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kkebii
1,000+ Views

담배꽁초 가져가면 보상금 최대 6만 원 지급


길에 아무렇게나 버려져 있는 담배꽁초, 흔히 볼 수 있는데요. 
일부 지자체에서는 담배꽁초를 주워온 주민에게 보상금을 지급하고 있다고 합니다. 


길에 버려진 담배꽁초는 미관을 해치고 바다로 흘러가 환경을 위협하죠. 
사실 쓸모 없어 보이는 담배꽁초도 재활용이 가능하다는데요. 
담배 필터는 '셀룰로스 아세테이트'라는 플라스틱 성분으로 이뤄져 있어, 퇴비나 플라스틱 자재로 활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에 지자체와 정부가 담배꽁초 수거에 나섰는데요. 

광주 광산구, 서울 강북구, 용산구 등 지자체 여러 곳에서 담배꽁초를 가져온 구민에게 보상금을 지급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강북구의 경우, 꽁초 1g당 20원씩 주민 한 사람에게 월 최대 6만 원의 보상금을 지급하고요. 
환경부와 협의해 담배꽁초를 재활용하는 방안을 연구하는 시범 사업을 진행한다고 합니다. 

이종펌
Comment
Suggested
Recent
6만원 돈은 어디서 나오는거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판) 퇴사한 회사 계속 신입사원 퇴사한다고 전화와요
진짜 제목 그대로예요 전직장에서 2년 5개월 일하고 6월에 퇴사했어요 퇴사사유는 진짜 제가 이러다가 사람 때릴 것 같아서 회사에는 쉬고싶다고 개인사정으로 냈고 물론 자세하게 물어보는데 그냥 개인사정이라고 말할 수 없다하고 최대한 좋게 나왔어요 제가 인수인계한 여직원은 사회생활 2년 경력이 있지만 업무 자체가 내부적인 거라 새롭게 다시 배워야하는 업무예요 보통 경리 업무도 하고요 저는 처음에 업무가 생소할 수 있으니까 뽑고난 후 한 달은 같이 해야한다고 말했더니 뭐 2주 3주면 되지 않나? 이래서 저는 더이상 말 안하고 “네 그럼 알아서 해주세요 저는 끝날 때까지 인수인계 할게요. 일주일이든 이주일이든 저는 상관없어요.”라고 말하고 한 이주반? 인수인계하고 나왔어요 퇴사 후 몇번 전화왔는데 저는 다 받았어요 출퇴든 8시부터 5시까지라 8시 30분 오전에 자고 있을 때 전화와도 다 받고 알려주고 그랬어요 그러곤 한 달반 정도 흘렀는데 회사에서 전화가 왔어여 그 친구 그 달에 퇴사한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유는 말 안 한대요 그냥 개인사정이라고 한대요 그래서 아 그러냐 그럼 사람 또 뽑아야할텐데 힘내시라고 그러곤 끊었어요 뭔가 목적이 있는 것 같았지만.. 그리고 새로운 사람 뽑았고 그 1번 후임자가 2번 후임자에게 인수인계하는데 거의 뭐 두 달정도? 일해서 깊게는 어렵더라도 대충 본인이 했던 거는 설명을 할 수 있어서 했나봐요 그 외에 중요한거? 깊게 들어가는 거는 본인도 몰라서 인수인계 못했고 다른 직원도 깊게는 잘 몰라서 저한테 전화왔네요 전화로 설명하다가 잠깐 와서 인수인계 해달라고 조심스럽게 말하는 거에요? 그래서 제가 아니 저는 그건 어려울 것 같다 처음부터 단호하게 말했더니 아 알았다고 미안하다고 하고 끊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리고 2번 후임자가 한 달 다녔나? 솔직히 저같아도 2번 후임자처럼 퇴사하겠어요 인수인계도 대충 받았을테고 아는 사람도 없고 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결국 그분도 퇴사하고 다시 또 저한테 연락와서 퇴사했다고 말해서 “아 일이 많아서 어렵나봐요. 과장님이랑 대리님이 업무 많이 도와주셔야죠” 이랬더니 옆에서 듣고있던 전무가 뭐 어려운게 있다고 컴퓨가 엑셀이 알아서 다 할텐데.. 모르면 물어보던가.. 이렇게 말하는거에요ㅋㅋㅋㅋㅋㅋㅋ에휴 저러니까 나가지 ㅠㅠㅠㅠㅠ 근데 그 2번 후임자는 본인이 싫은거 다 말하고 나갔대요 8시부터 5시까지 일하면서 받는 돈이 적다 물론 나도 잠깐 업무하고 쉬는 타임으로 10분 쉰다 근데도 받는 돈이 적다 일은 많아서 화장실도 못가고 아침에 오자마자 일할 때도 있고 물어볼 사람도 없고 힘들다 물어보라고 해서 물어보면 해결되는게 없다 결국엔 기존에 했던 거 찾아봐라인데 그게 쉬우면 천재다 등등 이런거 말하면서 대리가 일을 하나도 안 해서 솔직히 짜증난다 이런 것도 말했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제가 말하고 싶은 거 다 말한 것 같아요 근데 회사는 왜 자꾸 나가는지 의문이 드나봐요 그래서 저한테 무슨 문제점 있냐고 물어보려고 전화했다고… 문제점을 아직도 모르는 게 이상한 거 아니에요? 직원이 두번이나 같은 업무하기가 힘들다고 나간거니까 대충 업무가 힘들구나라는 의문이 들지 않나요? 라고 말했더니 잘 모르겠다는 식으로 계속 대답해서 그럼 일단 과장님이랑 대리님이 그 업무들 해봐요 그리고 전무님도 자신있어하는 것 같은데 전무님한테 모르는 거 있으면 물어봐요 이러고 그냥 끊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실시간으로 망하는 거 직관은 꿀잼이지만 아침에도 계속 전화오면 너무 너무 짜증날 것 같네요 ㅂㄷㅂㄷ 양심도 없는 회사놈들!!!!!!!!!
도대체 왜 한국인은 알레르기가 없죠?!
원글 댓글 일부 추가 +) 이유식 때문 같아 어렸을때부터 이렇게 디테일하게 항원에 노출시켜주기 쉽지 않음. 성인이면 면역체계가 이미 형성된 상태라서 과민반응이 폭풍처럼 일어나서 위험하지만 단순 두드러기 정도 아니고 쟤네들은 기도가 부어서 위급상태로 가는 정도야 우리나라처럼 편식하지마가 아니더라구 그전에 면역체계를 만들어 줬어야 하는데 알러지가 생기는 원인이 그 음식을 아직 소화할 수 없는 너무 어린 나이부터 그걸 많이 먹어서가 아닐까 추정하는데,(알러지는 아직 명확한 원인은 모름) 우리나라는 차근차근 이유식 통해서 먹는 거 범위를 넓혀가서 덜한거라고 봤던 거 같음 쌀이 가장 알러지 없는 음식이라 쌀부터 먹이고 야채 먹이고 견과류는 제일 크고 나서야 먹이는 식으로 찾아보니 과도한 위생으로 인한 면역 부족, 인스턴트나 가공식품에 대한 노출 -> 면역허용치 이상으로 섭취시 급격한 반응이 일어날 수 있는데 외국은 어릴 때 이유식을 거의 안하고 바로 성인 식품으로 넘어가다보니 발생하는 듯. 임산부의 트랜스지방 섭취시 태어나는 아기가 1.5배 높은 확률로 알레르기를 가질 수 있다고도 하네. 전에 미국 유아~어린이들 평균 식단보고 개놀란 적 있어 너무 막 먹여서. 이유식 때문 맞는 거 같아. 임산부 식단관리도 ㅇㅇ 해외 임산부들 커피, 햄버거, 인스턴트 걍 막 먹더라 출처 더쿠
일본이 싫어하는 조니뎁 주연의 영화
올해 여름에 영화소식이 실렸는데 일본에 영화개봉을 위한 후원을 알아봤는데 조니뎁이 출연한 영화가 거절됐다는 내용 영화제목도 일본지명 미나마타임 실존인물의 실화를 바탕으로 만든영화인데 사진작가 유진 스미스. 2차대전 종군기자였으며 당시 세계 10대 사진작가로도 유명했다하는데 이 사람을 조니 뎁이 영화에서 연기한것 그럼 왜 일본이 불편한 반응을 보였을까? 당시 작가가 실제찍은 사진중 하나로 미나마타병을 공개적으로 알리게된 결정적 상징이 됐음 미나마타에 유사한 증상을 겪는 사람들이 늘자 지역사회는 감염병으로 몰아 소독과 방역을 시행했지만 문제는 일본에 막강한 영향력을 지닌 기업이 물에 버린 수은을 해산물들이 흡수했고 이를 섭취한 주민들이 수은중독으로 병에 걸렸던것 수은중독된 어머니가 기형아로 태어난 딸의 목욕을 시켜주는장면 작가는 일본인 아내와 미나마타에 머물며 원인을 알아내려 주민들과 뛰어다니며 활동함 기업의 온갖 로비와 압력에도 불구하고 이 사실은 해외로도 알려지게됨 공식적으로 친 기업파 노조에게 폭력을 당해 시력을 잃고 수술까지받았다고 알려졌지만 폭력 집단은 기업이 고용한 야쿠자 조폭이었다고 실제 작가는 이 폭행으로 갖게된 상처들을 죽을때까지 고치지못했다함 일본에서 이 영화에 후원행사를 거절한 여러 이유를 들었는데 그중 하나가 "이에 관련한 과거는 잊고 싶은 사람들도 있다" 라는 개소리 시전 50년대에 터진 사건이 현재도 피해자 소송이 완전히 끝나지않은 상태라고함 일본에 21년 9월개봉을 목표로했던 영화 번외로 사린가스테러로 알려진 옴진리교 교주 아사하라 쇼코도 이 미나마타병의 피해자였다고함 그래서 이미지 포장에 바빠 덮어놓고 외면해버리는 일본사회의 고질적정서가 부른 업보라고 부른다고함 당시 저 환자들이 되려 왕따당함 괜시리 병에 걸려 지랄이라고 출처 : 보배드림
의외로 싱겁게 풀린 미스테리 사건들.jpg
바베이도스의 움직이는 관 시멘트로 봉한 무덤을 열어보니 안에 매장되어있던 석관들의 위치가 뒤바뀌어있더라는 미스터리한 사건. 지진이다, 해일이다, 원주민들의 소행이다 등등 여러 가설이 있었으나 이야기의 출처가 불분명한 점, 기록의 내용이 서로 모순되는 점 등을 들어 사학자들은 "처음부터 실체가 존재하지 않는 구전괴담이었던 것으로 추정된다"는 결론을 내렸음. 버뮤다 삼각지대 항공기 및 선박의 실종 사고가 압도적으로 자주 일어난다는 공포의 해역. 이제는 실종다발지역의 고유명사처럼 쓰이고 있을 정도로 유명세를 끌었던 미스터리였음 이 해역의 악명은 통계와 목격담 등으로도 입증된 바가 있고, 많은 학자들이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애썼으나 실제로 그냥 "다니는 통행량이 많아서 당연히 사고도 많다"는 것으로 결론 지어짐. 엘리사 램 의문사 사건 어느 호텔 투숙객이 호텔의 급수탱크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된 사건. 사건이 일어날 당시 CCTV에 찍힌 실종자의 기이한 행동으로 인해 많은 화제가 되었으나 경찰 조사에 따르면 실종자 엘리사 램의 기행은 모두 정신적 착란에 기인한 것으로 CCTV에 찍힌 모습이나 급수 탱크까지의 행적 모두 의학적으로 설명 가능하다고 결론 지어짐 MK 울트라 냉전기의 미국에서 대두된 음모론 중 하나로 "미국 정부가 사람들을 세뇌하려 한다"는 허무맹랑한 의문이 제기된 사건. 실험에 대한 피해자라는 사람들이 신문에 나오는 등의 사건이 벌어졌으나 실제론 단순히 그냥 진짜 있었던 사건이였단 것으로 밝혀짐. 출처 엥 마지막 ㅋㅋㅋㅋㅋ 풀리지 않는 미스테리가 아니라 걍 찐이었다는거지? ㄷㄷㄷ 더무섭네 ㄷ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