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yb
50,000+ Views

끝내주는 수영장이 있는 세계의 호텔 10

10. 다운타운 호텔, 뉴욕 9. 파레사 리조트 푸켓, 태국 8. 인터컨티넨탈 리조트 타히티, 프랑스령 폴리네시아 7. 파크 하야트 도쿄 아트리움 풀, 도쿄 6. 세렝게티 포시즌스 호텔, 탄자니아 세렝게티 5. 우붓 행인 가든, 인도네시아 발리 4. 캠브리안 아델보덴 호텔 & 스파, 스위스 3. W 홍콩 웻 덱(Wet Deck) 2.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 싱가포르 1. 홍콩 페닌슐라 호텔 홍콩이 두곳이나 이름을 올렸네요! 담에 발리를 가면 꼭 우붓에서 묵어야지 했는데, 5위에 있고 *_* 세렝게티나 타이티도 그전에는 여행지로 생각해본적이 없었는데, 멋져요 우아우아 빙글러분들은 어디가 제일 끌리시나요?!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번호 매칭과 사진이 빈대로 되어있는거 같아요 ㅎㅎ
10개중에 한군데갔군요 ㅋㅋ근데 추워서 수영장이용을 못했던 기억이 세렝게티 포시즌호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Tokyo Travel: A Day In Harajuku
Back in February I spent a few days in Tokyo. Here's a look into my day spent in Harajuku :) It all started at the Meiji Shrine in Yoyogi Park. I mistakenly took the subway from my Airbnb to Harajuku in Tokyo's famous rush hour. The train was absolutely packed and there were men working for the station who helped show people on. Luckily, I grabbed a good spot and was able to hop on and off easily without being squished. I then took a peaceful walk through the nearly deserted paths leading to the shrine. I was able to walk around, catching glimpses of monks rushing around, and listen to some chanting. I got myself a talisman for peace of mind and headed back into the bustling city. I then took a loooooong walk to the best latte I've ever had. The cafe is called Streamer Coffee Co. and their military latte is the best thing that has ever happened to me. It contains chocolate, green tea, while chocolate, and espresso. I know that sounds like a total mess but the flavors meshed perfectly! I was able to hang out there for a while, using their wifi and reading the book I brought with me. Once I felt ready to leave, I headed to Number Sugar. This tiny shop sells handmade caramels in all different flavors. You can buy adorable box sets and the lovely girls working there will be sure you get exactly what you want. They aren't even that expensive which is awesome! It was about $0.70 for each piece (twice the size of the photo, I had already eaten most of it haha!) I got vanilla caramel and almond caramel! After that I went to Kiddy Land where I went to each of the 4 stories trying not to buy everything that had Totoro on it. I was pretty successful and only got myself a Spirited Away mug, though I did buy quite a few presents for friends and family :) From there I ventured down Harajuku's most famous street filled with places selling crepes, crazy Japanese fashion, and tons of toys. It is here that I found my true love. I really love takoyaki. They're just batter, onions, pickled ginger, and squid (tako in Japanese) fried in a special pan and covered in a mayo-sauce, fish flakes, and some spices. They are HEAVENLY. This man made works at Koi-Tako (aka Love Squid) and made me some perrrrrfect Kimchi Takoyaki (yeah I know, why Kimchi in Japan???) But then it got weird... You can't see it really well in the photo, but they put GOLDEN GLITTER on my takoyaki. Why you ask? I DON'T KNOW. I ate it though, and didn't die. So, there's that. I grabbed a sakura green tea (oi ocha is the best bottled tea EVER) and headed back towards my home in Shinjuku. I'd give yourself a solid 2-3 hours to take Harajuku in at a slow pace. It's worth it!
힐링이 필요할때 제주도 명소!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고 바쁘게 흘러가는 요즘 제주도 가볼만한곳들을 추천해드릴게요~ 온몸의 피로를 풀 수 있는 스파/ 마사지부터 향긋한 향기에 매료되는 향수 만들기 체험까지! 연인 또는 친구들과 함께 하면 더욱 좋을 듯 해요 #제주여행 #댕규리네해수족욕카페 #브릭스스파 #씨스파애월점 #제주이야기 #제주책방사랑방 바다가 보이는 뷰, 한적한 마을 하예동에 위치한 '댕규리네해수족욕카페' 에요 귀여운 캐릭터가 그려져 있는 카페인데, 자리마다 족욕탕이 있는 독특한 구조의 카페랍니다 음료를 마시면 족욕 체험이 무료라서 음료도 즐기고, 저렴하게 족욕도 즐길 수 있었어요! 10분 정도 물에 발을 담그니 피로가 싹~ 풀리는 느낌이 너무 힐링이랍니다 족욕만으로는 만족하기 힘든! 분들을 위해 추천드리고 싶어요 호텔 내에 위치해 있어 분위기와 인테리어, 그리고 음악도 깔끔하답니다 아로마 향도 맡고, 족욕도 하고, 스파, 그리고 마사지까지! 잔잔한 음악과 허브향이 너무 좋았어요 와인 한잔과 쿠키가 곁들어져 행복 그 자체였어요 탈의실에는 갈아입을 옷과 클렌징, 로션 등 다양하게 준비되어 있어요! 씨스파애월점은 공항과도 가까워서 여행 마지막날 방문하시길 추천드리고 싶어요 제주 오션뷰 커플 스파/ 마사지로 유명한데 마사지를 받고 나면 마지막으로 파라핀왁스와 따뜻한 차를 준비해주신답니다 따뜻하게 온몸을 녹이고, 힐링할 수 있는 공간이에요 전에 제주이야기에서 만들어진 제품, 향수를 선물받았었는데 그 향이 너무 좋아서 직접 방문하게 되었어요! 행원리 뿐만 아니라 제주 노형동에도 위치해있으니 위치에 따라 가고 싶은 지점을 선택하시면 더욱 좋을것 같아요 제주의 천연재료를 이용해 만들었기에 더욱 은은하면서도 건강한 느낌이랍니다 (향이 진짜 좋아요!) 제주의 전통가옥의 멋을 그대로 살린 제주 책방, 사랑방이에요! 산지천 옛 고씨주택을 그대로 살린 공간인데 산지천 갤러리 바로 옆에 위치해있답니다 편안하게 앉아 제주스러운 책들을 읽고, 힐링할 수 있어요 책은 외부로 보낼 수 없고, 내부에서만 열람이 가능해요! 음료를 제외한 주류 등 음식물은 반입 금지이니 참고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