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isook
1,000+ Views

서울근교 맛집 여주 닭갈비. 여주 해물칼국수. 카페


#서울근교맛집 #여주맛집 #여주아울렛맛집 #여주닭갈비맛집 #여주해물칼국수맛집 #여주카페 #국내맛집 #국내맛집여행

물총칼국수를 아시나요?

* 링크를 누르면 상세한 여주 맛집과 카페 소개가 되었습니다 *
*생생한 여주 맛집 두곳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시간이 어찌나 빨리가는지 벌써 10월 26일입니다.
오늘은 코로나선별진료소를 가야해요. 백신 2차 완료했는데도 기관 초청 여행 취재인데 검사를 받고 오라고하네요.

오늘 소개하는 곳은 서울근교 경기도 여주 맛집입니다. 당일치기 여행으로 다녀오면서 하루 맛집 2곳 카페 3곳을 들렀는데요. 여주 프리미엄아울렛과 명성황후조각공원.생가 사이에있는 닭갈비맛집 그리고 여주역에서 가까운 해물칼국수 맛집입니다. 카페는 여행지에서 들렀어요.

사람 인연이라는 것이 참 우연의 연속 같아요. 여주 복닭복닭 사장이신 언니와는 특별한 인연이랍니다. 몇 년 전에 스키장에 갔다가 스키샵 대표님과 인연이었는데 2년 뒤에 그 대표님이 여주 단골집이라 들렀다가 호미를 소개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평상시에 사람 관계를 잘해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여주 가볼만한곳 맛집 카페 5곳 추천
1. 여주맛집-여주아울렛 인근 복닭복닭 닭갈비 전문
-치즈닭갈비, 간장닭갈비,쟁반막국수(아이들 입맛)
2. 여주 맛집-경강선 여주역 근처 곰제부도해물칼국수
-해물칼국수, 물총칼국수,야채죽
3. 명성황후조각공원 -황후의뜰 카페
4. 여주 세종대왕릉(영릉)-스승 카페
5. 여주 황학산수목원 카페



#여주아울렛맛집 #여주맛집 #여주대맛집 #여주역맛집 #여주닭갈비맛집 #여주카페 #여주칼국수맛집 #여주해물칼국수맛집 #여주복닭복닭 #여주곰제부도해물칼국수 #세종대왕릉카페 #황학산수목원카페 #치즈닭갈비 #간장닭갈비 #물총칼국수 #황후의뜰카페 #황후의뜰 #명성황후조각공원 #황학산수목원 #세종대왕릉 #스승카페 #국내맛집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제주 고기국수 맛집! 일도국수
제주 삼성혈 근처 일도국수에 다녀왔어요~ 제주국수문화거리에 자리하고 있는 일도국수는 서비스가 정말 좋고 푸짐한 서비스로 인해 자주 찾아가게 되는 제주 고기국수 맛집인데요~ 일도국수 바로 옆에는 공영주차장이 있고 반대편으로는 제주도 유명한 관광지 자연사박물관이나 삼성혈이 있어 구경하시고 일도국수에서 식사하시면 좋을 것 같아요~:) 고기국수를 처음 접하시는 분들이라면 잡내에 대한 걱정을 많이 하실 수도 있을 것 같은대요~ 여기 일도국수는 그런 걱정 하실 필요 없으실 것 같아요~ 담백하고 깊은 국물의 맛이 여행의 피로를 풀어주는 맛이랍니다 :) 쫄깃한 면과 부드로운 수육의 식감도 잘 어우려져 정말 맛있게 먹을 수 있어요 국수면이 얇지 않아 면발이 땡글땡글 입안으로 호~로~록 넘어가는 맛! 언제 먹어도 일품인 것 같아요 고기국수도 정말 맛있고~ 야들야들 부드러운 수육의 맛도 최고! 그리고 무엇보다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서비스가 정말 푸짐해서 배부르게 즐기실 수 있었어요~ 직원분들도 친절하시고 맛과 가격 그리고 서비스 모든 면에서 친절한 식당! 고기국수를 드시고 싶으시다면 일도국수 추천해드려요 :) 위치 : 제주 제주시 삼성로 49 시간 : 매일 00:00 - 24:00 문의 : 제주 제주시 삼성로 49
경주 황남 거북이
포항에서 경주로 넘어왔습니다… 숙소에 짐만 풀어놓고 택시타고 잽싸게 황리단길로 왔습니다. 더케이호텔에서 택시비가 15,000원 정도 나오네요. https://vin.gl/p/492654?isrc=copylink 대릉원 담벼락에 있는 도솔식당 바로 옆에 있는 황남 거북이에 한잔하러 왔습니다. 하, 도솔식당 와본지 7년이 넘었네요… 역시 한옥은 운치가 있죠… https://vin.gl/p/492618?isrc=copylink 황남 거북이에 앉아서보니 그 유명한 무덤뷰가 뙇… 저게 미추왕릉쯤 될려나요… 무덤뷰 보며 한잔하니 분위기가 색다른데요 ㅋ. 사진이 꼭 엽서처럼 이쁩니다… 여기 아니 이동네 시스템이 안주는 직접 주문하고 술은 알아서 꺼내 먹고 계산은 나중에 나갈때^^ 어, 근데 주종이 썩 맘에 들지가… 소주도 없다… 소주 대신 경주 법주로다가… 하, 오래전 제사 지낼때 생각이나네요 ㅎ. 남은 댓병 경주 법주 두고두고 몰래 홀짝홀짝 마셨던 기억이 나네요. 요즘같은 날씨면 주전자로 법주 데워서 마시기도 했는데 말이죠… 와입은 달빛 필스너… 초2는 반찬으로 치킨 스테이크 맛나게 먹네요. 연탄불고기는 술안주^^ 한잔 더하러 나왔는데 우와 황리단길에 가게가 이렇게 많네요… 와, 역시 경주인건가… 여기에도 보물이^^ 말로만 듣던 신라의 달밤이^^ https://youtu.be/1M6qGhUqSZ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