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태풍 피해는 없으셨나요들…

실외기가 똑같은 위치에 10년 넘게 있었는데 첨으로 넘어졌네요. 오아이스가 비도 많이 몰고오더니 바람도 엄청 불더라구요. 어젯밤엔 천둥, 번개도 진짜 어마어마하게 ㅡ..ㅡ 안날아간게 다행인건가…
오아이스 바람에 폴더 인사하고 있는 실외기… 낼도 비바람이 세차게 분다고해서 급히 바로 세우고, 다시 고정시키고나니 어스름이…
오후 6시 이후부터는 2인, 9시까지 영업이라 진짜 조용하네요. 아, 진짜 큰일이네요 큰일…
시간도 늦었고, 땀도 흘리고나니 술생각이 절로… 문어숙회 포장하러 왔어요. 아, 대남포차도 넘 조용하네요. 안타깝…
문어숙회 포장해 간다니 중3이랑 초2가 기다리고 있네요. 와입은 양치했다고 불참. 션하게 샤워 한판하고나서 간만에 에콘 제습 돌려놓고 아이들이랑 맛나게 먹었습니다.
맥주 한잔더…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한잔 🍶하고 싶어지네요 두잔도~ 부러움 놓고 출근합니다🙋‍♀️
@bjjj 한잔하기 딱좋은 날씨네요 요즘…
어머머 ㅜㅜ 그 무거운 실외기가 쓰러질 정도면...ㅜㅜ 엄청 나네요 ㅜㅜ 어제 뉴스에 부산 잠겼다고 기사들이 막 떠서 정관쪽 사는 친구에게 카톡했더니 거긴 괜찮다고 하더라구요
@soozynx 천둥, 번개, 비바람 때문에 잠 설친 사람들 많았더라구요.
헐 그 무거운 실외기가… 그래도 별일 없으셔서 다행입니다ㅜㅜ
@uruniverse 네, 그나마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ㅋ
대남포차...ㅎㅎ 바로 옆동네. 퇴근하고 한잔 많이 했는데
@argo4991 퇴근하고 한잔하기 좋죠 대남포차…
헉 ㅜㅜ 태풍에 실외기가 ...... 부산은 바람이 엄청났나봅니다 그만하길 다행이에요 고생하셨습니다; 다른 피해없이 빨리 지나갔으면 좋겠네요
@mingran2129 비도 비지만 바람이 엄청 불더라구요… 지금도 비가 오고 있네요 ㅡ..ㅡ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오늘의 맥주]: 217. Kriek Mariage Parfait (2016)- Brouwerij Boon(완벽한 결혼 기념주)
오늘 소개할 맥주는 한국에서도 상당히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가 되고 있으며, 현대 자연 발효 맥주 명맥을 책임졌던 분 양조장의 Kriek Mariage Parfait입니다. 해당 맥주는 '완벽한 결혼'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는데요. 실제로, 당시 양조사는 가족 결혼 기념을 위해서 만든 맥주라고 합니다. 해당 맥주는 무가당, 무착색제 원칙으로 전통 방식으로 1 리터당 400g의 야생 체리를 사용해서 오크 푸더에서 6~8개월 정도 숙성을 거칩니다. 또한, 병에서 추가로 숙성을 거쳐, 체리의 캐릭터가 상당히 매력적인 맥주로 유명합니다. 맥주 정보; 이름: Kriek Mariage Parfait (2016) ABV: 8% IBU: N/A 구매처: 크래프트 브로스 서래마을 구매액: 15,000 원 먼저, 잔에 따라내면 루비색을 띠며, 헤드는 잔잔하게 형성됩니다. 형을 맡아보면, 짙은 체리 과육 향이 느껴지며, 약간의 허브, 오크 그리고 브렛 향이 느껴집니다. 마셔보면, 적절한 탄산감과 함께, 선명한 체리 향과 함께 허브 향이 느껴집니다. 미디엄 바디감을 가지고 있으며, 짧은 여운을 지나고 드리아하게 마무리됩니다. 완벽한 결혼 기념주 '완벽한 결혼'이라는 이름처럼 참으로 대단한 맥주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체리와 람빅 캐릭터의 조화는 정말 훌륭했고, 술이 낯선 분들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맥주라는 인상이 받아서, 정말 모두를 위한 기념주라는 인상이 강했습니다. 다채로우면서도 부드럽고 그러면서도 선명한 캐릭터는 이 맥주를 오랫동안 기억하게 만들거 같네요.
[오늘의 맥주]: 218. 3 Fonteinen Intens Rood (season 17|18) Blend No. 85 - Brouwerij 3 Fonteinen(체리 맥주의 정점을 보여주다)
오늘 소개할 맥주는 제가 정말 좋아하는 드리 폰타이넌 양조장의 3 Fonteinen Intens Rood (season 17|18) Blend No. 85입니다. 이 맥주는 먼저 4가지 다른 원주를 사용하여 3개 베럴에서 체리와 함께 최소 6개월 숙성을 거쳐 블랜딩하여 만들었는데요. “Intens Rood”는 Intense Red라는 뜻을 가지고 있어, 기존 체리 맥주보다 훨씬 깊은 풍미를 자랑하는 맥주입니다. 맥주의 최종 과일 함유량이 리터당 513 그램 정도일 만큼, 깊은 과일 맛을 기대해봅니다. 맥주정보; 이름: 3 Fonteinen Intens Rood (season 17|18) Blend No. 85 ABV: 6.6% IBU: N/A 구매처: 비어포스트바 구매액: 72,000 원 먼저 잔에 따라내면, 짙은 빨강색을 띠면서, 맥주 헤드는 얇게 형성됩니다. 향을 맡아보면, 새콤달콤한 체리 과육 향과 약간의 견과류, 나무 그리고 볏집 향이 매력적으로 올라옵니다. 마셔보면, 다채로운 체리 캐릭터가 느껴지면서, 적절한 탄산감으로 인해서 미디엄 바디감을 가지고 있습니다. 체리와 허브, 꽃 향이 느껴지고 깊은 여운을 남기고 마무리됩니다. 체리 맥주의 정점 지금까지 마셨던 모든 드리 폰타이넌 체리 맥주 중에서 가장 깊은 체리 풍미를 자랑하는 맥주라고 생각합니다. 무엇보다, 체리 과육에만 집중하는 것이 아닌, 체리의 다채로운 캐릭터를 살려내면서 상당히 화려한 맛과 향을 선보여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