슥 저어주다 케첩 투하. 아따 맛나것다… 조리가 끝나갈 무렵 숙주 투입. 숙주는 최대한 짧고 굵게 조리해 아삭한 식감을 살려줘야 제맛. 접시에 옮긴후 파설리 투하로 마무으리… 저는 간만에 와인, 와입은 노르디스크 캠핑맥주 한잔… 역시 쏘야는 비엔나맛에 참 많이 좌우되는것 같네요. 둘이서 이런저런 이야기 하다가 와입이 마시던 맥주 이야기를 합니다. 와입도 저처럼 곰표맥주보단 노르디스크가 낫다네요. 그러면서 캠핑장에서 봤던 노르디스크 텐트 이야기도 하더니 맥주캔을 유심히 보더니 맥주에 왜 산도조절제 이런게 들어가냐고 묻네요. 저도 모르지 말입니다 ㅋ. 근데 영양강화제도 모르지만 이건 왠지 어감이 좋데요^^ @evantaylor0521 님에게 물어봐야겠어요. 추가 안주가 필요하겠네요. 두번째 안주는 데리야키 볶음우동. 면, 소스, 건더기 이런 구성입니다. 나중에서야 생각이 났는데 면을 좀더 짧게 살짝 덜 익은듯이 삶을걸 생각했습니다. 어차피 볶을거니까 말이죠. 면에 건더기와 소스 투하. 슥슥슥 저어주니 그럴듯해 보입니다. ㅋ 맛있긴한데 달달하네요. 면이 살짝 아쉽네요. 맥주 한잔더… 수퍼스윙라겁니다. 이쁘네요. 스윙라거 달콤새콤달콤 합니다 ㅎ. 아까 와입이 한말이 생각나 다시 캔을 보니 여기도 영양강화제, 산도조절제가 들어가네요.
세계 어린이들의 아침식사
아이들의 식사가 굉장히 흥미로워서 가져왔어 ㅋㅋㅋ 일본은 뭐 우리나라랑 비슷한 것 같고 터키는 거의 생일상 수준인걸? ㅋㅋ 나도 저렇게 아침상 받고 싶다 솔직히 이 글은 라떼커피가 제일 신기해서 가져온 거야 ㅎㅎ 우리나라는 애들 커피 절~~~ 대~~~ 금지 잖아! 신기하지 않아? 1. 일본 도쿄 낫또, 쌀밥, 된장국, 으깬호박, 오이장아찌, 계란말이, 연어구이 멸치 풋고추볶음, 간장에 비빈 날계란밥, 연근 우엉 당근볶음  된장국, 포도, 배 한조각, 우유 2. 터키 이스탄불 꿀 얹은 토스트, 올리브, 매운소시지, 삶은달걀, 타히니를 얹은 포도시럽 여러종류의 치즈, 모과잼과 블랙베리 잼, 페스트리와 빵, 토마토, 오이 흰무, 신선한 채소, 헤이즐넛 향을 낸 할바 과자, 우유, 오렌지주스 터키식 전통 아침식사로 터키 사람들이 일반적으로 먹는 식사보다  사진속 아이가 매일 먹는 식사는 화려한편이라고함  갈색빵, 올리브, 누텔라잼, 토마토, 삶은달걀, 딸기잼과 꿀에 절인 버터, 여러종류의 치즈  3. 브라질 상파울루  초콜렛우유, 라떼커피, 빵, 버터, 햄, 치즈 브라질 어린이에게 커피를 주는것은 문화적 전통 우유와 섞어 아침식사로 주면 학교에서 집중하는데 도움을 준다고 믿는다고 함 적당히 마시면 괜찮다고 소아과 의사도 말했음  초코우유, 시리얼, 바나나케익, 빵, 크림치즈 4. 프랑스 파리 키위, 타르틴, 잼과 버터 바른 바게트, 우유, 시리얼, 오렌지주스 5. 말라위 치텟제 콩가루와 땅콩가루를 섞은 밀가루 죽, 양파,고추 반죽 튀김 삶은 감자와 호박, 꽃과 설탕으로 만든 주스 그나마 사진 속 아이는 운이 좋은편이라 이정도 식사를 할수있고 다른 말라위 아이들은 영양실조 상태인 경우가 많다고 함  옥수수빵 비슷한 케익, 삶은감자, 설탕을 넣은 홍차 6. 아이슬란드 레이캬비크 귀리죽 (갈색설탕, 메이플시럽, 버터,과일등을 넣은) 신 우유, 대구 간 기름  아이슬란드는 겨울에 햇빛이 부족해서 비타민D가 부족한 사람들이 많은데 대구 간 기름에 비타민 D가 풍부하다고 함  7.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우유, (버터,스프링클이 들어간) 빵 ㅊㅊ 뉴욕타임즈
알바 뒷풀이
짐 옮길 일이 있어 와입을 알바 좀 시켰습니다. 중3은 학원가고 초2 혼자 집에 놔두기 뭐해서 셋이서 갔습니다. 그나마 해가 한풀 꺾이고난뒤라 짐 옮기는게 조금 수월하네요. 알바 끝나고 와입이 맛난거 좀 사가자네요. https://vin.gl/p/3687665?isrc=copylink 그래서 왔습니다 대남포차. 헐, 근데 저녁시간 대남포차 입추의 여지가 없이 꽉꽉 찼더라구요. 손님은 꽉꽉 찼는데 투명 가림막도 없고해서 살짝 걱정될 지경이었어요. 주위 가게들도 둘러보니 여긴 코로나 분위기 하나도 안나더라구요. 대남포차 문어숙회에다 진짜 간만에 집에서 소주 한잔합니다. 아, 문어숙회 테잌아웃 하면 통문어로 가져갈지 썰어서 가져갈지 물어보더라구요. 저흰 통문어 가져와서 직접 썰어 먹었답니다. 여전히 넘 맛있네요 ㅎ 이동네 오면 루틴인것 같아요. 영진돼지국밥 가서 수백 하나 데려왔습니다. 여전히 맛있는 항정수육^^ 수백 수육 양이 거의 수육 소자 사이즈 느낌이… https://vin.gl/p/2352971?isrc=copylink https://vin.gl/p/3007384?isrc=copylink 맥주 한잔더 해야죠. 위트에일, 펠롱에 이어 세번째로 제주 거멍 에일 한잔 했습니다. 거멍에서 느껴지듯이 이 친구 검은색 에일입니다. 탄산감 굿인데요. 달콤 쌉싸름한 깊은맛의 까망 에일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