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pache
5,000+ Views

'친절한 이웃 스파이더맨'이란 말에 걸맞았던 스파이더맨2 명장면.gif


전투중 브레이크가 고장나버린 전철

설상가상으로 다리는 끊어져있음

스파이더맨은 주변 건물에 거미줄을 쏘며
온힘을 다해 지하철을 멈추는데 성공함

기진맥진한 스파이더맨을 옮기는 시민들

자신들을 지켜준 히어로는 자기 아들보다도 어리고 평범한 청년이었음

비밀을 약속하며 마스크를 건네는 시민들

출처ㅣ더쿠

저는 개인적이로 이 씬이 진짜 스파이더맨 시리즈 전부 통틀어서 제일 명장면이라고 생각해요 Y_Y 눈물 똑똑 . . 프랜들리 네이볼 스파이디~~~ <3 <3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샘레이미의 스파이더맨은 언제봐도 명작!
이때 좀 짠했는데...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다른 작품이었으면 심각한 설정 파괴들.jpg
1. 울트론 원작에서 울트론은 토니스타크가 만든게 아니라, 1대 앤트맨인 행크핌 박사가 정신이 이상할때 광기를 담아 만들어낸 로봇이다. 아이언맨인 토니스타크와는 별 접점이 없으며, 그저 전투중에 만나는 사이 정도. 근데 존나 잘어울림 2. 에고 더 리빙플래닛 원작에서 에고는 스타로드의 아버지가 아니고, 애초에 관련이 없다. 스타로드 피터퀼의 아버지는 외계인 스파토이 종족의 스파르탁스 왕국 황제 제이슨의 아들이다. 근데 존나 잘어울림 3. 만다린 만다린이 주로 사용하는 무기 텐 링즈는 원작에선 무공을 사용할 수 있는 10개의 팔찌가 아니라 각자 다른 능력과 권능을 담고있는 10개의 마법 반지다. 게다가 만다린은 샹치와는 별 관련이 없으며, 샹치의 아버지도 아니거니와, 아이언맨의 숙적이자 빌런이다. 근데 존나 잘어울림 4. 샹치 마찬가지로 샹치는 원작에선 만다린이 아닌 푸 만추의 아들이며, 텐링즈와 관련없이 쿵푸와 중국무술의 고수로 나오는 히어로이고, 무기는 그냥 쌍절곤이나 맨주먹을 주로 사용하기때문에, 접점도 없는 만다린의 무기인 텐링즈를 사용했던적은 없다. 근데 이게 더 멋있음 케빈파이기의 능력이 개쩐다는것을 다시한번 실감하는 순간 출처 ㄹㅇ MCU 재해석이 다 해먹고 있음
영화 덕후들 텅장각이라는 올해 남은 개봉 예정작
10191년, 아트레이데스 가문의 후계자는 시공을 초월한 존재이자  전 우주를 구원할 예지된 자의 운명을 타고났다.  그리고 어떤 계시처럼 매일 꿈에서 아라키스 행성에 있는 한 여인을 만난다.  드니 빌뇌브 감독 (컨택트, 시카리오) 아네트 예술가들의 도시 LA, 오페라 가수 `안`과  스탠드업 코미디언 `헨리`는 첫눈에 서로에게 이끌린다.  함께 인생을 노래하는 두 사람에게 무대는 계속되지만, 그곳엔 빛과 어둠이 함께한다. 레오 까락스 감독 (퐁네프의 연인들, 홀리 모터스) 아담 드라이버 (결혼 이야기), 마리옹 꼬띠아르 (라비앙 로즈) 2021 칸 영화제 감독상 수상작 이터널스 수 천년에 걸쳐 그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살아온 불멸의 히어로들이 인류의 가장 오래된 적 '데비안츠'에 맞서기 위해 다시 힘을 합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클로이 자오 감독 (노매드랜드) 퍼스트 카우 요리사 쿠키는 어느 날 숲에서 발가벗은 채 숨어있는 중국인 루를 만난다. 사람을 죽이고 쫓기는 신세인 루에게 하룻밤 잘 곳과 입을 옷을 챙겨 준 뒤 우연히 다시 만난 두 사람은 의기투합하게 된다. 마을에 들어온 암소에게서 몰래 우유를 짜내서 케익을 만들어 파는데 맛있다는 소문이 난다.  21세기 미국 인디 영화계 대표 여성 감독인 켈리 라이카트 한국 첫 공식 개봉작 2020년 뉴욕 비평가 협회 작품상 수상 파워 오브 도그 1925년, 필과 조지 형제는 미국 몬타나에서 대규모 농장을 운영하고 있다. 어느 날, 과부인 로즈가 운영하고 있는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하게 된 필과 농장 일꾼들은 숫기 없는 로즈의 아들 피터를 조롱하게 된다 90년대 레전드 영화 '피아노'의 제인 캠피온 감독 신작 아카데미 작품상, 감독상은 물론 베네딕트 컴버배치, 키얼스틴 던스트가 오스카 후보로 거론되고 있음 2021년 베니스 영화제 감독상 수상작 넷플릭스 & 극장 동시 공개 틱, 틱, 붐! 한국에도 공연했던 유명 브로드웨이 뮤지컬 영화화 해밀턴의 린 마누엘 미란다 연출, 앤드류 가필드 주연 넷플릭스 & 극장 동시 공개 베네데타 17세기 이탈리아에서 일이난 레즈비언 수녀 실화 영화 변태 영화 외길 장인 폴 버호벤 감독 신작 (원초적 본능, 쇼걸, 엘르, 로보캅, 토탈리콜) 비르지니 에피라, 샬롯 램플링 출연 돈 룩 업 지구를 멸망시킬 혜성이 다가오는 것을 발견한 두 천문학자가 이 사실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해 대규모 언론 투어에 나서는 내용 아담 맥케이 감독 (빅쇼트)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제니퍼 로렌스 출연 및 헐리우드 유명 배우들이 대규모로 카메오 등장 넷플릭스 & 극장 동시 공개 예정 라스트 나잇 인 소호 런던의 패션 디자이너 지망생이 꿈을 통한 시간 여행으로 60년대 런던에서 일어난 살인 사건에 다가가는 내용 에드가 라이트 감독 (베이비 드라이버). 토마신 맥켄지(조조래빗), 안야 테일러 조이(퀸스갬빗)  박찬욱 감독과 작업했던 정정훈 촬영 감독이 작업 (박쥐, 아가씨 등) 신의 손 80년대 이탈리아 나폴리를 배경으로 한 소년이 겪는 사랑과 좌절, 고난과 희망에 대한 영화 파올로 소렌티노 감독 (그레이트 뷰티, 유스) 2021년 베니스 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작 넷플릭스 & 극장 동시 공개 예정 티탄 어린 시절 사고로 머리에 금속을 이식한 여성이 겪는 이상한 사건들에 대한 바디 호러 영화 본 사람들에 의하면 빵점 아니면 만점만 받을 수 있는 영화라고 함 쥘리아 뒤쿠르노 감독 (로우) 2021년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작 2022년 아카데미 국제영화상 프랑스 대표 출품작 드라이브 마이 카 남자는 어느 날 아내의 외도를 발견하지만 왜 그랬냐고 물어보지도 못한 상태로 아내의 죽음을 맞이한다. 아내가 죽은 지 2년이 지나 지방의 어느 연극제에 초청된 남자는 여러 나라의 배우들을 모아 연극 「바냐 아저씨」를 준비한다. 그곳에서 남자는 자기 내면의 깊은 밑바닥을 들여다볼 기회를 얻게 된다.  2021년 칸 영화제 각본상 2022년 아카데미 국제영화상 일본 대표 출품작 호러 명가 A24에서 픽한 호러 영화 (유전, 미드소마, 더 위치, 라이트 하우스 배급사) 농장을 운영하면서 아이가 없는 부부가 양과 인간의 경계에서 태어난 아이를 돌보는 내용 2022 아카데미 국제영화상 아이슬란드 대표 출품작 출처ㅣ더쿠
키아누 리브스가 미담제조기라고 불리는 이유
1. 10년간 수백억원을 기부해오면서도 내색하지 않음 겸손하고 늘 친절해 ‘할리우드 미담 제조기’로 유명한 키아누 리브스. 최근 그가 지난 10년 동안 몰래 어린이 암 환자를 위한 재단을 운영하던 것이 밝혀져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그가 이런 일을 시작한 것은 1990년대에 막내 여동생이 백혈병에 걸려 투병했기때문인데, 암 치료를 연구하는 기금도 만들고 아동 병원 운영과 환아들을 위한 지원도 꾸준히 해왔다고 2. 자리양보는 기본 평소 지하철을 자주 이용하는 키아누 리브스는 지난 2015년 뉴욕의 지하철에서 무거운 짐을 든 여성에게 흔쾌히 자리를 양보하는 동영상이 찍혀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후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영화 ‘존 윅’의 홍보를 위해 내한한 그에게 지하철에서 찍힌 사진이 많은데 사람들이 알아보지 않느냐는 질문에 “다들 출근하거나 바쁘게 살아가는데 내가 보이기나 하겠냐”고 말하며 겸손하게 대답했다. 3. "보고싶으면 연락해" 스케줄로 인해 공항에서 비행기 탑승을 기다리던 키아누 리브스에게 8살 아이가 다가와 ‘키아누 리브스가 맞냐’고 물으며 놀라워했다. 이에 키아누 리브스는 반갑게 맞아주며 비행기 타기 전 약 1시간 동안을 아이와 놀아줬다. 이후 비행기에 탑승하기 직전 자신의 전화번호를 아이에게 주며 “아저씨가 보고 싶으면 언제든지 이 번호로 전화해”라는 말을 남겼다고. 4. "80km 쯤이야!" 하루는 LA의 고속도로에서 차가 고장 났지만 휴대폰도 없어 어쩔 줄 몰라 하던 한 여성을 본 키아누 리브스는 멈춰서 도움의 손길을 건넸다. 당시 그는 직접 도와주려다 안되자 보험사에 전화를 걸어 도움을 요청하고, 여성의 차량이 견인돼가자 무려 80km 거리를 돌아서 여성을 집에 데려다주고 무슨 일이 생기면 전화하라고 번호까지 남겼다고. 5. 매트릭스 출연료 전액을 제작진들에게 환원 영국의 일간지 ‘데일리 미러’는 최근 키애누 리브스가 두 편의 매트릭스 시리즈로부터 얻는 이익 5,000만파운드(약 1,000억원)를 포기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키애누 리브스는 이 돈을 효과음 담당 스태프와 특수의상 디자이너들에게 기부했다. 제작진 한명당 받는 금액은 한화로 약 11억원 정도라고.. 키애누 리브스는 “돈은 내가 가장 마지막으로 생각하는 것”이라며 “그동안 내가 번 것만으로도 몇 세기는 살 수 있다”고 돈에 대해 의연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또한 스턴트배우들에게는 수천만원에 달하는 오토바이인 할리데이비슨을 한대씩 선물했다. 6. "사인 거부? 그게뭐야?" 최근 스포츠 전문기자인 James Dator는 자신의 트위터에 16살일 때 키아누 리브스를 만난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극장에서 일을 하고 있었는데 영화를 보러 온 키아누 리브스에게 사인을 받기 위해 직원 할인을 해주겠다는 제안을 했다. 하지만 키아누 리브스는 당황하더니 자신은 이곳의 직원이 아니라며 직원 할인을 거절했다고. 하지만 몇 분 뒤 키아누 리브스가 돌아와 “방금 전 일은 내 사인을 원했던 걸지도 모른다고 생각했다. 그래서 여기에 사인을 했다”고 말하며 아이스크림을 구매한 영수증 뒷편에 사인을 해서 그에게 준 후 아이스크림을 버린 뒤 영화를 보러 들어갔다. 이 글을 올린 기자는 “난 나중에서야 눈치챘다. 그는 16살 멍청이에게 줄 사인을 위한 영수증을 얻기 위해 먹지도 않을 아이스크림을 샀던 거였다”고 말했고 이 일화는 전 세계에 퍼져 키아누 리브스의 인성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 7. 영화 <헬프>의 옥타비아스펜서가 밝힌 미담 무명시절 오디션 보러 가는데 차가 고장난 옥타비아 스펜서. 길가에 차를 세웠는데 차가 너무 더러워서 아무도 안도와주었다고 함 그런데 그때 오토바이타고 지나가던 키아누리브스가 오토바이를 세우고 다가와서 도와주었다고.. 자기가 생각해도 차가 너무 더러워서 설마 저걸 직접 손 대고 밀어줄까 했는데 개의치않고 직접 차를 밀어가며 도와주는 키아누의 모습에 감동하여 이후로 키아누 나오는 영화는 무조건 개봉 첫주에 보러간다고 함 유명해지고나서 키아누리브스한테 저 얘기 했냐고 물으니 옥타비아스펜서가 자기 그날 너무 옷도 거지같이 입고 쪽팔려서 저날 기억 못했으면 좋겠다고ㅋㅋㅋ ㅊㅊ: 여성시대
대한민국에서 사람 제일많이 죽인사람.jpg
◆ 박인근(부산) 부산 형제복지원사건 1987년 3월 22일 원생 1명이 구타로 숨지면서 형제복지원의 실체가 사회에 알려지게 되었다. 조사 결과 형제복지원은 길거리에서 주민등록증이 없는 사람을 끌고 가서 불법 감금시키고 강제노역을 시켰으며 심지어 살해하여 암매장까지 하였다. 이렇게 하여 12년 동안 무려 531명이 사망하였고, 일부 시신은 3백~5백만 원에 의과대학의 해부학 실습용으로 팔려나간 것으로 밝혀졌다. ----- 검·경은 수사 한 달 만에 형제복지원 원장을 특수감금, 업무상횡령 등 혐의로 구속했다. 그러나 형제복지원 이사장은 재판 끝에 징역 2년 6개월을 받는데 그쳤다. ------ 방송 중 내가 가장 기가 막히게 봤던 것은 뉴스타파가 박인근과 박인근 아들에게 인터뷰를 요청한 내용이다. 뉴스타파가 형제복지원 사건을 묻자, 박인근 아들이 폭력을 행사하며 뉴스타파 취재진에게 묻는다. “우리 아버지는 인권이 없냐” -------- 3줄 요약 1. 길거리에서 고아, 장애인 납치함 2. 감금해서 존나 패고 노동시키고 죽으면 해부실험용으로 돈 받고 팖 3. 530명 이상 죽이고 징역 2년 지금도 잘 살음 펨코펌 고아 장애인만 납치한거 아니고 멀쩡한 사람 부랑인으로 몰아서 납치함 ㅇㅇ 다른 죄로 처벌 안 받고 오직 횡령죄로만 2년6개월 선고 그 뒤로 또 복지원 차리고 심지어 학교도 차렸다가 16년인가 뇌출혈로 뒤짐 그리고 형제복지원은 부랑자들이 거리 미관 해친다며 따로 수용하라고 그당시에 법까지 만든 정부개입 사건임 꼬꼬무에서 보고 진짜 대가리 터지는 느낌이였음 ㅅㅂ