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you
1,000+ Views

사상 최강의 생물이 겪은 코스믹 호러


곰벌레.


일명 물곰.
지구 상의 생명체 중에서 가장 극악스러운 생존 능력을 가지고 있음.

- 절대영도에 근접한  −272℃에서 생존함. 냉기에 엄청난 저항능력을 가지고 있음.

-  30년 동안 영하 20°C에서 냉동되어 있다가 다시 부활함.

- 151도 이상의 고온에서 살아남음

- 엄청난 기압을 견딜수 있음. 기압의 무려 6000베를 견딤. 마리아 해구의 6배를 넘는 압력임

- 진공 상태에서도 버틸 수 있음

- 온 몸이 말라비틀어지는 극탈수상태가 되어도 가사 상태가 되었다가 부활함.

- 온갖 유기용매와 화학약품에 내성이 있음

- 그 중 끝판왕은 자외선.
인간 치사량의 1000배 달하는 자외선을 쬐어도 안죽음.

- 우주 공간에서 태양광을 직접 쬤는데 멀쩡히 살아 있고 심지어 DNA를 수복해 번식까지하는 기이한 능력을 보여줌.

- 기타 덥거나 춥거나 건조하거나 습하거나 등등
지구의 극한 조건에 멀쩡히 살아 있는게 발견됨.

- 엄청난 생존 능력을 가지고 있어서 일부에서는
우주의 극한 조건에서 살아남았던 동물이 지구로 흘러들어온게 아닌가...? 하는 추측까지 있을 정도


그리고 이런 최강의 생물에게 인간이 저지른 짓

- 얼마나 냉기에 강한지 궁금해서 절대 영도에 근접한 온도에 산 채로 넣어봄

굶겨봄. 이유는 없고 그냥 얼마나 버틸지 궁금해서

물도 안줌. 탈수 상태에서 얼마나 버틸 수 있는지 궁금해서

- 가사 상태여도 어찌어찌 부활시켜서 다시 시험해봄.
과연 언제까지나 버틸 수 있을지 궁금해서 

- 얼마나 열기에 강한지 궁금해서 산 채로 어마어마한 열을 가해봄.

- 진공 상태까지 만들어서 한번 넣어봄. 버틸 수 있는지 궁금해서

- 기압을 어마어마하게 강화시켜 한 번 넣어봄. 
호오, 제법이군요...이 정도까지 버티다니...라고 웃으면서 기압을 버틸 수 있을 만큼 최고조로 올려버림

굷겨서 가사 상태에 빠진 애를 몇 십 년 후까지 기다리고 있음.
과연 그 시간 후에도 살아날지 궁금해서
죽으면 그냥 아쉬운 거고 

- 남극, 사막, 기타 극지대 등등에
평화롭게 살고 있는 애들을 부득불 찾아가서 납치해서 실험 샘플로 삼음.
이유는 '이런 조건에도 살고 있다는게 그냥 신기해서'

방사선 쬐여줌.
생각보다 강하게 버티니까 신기해서 자기들은 맞으면 바로 즉사하는 양을 퍼부음

- 어찌 어찌 버티니까 신기하다면서 해부함

- 기타 여러 유기용매 및 화학약품에 넣어봄.
걍 얼마나 버티는지 궁금해서

- 우주선까지 만들어서 데리고 감.
그리고 우주공간에 내던져 놓고 생존하라고 함.

- 살아남고 번식하니까 신기하다면서 부모와 자식을 해부함.

- 기타 극한 조건을 만들어서 과연 어디까지 살아남을 수 있는지 실험함.

- 심지어 무인 우주선에 태워서 달에도 보냈음.
그 뒤로 과연 달에 살아남은 개체가 있을지 신기해하면서 궁금해하고 있음.
물론 다 죽으면 걍 아쉬운 거고.


말 그대로 
자신들의 지능으로 쌓아 올린 최고의 과학력으로
곰벌레가 버틸 수 있는 극한의 상황을 기기묘묘하게 만들어서
던져놓고 살아남는지 연구하고 있음.

물론 살아남으면 그 원리가 궁금해서 해부함.
번식하면 자식도 해부함.


끼에에에에엥 ㅠㅠㅠㅠㅠㅠㅠㅠ


출처 : 엽혹진
Voyou
뭠?
14 Likes
7 Shares
2 Comments
Suggested
Recent
곰벌레 입장에서 보니 정말 너무 가혹하네요 ㅜ ㅜ 아니 끔찍해요 😣
?그냥벌레라싫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중국 현지 사례로 보는 미세먼지의 위험성.jpg
중국 威海(웨이하이)에 살고 있는 36세의 자우타우. 자우타우는 지난해 베이징을 떠나서 고향인 웨이하이로 돌아왔습니다. 베이징은 대기오염으로 인해 매년 100만 명 이상이 사망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연 평균 미세먼지농도는 100마이크로그램을 넘나듭니다. 고향에 온 자우타우는 마스크를 필수로 착용하고 다닙니다. 베이징에 비해 웨이하이의 미세먼지농도가 절반 정도임에도 불구하고, 늘 잊지 않습니다. 폐에 좋다는 약을 음료수처럼 마십니다. 챙겨온 약들도 가득입니다. 왜 이렇게 자우타우는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을까요. 오른쪽 폐는 정상이지만, 왼쪽 폐가 1/6밖에 남지 않았습니다. 2년 전에 폐암말기를 진단 받고 폐의 대부분을 수술로 잘라내야 했거든요. 그는 촉망받는 소아과의사였습니다. 건강했고, 운동을 즐겼죠. 신부와 결혼을 준비 중이었습니다. 암에 대한 가족력도 전혀 없었습니다. 그런데도 그는 폐암에 걸렸습니다. 자우타우는 미세먼지가 원인이었을 것이라고 추정합니다. 돌이켜 생각해보니 자신이 수술했던 어린아이들의 폐에도 이상한 점이 있었다고 합니다. 허베이난, 산시처럼 공기오염이 심한 곳에서 온 아이들은 폐가 검은색이나 회색이었다는데요. 공기가 맑은 곳에서 온 아이들의 폐는 선홍빛으로 건강했다고 합니다. 실제로 전문의들도 "미세먼지가 유발하는 질병은 폐암이다. 미세먼지를 들이마셨을 때 가장 직접적으로 닿는 곳이 폐이기에 그렇다."고 설명합니다. 기침, 가래, 재채기 등 호흡기 증상으로 시작해 폐암까지 갈 수 있는 것입니다. 미세먼지가 '매우나쁨'일 때 1시간 외출한다면 밀폐공간에서 담배연기를 1시간 24분 흡입하거나 2000cc 디젤차에서 나오는 매연을 3시간 40분 들이마시는 것과 같습니다. 출처 : 엽혹진 중국이 정말 우리의 모든 자유를 뺏어가는 기분이네요.... 코로나도 그렇고 숨 쉴 권리도 그렇고......
코딩과 아두이노의 찰떡궁합 에피소드 모음(1~23)
최근 빙글이 개편되면서 기존에 등록한 글들을 찾기가 어려워진것 같습니다. 그동안 작성한 코딩과 아두이노의 찰떡궁합 에피소드를 중간 정리하고 넘어갈까 합니다. 코딩과 아두이노의 찰떡궁합 에피소드 모음(1~23) 1.코딩이란... https://www.vingle.net/posts/2035737 2.코딩 프로그램별 특징 https://www.vingle.net/posts/2035799 3.아두이노로 할 수 있는 것-1 https://www.vingle.net/posts/2037129 4.아두이노로 할 수 있는 것-2 https://www.vingle.net/posts/2039723 5.코딩과 소프트웨어 알아보기 https://www.vingle.net/posts/2045184 6.아두이노 알아보기 https://www.vingle.net/posts/2045119 7.아두이노와 연결해 사용하는 센서 알아보기 https://www.vingle.net/posts/2051597 8.아두이노와 센서 구입 방법 https://www.vingle.net/posts/2058008 9.아두이노 사용(개발)환경 만들기 https://www.vingle.net/posts/2065991 10.아두이노 보드와 컴퓨터 연결하기 https://www.vingle.net/posts/2072976 11.아두이노로 LED 제어하기 https://www.vingle.net/posts/2080039 12.LED 제어 코드 파헤쳐보기 https://www.vingle.net/posts/2089892 13.버튼으로 LED 켜고 끄기 https://www.vingle.net/posts/2097808 14.가변저항으로 LED 빛 밝기 조절하기 https://www.vingle.net/posts/2105543 15.조도센서로 스마트(똑똑한) 가로등 만들기 https://www.vingle.net/posts/2113888 16.소리에 반응하는 이퀄라이저 만들기 https://www.vingle.net/posts/2119937 17.실생활에서 알아보는 조건명령 코딩하기 https://www.vingle.net/posts/2128317 18.조도센서로 스마트(똑똑한) 가로등 만들기-2 https://www.vingle.net/posts/2135847 19.토양 수분 센서로 화분 물주는 시기 체크하기 https://www.vingle.net/posts/2142859 20.PIR 센서로 침입자 감지해 알림 켜기 https://www.vingle.net/posts/2149634 21.초음파 센서로 자동차 후방감지기 만들기 https://www.vingle.net/posts/2156957 22.3D프린터 융합 활용으로 Wi-Fi로 제어하는 무드등 https://www.vingle.net/posts/2176355 23.릴레이로 220v 전등 및 전기 제어하기 https://www.vingle.net/posts/2184614 다음 에피소드에는 미세먼지 측정기를 만들어보겠습니다^^ 이후에도 좋은 콘텐츠로 찾아뵙겠습니다^^ 콘텐츠가 맘에드시는 분은 팔로우해주세요~^^ ▶상상을 현실로 만드는 아두이노(Arduino) ■ 박경진 지음 / 에듀아이 출판 ■ 알라딘, Yes24, 교보문고,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인터파크에서 구입가능합니다. ■ 아두이노 입문자 및 활용자 책으로 추천합니다. [책에서 다루는 내용] ■ 소프트웨어 코딩을 이해하고 아두이노에 업로드/테스트하는 방법 ■ 서서히 색상이 그라데이션 형태로 바뀌는 LED 무드등 만들기 ■ 리드 스위치 모듈로 창문이나 현관 문 열림 감지하기 ■ 토양 수분 센서로 화분의 수분 상태를 측정해 물 공급시기 체크하기 ■ 비접촉식 온도 센서로 비접촉 체온 측정기 만들기 ■ 이 세상 하나뿐인 우리집 미세 먼지 측정기 만들기 ■ 주변 밝기를 측정해 자동으로 켜지고 꺼지는 스마트 전등(가로등) 만들기 ■ 거리를 측정하는 초음파 센서를 이용해 자동차 후방 감지기 만들기 ■ 일정한 거리내의 사람을 인식해 자동으로 열리고 닫히는 스마트 휴지통 만들기 ■ 스마트폰 블루투스로 연결해 제어하는 RC 카 만들기 ■ 집밖에서 스마트폰으로 집안의 사물인터넷 기기 제어 [이 책의 대상 독자] ■ 소프트웨어 교육 의무화로 소프트웨어 코딩을 배우고 싶은 학생 ■ 사물인터넷 제품을 만들어 스마트 홈을 구현하고 싶은 독자 ■ 어렸을 때 생각했거나 상상했던 제품을 직접 만들어보고 싶은 독자 ■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의 상관 관계를 이해하고 제어하고 싶은 독자 ■ 로봇, 드론 등의 제품 구현을 위한 기본 지식을 습득하고자 하는 독자 끝까지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다음 에피소드에서 또 뵙겠습니다^^
치킨집 주방 맞나요? 알바생, 전자담배 뿜다 걸렸다
한 남성이 전자담배를 피우고 있습니다. 연기도 거침없이 내뿜는데요. 그런데 남성의 손에 또 다른 무언가 들려 있습니다. 자세히 보니, 치킨입니다. 놀랍게도 이곳은 치킨집 주방입니다. 남성은 종업원으로 보입니다. 왼손엔 치킨을, 오른손엔 전자담배를 들고 있습니다. 치킨을 조리하며 전자담배를 피우고 있는 겁니다. 그가 조리하는 치킨 위로 연기가 내려앉습니다. 위생상태는 심각해 보입니다. 코로나 19로 민감한 시기지만 마스크를 쓰지 않았습니다. 오히려 조리하며 전자담배까지 피웁니다. 위생모자는 쓰지 않았고, 위생장갑도 한쪽만 착용했습니다. 전자담배의 경우 각종 유해성분이 함유된 데다 간접흡연 피해도 주기 때문에 특히 위험해 보입니다. 해당 치킨집은 국내 한 프랜차이즈 업체의 가맹점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목된 업체의 본사 측은 오늘(7일) JTBC와 통화에서 "문제의 동영상에 대해 파악한 결과, 가맹점에서 아르바이트생과 친구가 장난을 치는 과정에서 찍은 영상으로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위생관리를 소홀히 한 해당 가맹점에 대해 영업 중단 조치를 내릴 예정이며, 특별 위생 및 조리 등 철저한 교육을 통해 고객이 납득할 만한 수준의 위생 상태가 되기 전까지 영업을 재개하지 않겠다는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아오 저 개념없는 색기 ㅡㅡ 남의 사업장 말아먹네 ㅉㅉ 비단 저기 뿐만은 아니겠지만 진짜 위생 중국 욕할게 아님
한과 중 공장제와 전통식의 차이가 가장 극심한 과자
유과 원래 하나하나 고급음식이던 한과의 이미지를 싸구려로 만드는데 기여한 공신이라고 불려도 될만한데 대부분 현대 한국인들에게 유과는 잘쳐봐야 '꿀바른 뻥튀기' 느낌으로 받아들여지고 있음 그리고 공장에서 대량생산되는 요즘 방식으로는 그게 틀린말이 아니긴 함 뻥튀기와 재료가 크게 차이나지 않아서 뻥튀기 만드는 곳에서 덤으로 만들기 때문임. 하지만 이게 기존에 있던 전통 유과의 복제품으로 만들어진거라 진짜 유과로 쳐주긴 아쉬움. 애초에 반으로 갈랐을때 속이 하얗다면 제대로 만든 유과가 아니기 때문. 전통적인 유과는 바삭하고 텅빈 과자를 속까지 조청이 베이도록 만들어서, 씹을때마다 속에서 굳어있던 조청이 녹아내리면서 바삭한 과자와 조청이 복잡하고 다양한 단맛을 낼 수 있도록 만들어진 음식인데 공장 기계로는 이런 방식으로 만들기가 어렵고 수지도 안 맞으니 겉부분에만 바르는 식으로 바뀌어버림 그런데 그런 공장제 유과가 너무 유명하고 굳이 수제한과를 찾는 사람이 적다보니 오히려 공장제가 진짜 유과취급을 받게되면서 전통한과는 수요 적음+만들기 어려움 때문에 보기 힘들어지고 많이 생산이 안 되니 가격도 비싸지는데 모르는 사람들 보기엔 다 같은 과자를 비싼값에 파는걸 굳이 살 이유가 없어서  악순환이 반복되는중. 비슷하게 약과도 공장제가 전통방식을 먹어버린 한과중 하나인데 전통 약과는 베어물때마다 겹겹이 쌓인 유과 속 빈공간에 스며든 꿀이 흘러나오도록 만드는 부드러운 과자임에도 공장에서는 그냥 반죽을 틀에 찍어서 굽기때문에 딱딱하고 속이 퍽퍽한 음식으로 받아들여짐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