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you
10,000+ Views

팬들이 제발 자연사했으면 좋겠다는 배우


세상 어디에도 없는 팬덤
= 자기가 파는 대상이 자연사하길 바라는 팬덤
= 톰 크루즈 팬덤


???: 늙어 죽거나 자연사 해주세요 제발 ㅠㅠ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진짜 제발ㅜㅜ
톰형 건강하게 오래 보고싶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치킨집 주방 맞나요? 알바생, 전자담배 뿜다 걸렸다
한 남성이 전자담배를 피우고 있습니다. 연기도 거침없이 내뿜는데요. 그런데 남성의 손에 또 다른 무언가 들려 있습니다. 자세히 보니, 치킨입니다. 놀랍게도 이곳은 치킨집 주방입니다. 남성은 종업원으로 보입니다. 왼손엔 치킨을, 오른손엔 전자담배를 들고 있습니다. 치킨을 조리하며 전자담배를 피우고 있는 겁니다. 그가 조리하는 치킨 위로 연기가 내려앉습니다. 위생상태는 심각해 보입니다. 코로나 19로 민감한 시기지만 마스크를 쓰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조리하며 전자담배까지 피웁니다. 위생모자는 쓰지 않았고, 위생장갑도 한쪽만 착용했습니다. 전자담배의 경우 각종 유해성분이 함유된 데다 간접흡연 피해도 주기 때문에 특히 위험해 보입니다. 해당 치킨집은 국내 한 프랜차이즈 업체의 가맹점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목된 업체의 본사 측은 오늘(7일) JTBC와 통화에서 "문제의 동영상에 대해 파악한 결과, 가맹점에서 아르바이트생과 친구가 장난을 치는 과정에서 찍은 영상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위생관리를 소홀히 한 해당 가맹점에 대해 영업 중단 조치를 내릴 예정이며, 특별 위생 및 조리 등 철저한 교육을 통해 고객이 납득할 만한 수준의 위생 상태가 되기 전까지 영업을 재개하지 않겠다는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아오 저 개념없는 색기 ㅡㅡ 남의 사업장 말아먹네 ㅉㅉ 비단 저기 뿐만은 아니겠지만 진짜 위생 중국 욕할게 아님
톰 크루즈(Tom Cruise)리즈
움짤 넘나 풋풋하여라 오늘의 컬렉션 주인공은 전에 포스팅했던 니콜 키드먼의 옛 남편 톰 크루즈입니다 '헐리우드에서 가장 잘생긴 배우3'하면 톰 크루즈가 나올만큼 딱 정.석.미.남 처럼 생긴 배우! 지금은 늙었지만 젊었을 땐 얼굴로 세상을 씹어먹고 다녔져 경력에 있는 부산광역시 명예시민은 좀 의외네요. 저런 경력이 있을 줄이야.. 자 이제 감상하시죠 이 컬렉션이 사진 감상 위주여서 잘생긴 사진들, 움짤들이 너무 많아서 고르느라 꽤 애먹었어요ㅋㅋ 눈호강하시길.. ㅇ...음 자기야 일어났어? (망상) ㅋㅋㅋㅋㅋㅋ아 정말 잘생겼네요 톰 크루즈는 뭔가 얼굴이 군인이나 파일럿이 잘 어울려요. 믿음직스러워 보인다고 해야하나 헉...머리 스타일이 넘 잘 어울려.. 미☆남☆미 뿜뿜 윗쪽에서 봐도 완벽 이건 교정하기 전!! 톰 크루즈는 교정이 신의 한 수라는 말이 있던데 교정하기 전도 잘생쁨 지금과는 다른 풋풋함이 있는 것 같아요 저 의상 박제가 시급하다 어머 ?사람? 사람 맞습니까 머리에 뭘 쏟아도 잘생겼네 영화 '뱀파이어와의 인터뷰' 뱀파이어 연기 크으 금발도 잘 어울려.. 톰 크루즈 is 뭔들 톰 크루즈 여권 사진이랍니다 여러분 여권 사진이 이렇게 잘생기기 있습니까 반칙이네 설렌다.. 옆태가 쥑이네여 이상한 사이비 종교만 안 믿었어도 이미지 망가지지 않았을텐데.. 연기 잘 해, 얼굴도 잘생겼어, 배우 정신 투철해서 스턴트도 다 자기가 하지, 다른건 다 완벽한데 ㅠㅠ 아 그러고 보니 키가..... (더이상의 말을 생략한다) 그래도 작은 키를 안 보이게 하는 넘사벽의 외모가 있어서 상관x 정말 사이비만 아니였어도 내가 덕질하는건데 이건 좀 나이들어보이네요ㅋㅋ 톰 크루즈 머리 손으로 쓸어넘기고 다니던 시절 장발 톰 고전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여러분 톰 크루즈 사실 숨겨져 있는 춤꾼이랍니다 하하하핳하ㅏ핳ㅎ하하킄크크크킄ㅋ 연기하면서 윙크하는 저 여유로움 가진 자의 여유인가 사실 톰 크루즈의 높은 코는 다 유전자에서 비롯된 것임. 무에서 유를 창조할 수 없듯 역시 아무것도 없는데 갑자기 뙇 하고 톰만 잘생길 수는 없는 것이죠 톰 크루즈의 저 강력하고 오똑한 코는 어머님의 유전자를 물려받아 톰 크루즈의 딸인 수리 크루즈까지 이어짐. 정말 대단하고 강력크하고 보존해야할 코 유전자입니다 어머님 더 쓰고 싶어도 못 써요ㅠㅠ올릴 수 있는 사진 개수가 한정되어 있어서.. '헐리우드 정석 미남 톰 크루즈' 편 끝
추억속 스타들의 청춘 사진
여자들은 미남을 좋아해 알랭 들롱&마리안느 페이스풀 그리고 믹 재거 (1967년) 1960년대, 얼굴에 페인팅 받는 대학생 힐러리 클린턴 Van Nucy CA 공장 직원인 16살의 노마 진, 그녀는 훗날 마릴린 먼로가 된다 (1944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계약하는 데이비드 베컴 (1993년) 팬과 키스하는 데이빗 보위 (1974년) 전설의 문워크 첫 무대 (1983년) 제인 맨스필드의 가슴이 다 보일까봐 불안했다는 소피아 로렌 (1958년) 미스터 빈과 배트맨, 로완 앳킨슨&크리스찬 베일 (1985년) 오아시스 넵워스 공연 (1996년) 우승 후 라커룸에서 감격의 눈물을 흘리는 마이클 조던 (1996년) 애비 로드를 건너기 전 비틀즈 (1969년) '그린 맨션'에 함께 출연하는 아기 사슴과 친해지기 위해 잠깐 사슴과 같이 살았던 오드리 햅번 베버리힐즈에서 사슴과 쇼핑하는 모습 (1958년) 딸과 함께 노래 부르는 휘트니 휴스턴 (1993년) 링고 스타 결혼식에서 피아노 연주하는 폴 매카트니 (1981년) 18살의 이소룡과 그의 스승 (1958년) 당시 셰어(40세)와 동거 중이었던 톰 크루즈(24세) 뉴욕 길거리의 마임맨 (1974년) 이 사진을 촬영한 사진작가 다니엘은 35년이 지난 후에야 이 남자가 로빈 윌리엄스라는 걸 알게 되었다. 해리포터 캐스팅 발표 (2000년) 제임스 딘과 포르쉐 550, 그의 마지막 사진 (1955년) 찰리 채플린을 만난 헬렌 켈러 (1919년) 아카데미 시상식 대기실에서 그레이스 켈리와 오드리 헵번. 여우주연상은 그레이스 켈리에게로 (1956년) 아들이 찍은 오드리 헵번 (1960년) 엘비스 프레슬리의 싸인을 받으려는 소녀 마돈나 샤를리즈 테론과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1997년) 예일대 커플 힐러리와 빌 클린턴 (1972년) 무하마드 알리와 13살의 스티비 원더 (1963년)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와 데미 무어 파파라치 (1997년) 백인 랩퍼 에미넴, 그의 그룹 D12 (1990년대) 윌리엄 왕자를 임신한 다이애나 비, 엘리자베스 테일러와 대화 중 (1982년) 치어리더 메릴 스트립 (1966년) 비틀즈의 마지막 공식 사진 (1969년) 여행 중인 폴 매카트니와 믹 재거 (1967년) 리차드 닉슨 대통령과 인사하는 레아 공주, 캐리 피셔&데비 레이놀즈 그레이스 켈리 결혼 60주년(2016.4.18) 기념으로 왕실에서 공개한 결혼식 사진 '로마의 휴일' 촬영 직찍, 오드리 헵번&그레고리 펙 (1952년) 케네디 대통령과 마릴린 먼로 (1962년) "Happy Birthday Mr. President~♪" 루이 암스트롱과 그의 아내, 이집트에서 (1961년) 피카소의 작업실을 방문한 브리짓 바르도 (1956년) 설거지하는 마이클 잭슨과 폴 매카트니 다이애나 비에게 ET 인형을 선물하는 7살의 드류 베리모어. 그 모습을 바라보는 스티븐 스필버그 (1982년) 90년대 뉴욕, 지하철을 탄 메릴 스트립 13살의 브리트니 스피어스와 14살의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13살의 저스틴 팀버레이크와 14살의 라이언 고슬링 (1994년) 아들 보는 알랭 들롱 (1964년) 잭슨파이브와 밥 말리의 만남 엘비스 프레슬리의 마지막 공연 (1977년) '7년만의 외출'을 촬영 중인 마릴린 먼로 목 빼고 구경하는 남자들 (1954년)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톰 크루즈는 악마? 레아 레미니의 폭로!
모두가 알다시피, 과거 톰 크루즈는 사이언톨로지의 열렬한 신자였어요. 물론 자식 문제로 교단을 떠나기는 했지만, 그의 종교를 놓고 사람들의 설왕설래가 많았죠. 톰 크루즈 결혼 생활 대부분이 그의 종교 때문에 파국을 맞았다는 말이 많았구요. 여기에 레아 레미니가 한 마디를 보탰습니다. 이번엔 심지어 톰 크루즈를 '악마'라고 지칭했다네요. 배우 레아 레미니는 '20/20'이라는 방송에 나와서 이 같은 발언을 했다고 해요. 그녀의 말에 따르면 사이언톨로지 안에서 톰 크루즈는 신적인 존재로 추앙받고, 그를 비판하는 것은 곧 사이언톨로지를 비판하는 것으로 여겨졌다고 하네요. 또한 사이언톨로지는 너무 이상한 종교라 계속 남아 있을수록 현실 감각을 잃게 된다고도 합니다. 거기에 교단을 떠나는 것은 곧 교단과 등을 돌림을 의미해서, 사이언톨로지를 떠나면 일자리도 제대로 잡기 어려워진다고 하네요. 실제로 사이언톨로지를 떠난 후, 레아 레미니는 오랫동안 배우 일을 쉬었죠. 레미니는 조만간 사이언톨로지를 비판하는 책을 출간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과연 진실은 무엇일까요? 톰 크루즈, 정말 제 완소 배우인데 ㅜㅜ 레미니의 책에 다른 무서운 이야기들이 없었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