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sfit
1,000+ Views

남자 캐주얼룩 가을 데일리룩 코디

안녕하세요!
옷누나에요 :)

오늘은 꾸민 듯 안 꾸민 듯
꾸안꾸룩으로 입기 좋은
남자의 가을 데일리룩 코디 공개해요!


1. 맨투맨/
2. 니트
3. 니트조끼
4. 아우터 코디

봄, 가을 간절기 시즌에는
다양하고 예쁜 패션 아이템들로
센스있게 입기 좋은 계절이에요!ㅎㅎ

오늘도 멋지게, 당신의 핏을 더해보세요 :)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을하면? 레더, 레더하면? 가을
가을에 가장 사랑받는 옷이 있다면 바로 트렌치 코...가 아니라 레더 아닐까?? ㅎㅎ 언제, 어디에서 다양하게 코디하기 좋아 활용도가 높을 뿐 아니라 대충 걸쳐 입어도 트렌디한 코디를 완성할 수 있어 유행을 타지 않고 지금까지 꾸준하게 사랑을 받아왔지! 레더 제품을 소개하기 전에! 레더의 시작은 알고 있니? ㅋㅋㅋ 가죽 자켓이 처음으로 사용된 것은 제 1차 세계 대전 때였어 추운 하늘에서도 파일럿들이 따뜻하게 버틸 수 있도록 가죽 자켓이 독일 파일럿들에게 처음으로 지급되었지! 가죽은 내구성이 뛰어나고 따뜻했기 때문에 추위에 완벽한 소재였고 이러한 이유와 패셔너블한 디자인들이 개발되면서 전쟁이 끝난 이후에도 전 세계 패셔니스타들의 필수품으로 사랑받기 시작했어. 이렇게 사랑받기 시작한 레더 제품, 어떤 브랜드들이 있는지 알아볼까? '브이투'는 스트릿 캐주얼 스타일과 미니멀리즘 사상을 추구하는 브랜드 옷을 입고 즐길 수 있게 네임벨류로 가격대가 아닌, 소비자들이 손쉽게 구매가 가능한 가격대를 형성하기 위해 직영 공장을 운영하여 높은 퀄리티와 합리적인 가격대를 선사하고 있어! 브이투의 레더 자켓들은 부드러운 비건 레더 소재를 사용해 오버사이즈 핏으로 제작을 하며, 그래서인지 활동성을 중요시하는 소비자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으며 제품 내 수납공간이 많아 디자인 외에도 실용성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어! 독보적 퀄리티 디자이너 감성 POP 유니크&러블리룩 '엘프색' 엘프색은 톡톡 튀는 컬러감과 키치한 포인트로 항상 즐거움, 밝음이 느껴지는 여성 캐주얼 브랜드이며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특별한 데일리룩을 완성시켜 주지! 레더 자켓 중 가성비 갑이라는 수식어가 어울릴 만큼 엘프색은 디자인에 비해 가격이 굉장히 저렴한 편에 속하며, 희소성있는 디자인으로 평소 평범한 레더 자켓에 질리신 분들에게 추천 드리는 브랜드지! 군인의 발을 편하게 만들기 위해 만들어진 닥터마틴 뮤지션, 패션 피플, 모델 등의 사랑을 받는 상징적인 부츠 아이템으로 성장하며 전 세계에서 사랑을 받는 영국 브랜드로 자리매김했고 편안한 착화감과 함께 다양한 스타일을 자랑하며, 신을수록 자신의 개성과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게 돕는 독특한 매력도 함께 지니고 있어. 닥터마틴의 가죽 워커들은 가죽 신발 브랜드 중 다섯손가락 안에 꼽힐 만큼 마니아층이 두터우며, 세련되지만 절대 가볍지 않은 레더 디자인과 합리적인 가격을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것이 유행을 타지 않는 닥터마틴의 가장 큰 매력이라고 생각이 들어! 이태리 감성을 그대로, 발렌티노 루디 발렌티노 루디는 폴&엘레강스를 기본 이념으로 노련한 장인의 손끝을 거쳐 완성된 제품으로 고급감이 넘치며, 지적이고 세련되면서도 기존의 관념에 얽매이지 않는 라인을 갖추고 있어. 심플함 속에도 이탈리아의 밝고 활달한 패션취향을 충분히 담은 브랜드지 시크한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메탈이 여름에 인기를 끌었다면, 가을에는 레더 시계가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어. 고급스러운 디자인이지만 고급스럽지 않은 가격대로 사회 초년생 및 직장인들에게 선택을 받기 시작하면서 인지도를 쌓아 가고 있는 브랜드라고 해! 패션계의 8방 미인, 다양한 매력을 보유한 ON&ON Comtemporary Feminine을 모토로 절제된 여성미와 클래식하며 모던한 세련됨이 동시에 내재된 견고하면서 부드러운 동시대적인 룩을 제시하는 브랜드지 온앤온 레더 제품의 특성은 바로 가죽의 질감을 잘 살려 레더 본연의 멋을 추구하며, 이를 통해 소비자는 과하지 않은 실루엣과 무드를 연출할 수 있으며 은은한 광택감을 포인트로 세련됨 또한 연출할 수 있어! 레더의 제철, 가을에 입기 좋은 레더 브랜드와 아이템들에 대해 간단히 알아보았는데, 오늘 소개한 제품들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제품을 골라 올 가을에 꼭 착용해 레더의 멋을 느껴 보는 건 어떨까? ㅎㅎ
"가을 아우터 특집" 트렌치 코트와 블레이저 자켓의 역사
가을은 독서의 계절 x 가을은 패션의 계절! 오늘은 가을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트렌치 코트와 블레이저를 소개하려 해! 군용에서 패션 아이템으로. "트렌치 코트의 역사" 트렌치 코트는 원래 1차 세계대전에서 육군 장교가 착용하는 의상이였어 트렌치 코트의 뜻은 말 그대로 참호(Trench)에서 착용하기 위한 코트지~! 트렌치 코트 : 참호전 코트 트렌치 코트하면 떠오르는 브랜드가 있지? 바로 버버리(Burberry)! 모르는 사람은 없을거라 생각해^^ 사실 트렌치 코트는 버버리가 먼저 만든 건 아니야. 군인들에게 필요했던건 비나 눈을 막아줄 수 있는 방수 기능이 있는 코트였고, 고무를 코팅하여방수기능을 할 수 있는 맥(Mack)이라는 레인코트가 버버리보다 먼저 나왔었어!ㅎㅎ 근데 고무로 만들어지다보니 땀과 냄새라는 큰 단점이.. 그래서 군인들이 엄청 입기 싫어했다고 함ㅎ 이 단점을 보완한 소재를 개발한게 바로 버버리야! 그래서 지금의 버버리가 유명해지게 된 거지~! 신사들의 소속감을 드러내던 단체복 "블레이저 자켓의 역사" 블레이저 자켓은 영국 해군 군함인 HMS블레이저호의 함장인 월모트가 즉위하고 빅토리아 여왕에게 잘 보이기 위해 생각해낸 옷이라고 해~! 그래서 조정경기 할 때도 선수들이 많이 입고 나와! <무한도전에도 나왔던 조정경기, 헨리 레가타에 출전한 선수들, 노를 젓는선수 외에는 모두 보팅 스트라이프 블레이저를 입고있음> 그렇다면, 블레이저 자켓은 어떻게 일반인들이 입게 된건지 내가 알려준다~ (오늘의 TMI) 블레이저 자켓을 보면 뭐가 떠올라? 난 교복! 블레이저는 교복으로 누구나 한번씩은 다 입어본 경험이 있을거야~!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해외 여러 교복들을 보면 블레이저 자켓을 입고 있는 곳이 많지~ 왜 그런걸까? 과거에 스포츠는 상류층들이 즐기는 취미생활이 였지만 점차 평민들도 즐기기 시작했어. 그러다 보니 상류층들은 평민을 비롯한 하위계층들과 구분을 하고 싶어했어 누구나 학교든,단체든 소속감에 대한 자부심 가진적 한번씩은 있잖아? 상류층들은 그런 특정 단체의 일원이 되는 것에 대한 유대감을 패션으로 나타내고 싶어한거야. (나는 평민들과 급이 다르다를 보여주기 위한.) 그래서 스포츠를 비롯한 사교클럽 등에 블레이저 자켓을 입으면서 소속감을 나타내기 시작했고, 그게 점차 퍼지면서 학교와 단과대학들이 자신들만의 색이나 무늬를 넣은 단체복으로 입기 시작했단거~~ 오늘의 TMI는 여기까지~ 트렌치 코트나 블레이저 자켓은 기본템으로 사실 어떤 옷에 입어도 너무 잘 어울리는 아이템 중 하나! 패피가 될 수 있는 코디 꿀팁 알려주겠음! <트렌치코트 코디 추천> 아우터 ▶ 온앤온 아웃포켓 벨티드 트렌치 코트NW1SR269 상의▶온앤온 레터링 자수 스웻셔츠NW1SE273 하의▶히드코트 조거 팬츠(베이지) 신발▶컨버스 올스타 하이 화이트M7650C 아우터▶행커치프 슬리브 네이비 울트렌치코트 상의▶온앤온 플랫카라 셔츠블라우스NW0XB0180 하의▶[UNISEX]허리 밴드 와이드 울 팬츠 블랙 신발▶리플라19B508 black walker <블레이저 자켓 코디 추천> 아우터 ▶ 라임라이크 허쉬 블레이저 상의▶라임라이크 브이넥 크로스 가디건 하의▶라임라이크 린넨 원턱 팬츠 신발▶플로리다스튜디오 오키드 베이직2CM단화 아우터▶라뮤스튜디오 콜린 오피스 클래식 오버핏 투버튼 블레이저 상의▶콜라보토리 스트링 코튼 블라우스 하의▶라뮤스튜디오 덱스 케주얼 드레이프 밴딩 포켓 조거팬츠 신발▶커스텀에이드 리퍼블릭3cm소가죽 모던 스니커즈
레호이 분짜 & 툭툭누들타이 새우 팟타이
명절 연휴에 집에 있으면서 맛난거나 해먹자고 데려왔으니 해먹어야죠. 진짜 요즘 밀키트 잘 나오긴 하는듯요. 레시피대로 따라하기만 하면 끄읕… 채소부터 살짝 씻어주시고… 고기도 구워주시고… 삶은면을 찬물에 헹군후 물기를 빼주고 분짜소스를 투하. 소스가 좀 많아 보이는데요. 한강인데… 야채, 불고기 그리고 저 토핑들을 차례대로 척척 올려주면 분짜 완성^^ 바로 팟타이 시작… 찬물에 씻은 새우는 키친타월 위에서 물기 제거중… 쌀국수 면 삶기와 수란으로 스크램블 만들기… 나 조금 바쁜건가… 찬물에 씻은후 물기 제거중… 팬에 새우넣고 1분, 면 넣고 또 1분 볶아줍니다. 소스넣고 또 1분… 부추와 숙주넣고 또 1분… 시간은 거의 지켰습니다… 마지막으로 땅콩분태를 뿌려주니 그럴듯한데요… 오늘의 저녁 메뉴는 팟타이와 분짜랍니다. 자, 이제 와인과 함께… 근데 팟타이랑 분짜 둘다 넘 맛있다… 와입은 아크 페일에일로다가… 살짝 맛을 봤는데 고소하네요… 팟타이 너 좀 메마른거 같다야… 와입이 두번째로 딴 진달래맥주… 음, 아무리 맥주가 맛이 없어도 끝까지 마시는 편인데 햐 힘드네요. 생긴건 꼭 영변에 약산이 생각나는 북한 맥주 같은데 중국 맥주랍니다. 북한으로 수출한다고 하는데 흠 ㅡ..ㅡ 흙맛도 좀 나는것 같고 흐미… 옛날 생각나네요 ㅋ 국민학교 앞에서 팔던 냉차 생각이 나네요… 저는 슈퍼스타즈 페일에일 한잔더… 오, 이름값 하는데요. 살짝 쌉싸름하면서도 고소한데요… 향도 좋구요. 수봉이 누님 간만에 보내요. 노래들 참 좋아했었는데… 오늘 게스트가 장난 아닌데요 ㅎ https://youtu.be/VbeZQJEgp4Q 제가 좋아하는 왠만한 노래들은 다 나왔는데 '그대는 이방인' 이 나오지 않아서 섭섭했어요. … 녹지 않는 얼음이 당신이라면 당신이라면 녹여주고파 살이 타는 불꽃속이라도 둘이라면 난 따라가리… 캬~~~ 정말 노랫말이 주옥같네요. 마무리는 데슈츠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