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500+ Views



2018년 장제원
장제원, '윤석열 장모' 의혹제기 ... 尹 "너무한다" 발끈




2021년 장제원

“장모의 과거 사건까지 사위가 책임져야 하는가?”
“사건 무마를 위해 윤 전 총장이 개입했다는 아무런 증거도 대지 못하면서, 무턱대고, ‘검찰총장 사위란 존재 때문에 장모가 빠져나왔던 것으로 알려졌다’라는 ‘카더라’ 방식의 음해는 윤 전 총장을 무너뜨리기 위한 정치 공세일 뿐”
Comment
Suggested
Recent
좀 저새끼 면상 좀 가리고 사진찍지 ᆢ 아침부터 재수없게 저 면상을 봐버렸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