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7310godqhr
10,000+ Views

■468

ㅇㅅㅇ

이게 뭔 난리..????
오~~랜만에 첫째의 같은반 친구와 함께 즐추억 만들었던날♥︎♥︎♥︎
(4단계 전 이었어용 ㅎㅎ)
영상>>>
유치원때 부터 해줬던 비닐터널*놀이
인데 오랜만에 해줬더니 완전 좋아하더라구요^^
공부 스트레스 확~~! 날려버렷!!ㅎㅎㅎ

거실에 꽉 들어차는 크기 +ㅅ+

영상>>>
탱구는 방에 숨어있고 행운이는
나와서 함께 잘 놀았어요^^

급기야 안으로 들어간 행운이 ㅎㅎㅎ
표정이 넘 귀엽♡♡♡♡♡

영상>>>
와우~여름에도 눈이 온다냥~~~ *ㅅ*

영상>>>
화이트 썸머다냥????
눈 뿌려줄때 행운이는 눈을 깜빡이지 않네요?! *ㅅ*

영상>>>
종이눈을 안쪽에서 뿌리기 때문에
여기저기 날리지 않아요!
누나들이 놀고난후 막내집사도 신나게
놀았어요~^^)/♥︎.

추가영상>>
고무줄을 이용해서 입구를 약간 좁혀주고
선풍기를 틀어 놓으면 바람이 들어가서
비닐터널이 되요~^^




탱구는요~?!
누나들이 방으로 퇴장하자 거실로 나와서는
제 손길에 널부러집니닷 ㅎㅎㅎ
은근 소심이 입니다~





⬇️아이들과 초코 행운이 탱구 이야기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우와 너무 사랑스러운 놀이네요^^
@aaronforever88 사랑스럽다고 표현해주시니 감사합니다 ~🤭 저와 아이들의 최애 놀이♥︎ 추억이 많이 쌓인 놀이 입니다~
진짜 손재능이 뛰어나신듯 감탄밖에 안나오네요 우와
@COISE 감사합니다 ~^^)/♡ 애들데리고 노는걸 좋아해서 자주 일저질렀을때가 있었는데 이젠 애들이 많이커서 놀시간이 너무 없네요~🤭 대신 냥이들 데리고 놉니닷 ㅎㅎ
오늘은 말이 필요 없... 👍🏻👍🏻👍🏻👍🏻👍🏻👍🏻👍🏻👍🏻👍🏻👍🏻 😆😆😆😆😆😆😆😆😆😆 🥰🥰🥰🥰🥰🥰🥰🥰🥰🥰
@Eolaha 😆😆😆 ㅎㅎㅎㅎㅎㅎ 입틀막을 ㅎㅎㅎ 감사합니당! 😍 큰애 친구들 엄마들에게 좋은추억 만들어줘서 감사하단말듣고 넘 기뻣어요~😊 무엇보다 잘 놀아준 아이들도 너무 고마웠구요~💕
우왕~~~~~ 내가 들어가 놀고 싶어요 !!!!!! 저 대형 비닐은 어디서 구할수 있나요???
@kym0108584 ㅎㅎㅎ 웜헛!! 감사합니다 ~ 구한거 아니고요~🤭 자체 제작입니다~ 철물점에서 큰 비닐(말아서 팔아요) 구입후 박스테잎으로 연결해서 만들고 입구 끝부분에서 선풍기 돌려서 바람 넣음 되요~ 애들 킹왕짱 👑 좋아합니닷 👍
@ys7310godqhr 저도 당장 만들어서 들어가 놀아야 겠어요~~~~ㅋㅋㅋㅋㅋㅋ 감사합니다 !!!
@kym0108584 오~~~ 👍👍👍👍👍 화이팅 입니닷!!! 만드시다가 궁금하심 언제든 편히 댓글주셔용! 👌
오와~ 환상이네요~^^ 우리 아이들도 해줘봐야겠어요~~^^
@simtongmath 우왕~🤭👌좋아요~감사합니닷! 저희 아이들 유딩때.얼집 다닐때부터 해줄때마다 좋아했어요~ 안에서 그림도 그리고 이블깔고 자겠다고도 하고요 ㅎㅎ 첨엔 아주 아주 작았었답니닷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집사의 심장이 3초간 정지한 순간들
꼬리스토리는 침대에 누울 땐 먼저 손으로 시트 위를 더듬어보곤 합니다. 여동생이 먹던 뼈다귀를 종종 제 침대 위에 두고 가곤 하는데요. 그 위에 누웠다가 지옥을 맛본 적이 있기 때문이죠. 그러던 어느 날, 침대 위에 있는 뼈다귀를 바닥에 내려놓는 순간 벽 뒤에 숨어 얼굴을 반만 내밀고 저를 보고 있는 여동생과 눈이 마주쳤습니다. 사랑하는 여동생을 의심하고 싶지는 않습니다만, 이미 전 세계에는 저와 같은 의구심을 품은 집사들이 증거를 제보하고 있습니다. 01. 립스틱 짙게 바르고 집사는 조명을 켠 순간 3초간 심장이 멈췄다고 해요. 우리 비숑 어린이, 집사 쓰러질 뻔한 거 알아요? 02. 호랑이 출몰 사건 왜 하필, 이 시각 그 각도 그 위치에서 나와 마주친 걸까. 심장아 진정해. 별일 아니야. 03. 황금을 발견했다! 맙소사! 녀석이 땅을 파헤치더니 세밀하게 조각된 딱정벌레 모양의 황금을 찾아냈어요! 근데 왜 이렇게 가볍죠. 마치 진짜 벌레인 것처럼. 04. 이해해요 가끔은 하반신도 혼자 있고 싶을 때가 있는 법이거든요. 05. 속았나? 속았군 속았어 집사는 이 장면을 본 순간 롤러코스터를 탄 것처럼 심장이 철렁했다고 해요. 어휴. 그냥 빵이라고 합니다. 왜 하필 한쪽 팔만 잡은 건데. 집사가 속길 기다린 것처럼. 06. 수진아 잘 지내니 가끔 자다 깨면 네 얼굴이 떠올라. 못해준 것만 자꾸 떠오르고. 네가 많이 그리운가 봐. '어 나 맞아. 잘 지냄?' 07. 침착해요 집사 우선 경찰에 신고부터 하고, 주변에 냉정히 살펴야 해요. 문은 잠겨 있고 다른 사람의 흔적은 보이지 않아요. 옆에 떨어진 이건...그냥 파프리카 즙이군요? 어어? 집사가 심장을 부여잡고 쓰러졌어요! 08. 너무 배고파서 그만 우리 집 댕댕이가 어디선가 핼러윈 소품을 물어온 게 아닌가 싶어요. 에이 그런 말 마세요. 설마 진짜겠어요? 거기 경찰서죠. 우리 집 개가 사람을 잡아먹은 것 같아요. 09. 너의 정신세계가 궁금해 토한 줄 알았잖아요?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입에 휴지를 물고 낮잠 자는 거예요? 뭐래는 거예요. 잘 안 들리니까 그것 좀 뱉고 대답해봐요. 10. 아무도 모른다 집사가 말티푸를 가리키며 중얼거리고 있어요. 아무리 세어도 다리가 다섯 개인데요.  다리 한 개는 어디서 난 거죠? P.S 진실은 저 너머에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노래에서 길을 찾다]18-숨바꼭질
[노래에서 길을 찾다]18-숨바꼭질 오늘 들려 드릴 노래는 '숨바꼭질'입니다. 이 노래는 4312년(1979년)에 나왔는데 조우현 님이 노랫말을 쓰고 가락을 붙였으며 '해오라기'가 불렀습니다. '해오라기'는 다섯 사람으로 이루어진 노래모임으로 여름 철새 이름이기도 합니다. 해오라기는 이 노래를 꽃등으로 열린 엠비시 에프엠(MBC FM) 강변가요축제에 나가서 불렀는데 은상을 받았다고 합니다. 어려서 '숨바꼭질' 안 해 본 사람이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요즘 아이들도 아무 것도 없이 맨몸으로 할 수 있는 이 놀이를 하는 것을 보곤 합니다.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즐겨 왔고 또 즐기는 놀이인데 같은 이름으로 된 노래는 많지 않습니다. 더구나 토박이말을 잘 살린 노래는 이 노래뿐입니다. 노랫말을 살펴보면 둘이 숨바꼭질 할까 묻고는 두 눈을 감으라고 한 뒤 풀잎 속에 숨었나 구름 속에 숨었나 묻는 말에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 번 너를 찾아서"를 되풀이 하는 참 가든한 노래입니다. 그리고 '다시 한 번' 할 때 '번' 말고는 모두 토박이말로 되어 있답니다. 그리고 '숨바꼭질'의 말밑이 '숨+바꿈+질'에서 비롯된 것이고 이 때 '숨'은 '숨 쉬다' 할 때 '숨'이라고 합니다. 곧 '숨 쉬는 것을 바꾸는 일 또는 그렇게 하는 놀이'를 가리키는 말이 뜻이 넓어진 것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그런 까닭에서인지 '잠수부'를 '숨바꼭질꾼'이라고도 한다는 것을 알고 들으시면 노래가 좀 더 새롭게 느껴지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아래에 노랫말과 함께 노래까지 이어 놓을 테니 들으시면서 노랫말도 여기고 저마다의 울림을 받으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토박이말에 마음을 써 봐 주시고 좋아해 주시며 둘레 사람들에게 나눠 주시는 여러분 모두 고맙습니다. 4354해 온가을달 열닷새 삿날(2021년 9월 15일 수요일) 바람 바람 #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토박이말 #살리기 #노래 #숨바꼭질 #해오라기 #터박이말 #참우리말 #숫우리말 #순우리말 #고유어 빠빠빠빠 빠빠빠빠빠빠 우리둘이 숨바꼭질 할까요 아하 그래 두 눈을 감아요 저기 저기 풀잎 속에 숨었나 흘러 가는 구름 속에 숨었나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번 너를 찾아서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번 너를 찾아서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번 너를 찾아서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번 너를 찾아서 빠빠빠빠빠빠빠빠빠빠 ..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번 너를 찾아서 아니야 뒤에 있잖아 다시 한번 너를 찾아서 https://www.youtube.com/watch?v=cEFbu76Ps7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