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pache
5,000+ Views

젊은 시절의 윌리웡카로 변신한 티모시 샬라메 🍫


윌리웡카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초콜릿 공장을 만들기 전의 이야기로 어린시절 윌리웡카의 모험을 담은 <웡카>, 과거 조니뎁이 윌리웡카로 등장했던 <찰리와 초콜릿 공장>의 프리퀄 무비입니다 *_*
<웡카>는 북미 기준 2023년 3월 17일 개봉 예정이라고 해요 -
최근 티모시의 영화 촬영장 사진이 공개되었는데 생각했던 것 그 이상으로 웡카 이미지와 찰떡인 것 같아요 ! 윌리웡카의 이야기라니 이미 최고치의 기대를 하고 있었는데 뮤지컬 무비라는 소식에 저는 기절X_X .oO( 너무 좋아요 . . ♥︎ )
아 ! 그리고 감독님은 <패딩턴> 시리즈의 폴 킹 감독님이라고 해요 ! 이 영화에게 실패란 절 대 없 다 ! ! !

+ 윌리웡카가 들고 다니는 지팡이 디테일 🎁


++ 우리에게 익숙한 윌리웡카 🎩
1971년
1대 윌리웡카 '진 와일더'


2005년
2대 윌리웡카 '조니 뎁'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기묘한 분위기의 80년대 할리우드 영화 5편
이블 데드 (Evil Dead, 1981) 휴가를 맞은 다섯명의 대학생들은 무의식 중에 무덤에서 파낸 괴물로 인해 저주의 사슬에 얽혀, 응당한 벌을 받을 때까지 도피할 수 없는 상황에 처한다. 이들은 한 사람씩 괴물로 변신돼가는 상황에서, 이를 막기 위한 유일한 방법이 손과 발을 절단하는 일이라는 것을 알고 경악한다. 사라의 미로 여행 (Labyrinth, 1986) 부모가 외출할 때마다 이복동생 토비를 돌봐야하는 사라는 어느날 밤, 토비가 울어대자 이야기책에 나오는 대로 고블린의 주문을 외우면서 고블린의 왕에게 토비를 데려가버리라고 빈다. 그 순간 정말로 고블린의 왕인 자레드가 나타나 토비를 데려가면서 토비를 찾으려면 미로 중앙의 고블린성으로 오라는 말을 남긴다. 사라는 토비를 되찾기 위해 지하세계의 미로속으로 들어간다. 페노미나 (Phenomena,1985) 제니퍼는 곤충과 대화할 수 있는 특이한 능력을 가진 소녀다. 한편 경찰은 연이어 일어나는 살인 사건으로 고민하던 중 유명한 곤충학자 맥그레거 박사에게 도움을 청한다. 그는 시체의 머리에서 발견되는 파리가 범인을 찾아 낼거라는 막연한 확신을 갖고 제니퍼의 초능력에 깊은 관심을 보인다. 제니퍼는 어느날 밤 반딧불의 인도를 받아 사건의 단서인 장갑을 발견하는데... 블루 벨벳 (Blue Velvet, 1986) 순수한 남학생 제프리는 산책 중 잘린 귀 한쪽을 발견하고 형사에게 사건을 신고한다. ‘블루 벨벳’을 노래하는 매력적인 여가수 도로시가 사건의 용의자로 의심받자 제프리는 묘한 끌림과 호기심으로 그녀의 아파트에 몰래 숨어들어가지만 곧 들키고 만다. 그때, 갑자기 정체불명의 남자가 들이닥쳐 옷장에 숨게 되고 이내 그곳에서 충격적인 장면을 엿보게 되는데... 비틀쥬스 (Beetlejuice,1988) 신혼부부 아담과 바바라는 어처구니 없는 사고로 사망하고 행복했던 시절을 잊지 못해 유령이 되어 계속 집에 머문다. 그러던 어느날 찰스 가족이 이사오자 아담과 바바라는 그들을 쫓아낼 계획을 세우지만 번번이 실패한다. 아담부부는 찰스의 딸 리디아와 친해지고 리디아와 결혼을 꿈꾸는 사악한 장난꾸러기 비틀쥬스는 계속해서 사건을 벌이고, 일은 꼬여만 가는데...
왓챠에서 볼 수 있는 작품 추천.jpg
1. 해외 영화 미안해요 리키 나, 다니엘 블레이크 둘 다 켄 로치의 작품 호들갑 없이 현실을 조명하는 영화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음악이 넘쳐 흐르는데도 너무... 보기 힘들었음 녹터널 애니멀스 생각보다는 그냥 그랬는데 배운 변태 톰 포드답게 영상미는 보장하는 영화 프레셔스 바닥까지 내려갔다고 주저앉으란 법은 없다 라스트 홈 빅 쇼트 같은 영화가 숲을 본다면 이건 나무를 보는 듯 미국 서브 프라임 사태 이후 스러져 가는 서민층에 대한 이야기 타인의 삶 감화란 무엇인가 보이a 앤드류 가필드가 연기를 잘해서 그렇지 실제로 저런 인물.. 어떻게 받아들일지 난 잘 모르겠음 3096일 한 소녀가 3096일 동안 납치, 감금된 실화를 다루는 영화 스포트라이트 신의 은총으로 둘 다 고발하는 대상이 같으니 묶어서 보기 좋을 듯 하얀 리본 순수와 나란히 선 폭력 비바리움 너무... 기묘하고요 그랜 토리노 이오지마에서 온 편지 결국은 화합이 우리를 살아가게 만든다는 이야기 12명의 성난 사람들 살인죄로 법정에 선 소년을 둔 배심원 열두 명의 갑론을박 테이크 쉘터 보는 나까지 불안해지는 영화 나이브스 아웃 재밌었어 ㅋㅋㅋㅋ 끝까지 흥미 잃지 않고 본 추리영화 팅커 테일러 솔저 스파이 솔직히 이해 안 된 부분도 있는데 일단 중년 남자 배우들의 영상 화보집임 이건 더 파티 마지막 한 방이 셌던 영화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 소유가 아니라 함께 살아가는 존재라는 걸 알기까지 어느 가족 아무도 모른다 대체 가족이란 뭘까 싶음 서프러제트 지금은 너무나 당연하다고 생각하는 것이지만... 2. 국내 영화 우리집 우리들 아이들이라서 알려줄 수 있는 것 영주 현기증 이거 보면서 조금 충격적이었음 윤희에게 담담하게 전하는 방식이 좋았음 겨울에 보면 더 좋을 영화 거인 이거 보고 나면 사는 게 숨이 차다는 포스터 속 글귀가 너무 와닿음 시 삶이 낭만적이지 않다는 걸 알게 될 때 밀양 전도연이 교회에서 주먹을 쾅쾅 내리치던 장면이 너무 기억에 남음 3. 드라마/애니 검법남녀 정재영=백범 그 자체 부검 장면이 적나라하니까 비위 약한 사람들은 참고하길 붉은 달 푸른 해 아동학대라는 주제를 스릴러 장르와 결합하는 방식 오피스 종이 파는 정신병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과장의 좋좋소 오피스 보고 현실로 돌아오고 싶을 때 보면 좋음 이건 드라마가 아니라 어느 회사 밀착 다큐라고 해도 믿을 듯 이어즈&이어즈 이런 거침 없는 풍자물 좋아 럭키 루이 노골적이라는 설명이 딱임ㅋㅋㅋㅋㅋ 엠마 스톤이 엄마한테 쌍욕 박는 막장 10대 딸로 나오는 드라마... 사카모토입니디만 기존나쎈 사카모토 트루 디텍티브 뭐 이런 인간이 있지 싶은데 보다 보면 스며드는 주인공 도박 묵시록 카이지 아무리 힘들어도 저렇게 살지는 말아야지의 '저렇게'를 맡고 있는 카이지 출처ㅣ더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