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00recipe
1,000+ Views

수박빙수, 이젠 집에서 만들어요!

때는 199n년,
👶 "엄마! 빙수 사먹게 3천원만 주떼요"

그리고 2021년,
👩 "엄마! 빙수 먹을까? 빙수가... 1만..."

그래서 공개합니다,
집에서 만드는 달달한 수박빙수🍉

👉 레시피 보러가기 : https://10000recipe.com/recipe/6962629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친오빠가 요리 유튜브를 하면 생기는 일.pann
친오빠가 요리유튜브를 하면 무슨일이 생기냐 맛있는 음식을 공짜로 얻어먹을 수 있다 짜장면집 아들이 짜장면 안 먹는다더니 꼭 지가 만든 음식은 안 먹음 (본인은 다이어트 중이라고) 아무튼 지금까지 얻어먹은 음식이 꽤 되는데 뭐뭐 있냐면 회 들어간 비빔밥? 회덮밥? 아무튼 존맛탱이었던 무언가  크루아상 + 계란프라이 + 베이컨 조합 서양식 아침식사 장어덮밥 (플레이팅 엄청 신경쓰는 편) 초코 브라우니 케이크 이건 얻어먹은 건 아니고 광고 촬영 때 한 컷.  가서 여자 실루엣 모델 해주고 옴 엄마아들이 제일 자신있어 하는 요리 중 하나인 감바스 이름 기억 안남 아무튼 회임 본인피셜 제일 자신있는 요리라는 로스트치킨 확실히 맛은 있음 워낙 깐깐해서 식기도 본인이 하나하나 재가면서 사고  심지어 저 뒤에 보이는 원목 인테리어는 본인이 목자재 사서 다 다듬고 붙인거... 옥탑에서 살고 있어서 옥상에서 종종 파티를 했었으나 코로나로 망함 (사진은 물론 코로나 확산 전) 동파육...먹던 와중 찍음 연어회인데 먹던 와중 찍음22 폭립인데 먹던 와중 찍음333 자랑을 좀 해주고 싶은데 동생이 사진을 못 찍네 미안하다 이건 먼 옛날에 한강가서 촬영한거... 여자 모델 역할 해주고 3단 도시락 겟하고 이틀 내내 먹음 -------------------------------- 사진 안 찍은 것까지 포함하면 얻어먹은 거 보여준 건 절반도 안 된다는 사실! 영상 하나에 재료비가 꽤 세서 좀 값싼 요리를 해보는 건 어떠냐고 했는데  장인정신이 강해서 말을 딱히 듣진 않는 중.. 라디오, 잡지, 방송 인터뷰 등등 생각보다는 잘 풀리는 것 같은데 좀 더 잘 됐으면 좋겠다 출처 : 네이트판 저의... 형님이 되어주시겠습니까....? 2탄도 있는데 2탄은 저의 형님께서 사진을 직접 찍으셔서 퀄이 더 좋네요 핳핳 ^^ 우리 형님은 요리도 잘 하시고 사진도 잘 찍으시는군요. (형님 접니다. 집 주소와 핸드폰 번호 좀 알려주십쇼)
계란말이엔 화요토닉^^
금욜은 원래 마시는 날… 뭘 마셔볼까 하다가 장식장에 고이 모셔둔 화요 41도가 이번엔 내 차례야 하는겁니다. https://vin.gl/p/3768140?isrc=copylink 두어달전엔 화요 25도로 진행했는데 이번엔 41도로 진행했습니다. 비율은 화요 41 과 토닉워터 1 : 2 로 했습니다. https://vin.gl/p/3945328?isrc=copylink 그저껜 소토닉으로 했었는데 ㅎ 안주로 뭘 할까 한참 고민을 하다가 계란말이로다가… 집에 대파밖에 없어서 대파랑 계란으로 만들기로… 조금 고소해질까해서 마요 넣어줬어요. 마요가 잘 섞이라고 평소보다 더 열심히 저어줬네요 ㅎ 아, 역시 저한테 계란말이는 어려워요 ㅡ..ㅡ 그래도 플레이팅하니 그럭저럭 ㅋ 최종본… 계란말이로는 모자랄까싶어서 콘치즈도 같이 먹으려구요. 유통기한도 얼마 남지 않은것 같아서… 초2가 맛있다면서 반은 먹은듯요 ㅋ 음, 전자렌지에 돌릴걸 그랬나… 좀더 끈끈했음 좋았을텐데… 냉동실에 몸통을 잃어버린 오다리가 많아서 끓는물에 넣어서 해동 겸 육질을 조금 풀어준후 버터와 함께 프라이팬에 구워봤습니다. 조금더 부드러웠음 좋았을텐데… 드뎌 계란말이에 화요토닉 한잔… 음, 41도 화요토닉도 괜찮은데요… 와입은 얼음맥주… 계란말이 맛있다네요… 저도 맥주 한잔… 피자가 먹고싶다던 중3이 배신을 때리는 바람에 생라면 안주로… 전자렌지에 딱 1분만 돌려줬습니다. 라면이 해물 안성이라 스프는 새우탕 스프로다가… 한캔더… 우와 비 진짜 지긋지긋 하네요 흐미…
강원도 아야진 & 일상
오늘 엄마 생신으로 이른 퇴근 엄마가 하늘 색 너무 이쁘다고 사진 찍어 달라심 장안동 샐러드 맛집 베르도네 연어 샐러드 12900원 같음 이베리코 9900원인듯 함 오리 구워 샐러드랑 같이 점심 맛있게 먹음 BHC 금요일은 치맥데이 이 맛에 금요일이 제일 좋다 로또 셀프 미용도 하고 기분이가 많이 많이 좋아짐 멋져???이런 표정 ㅋ 너무 좋아~~~찡긋 저번주 친구가 야등 갔다와서 보내 준 사진 계양산이라 한거 같음 ㅎㅎ 조카 놀러와서 베란다 나가서 바깥 구경 중 로또도 몹시 나가고 싶다 간절히 나도 데리고 나가지 모습 처음에 조카에게 으르렁 거려 케이지 안에만 있었는데 이제 괜찮아져 조카와도 긴장이 덜 된다 훈제 오리 사서 부추 버섯 파프리카 넣어 볶아 쌈무에 싸 먹음 간단한 주말식 겨자 소스 찍어 먹었다 연겨자 한스푼 설탕 한스푼 식초 한스푼 물 세스푼 넣어 쉐키쉐키 섞어 찍어 먹음 맛있다 동생 준다고 고구마줄기 볶음 해서 싸줌 그리고 저번주 평일 휴무 회사 에어컨 고장으로 갑자기 쉬게 됨 갑자기 떠나는 강원도 가평 휴게소 들려 음료사서 다시 고성으로 출발 평일 차가 안 막혀 금방 온듯 하다 안심콜 전화하고 해변으로 내려감 와~~~시원하다 물이 엄청 맑아 가까우면 자주 오고 싶다 하늘은 쨍 함 발 한번 담그니 나오기 싫어서 해변 끝에서 끝까지 걸었다 ♡ 오후 6시 되니 해수욕장 폐장이라고 바다에서 다 나오라고 관리실에서 방송 나옴 참고용 그리고 속초 시장으로 출발~~~!! 주차장이 넓어짐 7시쯤 도착해서 시장 구경 요고 사서 먹어봄 간이 짰음 최강창민이 다녀갔나 보다 난 중앙이 좋다 마지막으로 여기서 튀김 사옴 저녁 11시에 집 도착 달이 이뻤다 주연이네 갈치구이 만원 자주 가서 먹었는데 코로나 이후 배민으로 주문 주연이네 갈치조림 만원 주연이네 두루치기 만원 집밥 같은 집 에어컨 수리는 접수 했는데 접수 후 3일 뒤 방문 되서 진짜 더운날을 보냄 경비실 초소에 에어컨 없어 건물 1층에 앉아 계신 할부지랑 미화할머니 생각나서 냉커피 타다 드림 동그랑땡 구워 급 막걸리 마심 두잔 마시고 꿀잠 잤다 ㅎㅎ 막걸리는 진짜 너무 배부름 육즙 팡팡 터지는 동그랑땡 넘 좋음 엄마가 김치전도 구워주셔서 야무지게.먹음 로또 목덜미도 긁어주고 시원하다고 쳐다본다 ㅋ 멈추면 ㅋㅋㅋ 왜 그만하냐며 목을 틀어 저렇게 본다 ㅎㅎ 귀요미 ㅋ 8월 2일부터 정기적 휴가 타임이라 그런지 출근길 막힘이 없어 정말 신나더라 시간을 저축 받는 느낌이랄까? 집 근처 드라이브스루 들려 커피 사서 출근도 하고 그제 퇴근길 막걸리가 남아 나는 전 그리고 엄마가 좋아하는 데친 오징어 사서 퇴근 어제 점심 카레당 새우튀김 카레 세트 양이 엄청나서 배부름 12,900원이었던거 같음 어제 저녁은 조선호박젓국 조선호박 반 잘라 속 파내고 뭉덩뭉덩 잘라 양파 대파 넣고 기름 둘러 달달 볶다가 참치액 한티스푼 새우젓 넣고 간해서 물 자박자박 넣어 끓임 끝 매운거 좋아하시면 땡초 넣어도 됨 오늘 어무니 생신 사장님이 엄마 생신이라고 케이크 사서 출근하셔서 감동 받음 그리고 3시에 퇴근 행복한 저녁 시간 그리고 엄마가 오늘 해지는 하늘.넘 이쁘다며 사진 찍으라신다 열심히 찍었다 ㅎ 진한 파스텔 물감을 뿌린거 같은 하늘이다~!! 쇼파에 기대 배구보는데 로또 기절 함 ㅋ 딥슬립 중 ㅎ 이제 글 다 써서 깨워야 함 ㅋ 다리 저린다 ㅋ 이렇게 나의 힘든 7월이.지나갔고 파이팅.끌어.올리는.8월이 시작 됐다 아직은 출퇴근길 라디오에 흘러나오는 음악에도 눈물이 나고 이쁜 하늘을 봐도 눈물이 나고 하지만 그래도 일상에 집중하려고 노력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