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500+ Views


오늘 밤 9시 열린공감TV는 생방송을 통해 윤석열 전 검찰총장 처인 김건희씨의 전 내연남으로 알려진 양재택 전 서울남부지방검찰청 차장검사의 어머니를 단독 인터뷰를 한 내용을 보도한다.

양재택 전 검사의 부모는 현재 경기도 남양주시 모처 전원주택에서 살고 있다. 양 전 검사의 어머니는 과거 김명신(김건희)씨에 대한 또렷한 기억을 가지고 있으며 자신에게 “어머니, 어머니”라고 호칭했고 자신의 집까지 담보를 잡았었다고 말했다.

그뿐만이 아니라 너무도 충격적인 이야기들을 들었다.
김건희씨가 주장하고 있는 윤 전 총장을 만나기에 앞서 과거 유부남 검사와 동거를 했다는 소문에 대해 "제집에는 제 친구들도 모여 살았다"며 "누구랑 동거할 시간이 없는데, 어떻게 누구랑 동거를 하나"라고 한 반문에 그녀의 말 그대로 "거짓과 진실은 반드시 있는데, 그래도 결국 사실은 사실이고, 진실은 드러나게 돼 있다"고 말한 그대로를 오늘 밤 9시 열린공감TV가 되돌려 드리고자 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거니가 양검사를 꽉 잡고있어. 어디보자‥뭘 잡았는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