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lljjang
10,000+ Views

팔굽혀펴기의 효과 (쪼렙도 가능)



정자세로 푸쉬업이 힘들다면!
벽 > 의자 > 무릎 > 정자세
이 순서대로 연습하면 돼~~~

엉덩이 너무 솟지 않게, 팔꿈치 너무 벌어지지 않게 주의하면서 연습해보자~
김종국 유튜브 영상도 추천할게 ㅋㅋㅋㅋㅋㅋ


Comment
Suggested
Recent
팔굽혀펴기는 냅다 하면 할수록 늘어요 할수록 보람차답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세상에서 가장 청결한 물체
1. 샤워헤드 샤워기 헤드의 오염도는 변기의 10배다. 2. 얼음 지난해 '메일 온 선데이'가 조사한 결과 대부분의 패스트푸드점에서 판매하는 음료 용 얼음에는 변기물에 들어있는 것보다 더 많은 박테리아가 서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3. 사무실 책상 미국 애리조나 대학 연구팀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사무실 책상에는 좌변기에 있는 것보다 400배나 많은 세균이 살고 있다.  4. 휴대폰 영국의 한 조사결과에 따르면 휴대폰에는 화장실 변기 손잡이보다 18배 많은 박테리아가 살고 있다.  5. 키보드  컴퓨터 키보드에는 화장실 변기 시트보다 박테리아가 5배나 더 많다. 여러 사람이 사용하는 경우 박테리아 수는 더 증가한다.  6. 메뉴판 식당 메뉴판에는 변기 시트보다 평균 100배 많은 박테리아가 살고 있다.  7. 도마  미국 애리조나대 미생물학 연구팀이 조사한 결과 도마에서는 변기보다 200배 많은 박테리아가 검출됐다. 8. 칫솔 칫솔은 세균의 온상지다. 칫솔 한 개에 서식하는 균은 대장균, 포도상구균, 녹농균, 살모넬라균 등 700여 종에 이른다. 특히 칫솔을 건조·소독하지 않을 경우 세균은 변기물에 있는 것보다 200배나 많아진다고 한다. 9. 카펫  카펫은 스퀘어인치 당 약 20만 마리의 박테리아 서식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변기 시트보다 4000배 더럽다. 10. 냉장고  한 실험 결과 냉장고 채소 칸에서는 변기보다 10배~1만배 많은 세균이 나왔다.  11. 문 손잡이  문 손잡이에는 평방인치 당 약 8600개의 박테리아가 살고 있다. 변기 시트의 약 4배에 해당하는 수치다.  12. 베개  베개에는 진드기, 피부에서 떨어져 나온 각질, 곰팡이균 등 다양한 미생물이 살고 있다. 또한 베개에는 사람의 배설물도 남아 있어 변기 시트와 크게 다를 것이 없다고 한다.  13. 매트리스  가정집의 매트리스에서는 공중화장실 변기의 16배에 달하는 세균이 있다.  14. 돈  뉴욕대 연구팀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1달러 지폐에서는 3000종의 박테리아가 검출됐다. 그 중에서도 여드름을 유발하는 세균이 가장 많았다. 또 일부 지폐에서는 변기에서 나오는 것과 비슷한 수준의 대장균이 나왔다.  15. 핸드백 영국의 한 위생 회사의 조사 결과, 여성 핸드백의 약 20%에서는 청소한 변기보다 많은 박테리아가 발견됐다. 특히 가죽 가방일 경우 세균이 더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와 앞으로는 변기물에 손 씻어야겠네 싱글벙글
손가락을 보면 운동 잘하는지 알 수 있음.jpg
EBS 다큐프라임 '아이의 사생활' 중 생물학적으로 임신 8주 이후 '테스토스테론(남성 호르몬)'의 노출에 의해 성별이 결정되며, '테스토스테론'의 영향으로 손가락 비율에 차이가 생김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에 많이 노출 될수록 약지가 검지보다 길다. 손바닥 부분을 자로 재는 것이 정확함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의 영향을 적게 받으면 '여성', 검지가 약지보다 긴 편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의 영향을 많이 받으면 '남성', 약지가 검지보다 긴 편 일반적으로 여성은 검지가 길고, 남성은 약지가 긴 편 영국 축구선수 305명을 대상으로 조사를 해보니, 상위 리그로 갈수록 선수들의 약지가 검지보다 훨씬 길었다. 약지 손가락의 비율을 1이라고 하면, 상위 리그로 갈수록 검지 손가락의 비율이 낮음 (약지가 검지보다 길수록 운동 능력이 좋다) 대충 끼워 맞추기 아닌가? EBS에서 확인과정으로 한 6학년 학급학생들의 손을 모두 스캔해서 교수에게 제출. 학생들 분석요청 '박성원' 이라는 학생의 손을 보더니 유달리 약지가 길어 "분명 운동을 잘하고 달리기가 빠를것이다."라고 얘기 학급 중 가장 약지가 긴 남학생 확인결과 도대표 축구선수 ㄷㄷ (한 경기 6골 득점왕) 손가락 비율 무려 0.91 (약지 1: 검지 0.91) Q. 축구 잘하는 방법좀 알려주세요. A. 그런거 없고, 저절로 됨. 이번에는 다른 학생의 손을 분석 남자아이 손가락 비가 1.03 (검지가 약지보다 길다.) 학급 중 가장 검지가 긴 남학생 여성스럽게 생기고, 평소에 말이 많으며 우는 일도 잦음. 장점은 언어능력 발달, 공감능력 발달. 선천적으로 여성적 뇌를 지닌 경우 세계적으로 17%정도가 남성임에도 여성적 뇌를, 여성임에도 남성적 뇌를 가지고 태어난다. 운동 신경이 뛰어난 여자 선수들이 약지가 긴 편이 많다고 함 출처 쭉빵 오 나도 약지가 더 길어 ㅋㅋㅋ
극강의 노안잼.. 빨리 늙는 습관 10.jpg
인간은 누구나 늙는다. 거스를 수 없는 자연의 섭리지만 최대한 늦출 수는 있다. 노화를 촉진시키는 안 좋은 습관들 당장 그만두자.  1. 물을 적게 마신다 [flickr.com] 수분 섭취량이 줄면 건강한 피부를 유지하기 힘들다. 물은 손상된 세포 복원을 가속화한다. 수분이 부족하면 피부가 건조해지고 건조한 피부는 주름이 쉽게 생기기 마련이다. 2. 엎드려 잔다 [wikipedia.org] 노화가 진행될수록 피부 탄력은 떨어진다. 엎드려 자면 얼굴이 아래로 쏠리며 피부의 콜라겐이 손상을 입기 쉽다.  3. 스트레스 관리를 안 한다 [wikipedia.org] 스트레스는 만병의 원인이다. 과도한 스트레스는 심혈관질환, 천식, 자아면역계통 등 질환 발병을 촉진시킬 수 있으니 자신만의 스트레스 해소법을 마련해 두자. 4. 밤을 자주 샌다 [happymandomo.deviantart.com] 밤을 새거나 잠을 제대로 자지 않으면 푸석푸석한 피부를 갖게된다. 피부 재생 시간이라고 알려진 밤 10시부터 새벽 2시 사이에는 수면에 드는 것이 건강한 피부를 지키는 방법이다.   5. 과도한 흡연과 음주 [wikipedia.org] 담배 속 니코틴은 피부혈관을 수축시켜 비흡연자보다 더 빨리 주름을 만든다.  음주 역시 마찬가지다. 지나친 음주는 피부의 유지분비를 감소시켜 수분을 빼앗겨 노화가 빨리 찾아올 수 있다. 6. 찡그린 인상 [wikimedia.org] 항상 인상을 찡그리고 있는 사람은 일명 표정 주름이 생긴다. 한 번 생긴 주름은 없어지지 않으니 생기기 사전에 예방하자. 7. 정크푸드를 즐겨 먹는다 [wikipedia.org] 라면이나 햄버거 등 과도한 나트륨 섭취를 하게 만드는 음식을 자주 먹으면 건강에 좋지 않다. 또 이같은 음식은 지방과 콜레스테롤 섭취도 증가시켜 노화를 재촉한다.  8. 운동을 하지 않는다 [wikipedia.org] 나이가 들수록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기는 힘들어진다. 나이가 들면서 기초대사량이 낮아지기 때문이다. 본인이 의식해 운동을 시행해야 건강하고 젊은 몸을 유지할 수 있다. 9. 자외선을 무서워 하지 않는다 [pixabay.com] 자외선은 피부 노화의 주요 원인이다. 선크림 바르기를 생활화해야 한다. 비오는 날, 흐린 날에도 선크림은 필수다. 또 선크림은 한번 바르면 끝이 아니라 자주 덧발라 주는 게 노화를 늦추는 방법이다.  10. 클렌징을 철저히 하지 않는다 [flickr.com] 여성은 메이크업 후 클렌징을, 메이크업을 하지 않는 남성일지라도 선크림을 바른 뒤에는 클렌징을 철저히 해야 한다. 메이크업 잔여물이 모공에 쌓여 피부 트러블의 주 원인이 되고 노화를 앞당길 수 있다.  출처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