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500+ Views

(펌) 김진애 전 의원


[윤석열 검찰과 국힘과의 고발 유착: 천인공노할 정치공작]


유시민-최강욱-황희석 표적. 피고발인 이름을 빈칸으로 놓고 고발장을 작성하고 자료를 첨부하여 국힘당(미래통합당)에 전달했다는 윤석열 검찰. 최강욱 고발장을 제 눈으로 봤고 작년 국감에서 지적했었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no title)
✅ 하승수 변호사 <태어나기도 전에 농지를 매입한 '홍석현'씨 ?> 앞서 <민중의 소리> 기고문에서 밝힌 것처럼, 중앙일보의 <저격 시리즈>를 계기로 홍석현씨 일가의 재산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어제 놀라운 사실을 발견했습니다. 인지? 놀랍게도 홍석현씨 본인은 '태아증여'까지 받은 것으로 등기부에 나와 있습니다. 태어나기도 전에 부동산을 물려받은 것입니다. 캡처화면에 나오는 부동산은 경기도 양주시 옥정동 소재 농지인데, 홍석현씨가 태어나기도 전에 매매계약을 한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홍석현씨의 생일은 1949년 10월 20일이라고 인터넷을 통해서 확인되는데, 홍석현씨가 부동산을 매입한 날짜는 1949년 5월 10일이라고 등기부에 나옵니다. 등기신청은 1957년에 접수된 것으로 나오지만, 등기원인인 매매계약은 1949년 5월 10일에 체결한 것으로 되어 있는 것입니다. 어떻게 태어나지도 않은 태아가 매매계약을 할 수 있는 것인지? 정말 놀랍고 이해할 수 없는 일입니다. 이렇게 태어나기도 전부터 재산을 물려받기 시작한 홍석현씨는 자신의 후대에게도 '유아증여'를 통해 '부의 대물림'을 해 주고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18개월된 자신의 아들에게는 농지를 대거 매입해줬고, 만 6세/10세의 외손주들에게 수십억원대의 부동산을 증여해 준 것입니다. 이렇게 '부의 대물림'을 하는 기득권중의 기득권자를 저격하지 않고, 무슨 기득권을 저격한다는 것
(펌) 페북
허위학위 최성해 관련 전필건 님 글을 보다 알게된 불편한 진실 윤석열 검찰의 선태적 정의와 조국 죽이기 수사를 위해 최성해와 모종의 거래가 있었다는 합리적 의심에 그 무게감을 더해준다. <전필건 페북글> [알립니다] 교육부는 2019년 12월 동양대학교 총장, 학교법인 현암학원 이사 최성해에 대해서 면직 및 임원취임승인취소 처분을 내린바 있습니다. 당시 상황을 분명히 정리합니다. 1. 교육부의 처분은 감사관실 종합감사가 아닌 고등교육정책실의 실태조사 결과로 당해 조사의 범위는 최성해 취임 및 임면 관련입니다. 2. 처분 사유는 아래와 같습니다. 가. 학위 3개 허위로 확인 나. 사립학교법 제54조3 제3항 위반 3. 따라서 '허위학위기재' 부분 등이 처분 사유가 아니라는 '최씨 측 일방적 주장'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합니다. 4. 충분한 법리 검토와 자문 등을 거친 후 원칙대로 처분했습니다. 신속히 처리했고 주변의 눈치를 살피지도 않았습니다. 5. 최성해 허위학력과 교비횡령 사건 등은 교육부 '처분 전' 검찰에 고발되었습니다. 고발 '24개월'이 지났지만, 아직도 무소식 입니다. 대한민국 검찰, 정말 존경합니다! 참고로 최성해는 교육부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해 오는 9월16일 첫 재판이 열립니다. 당해 사건은 종결된 사건이 아닙니다. 사실과 다른 억측과 비난은 삼가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