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you
5,000+ Views

영세 유튜버들의 호소.jpg


(중략)

음...........
정비가 필요해보이긴 하네요..
규제도 필요하고 세금징수도 필요하고....

출처 : 인사이트
17 Comments
Suggested
Recent
trudTOP
지들 돈버는데 왜 세금으로 장비를 사달래 별미친 세금이 지들 먹방찍는 장비사는데 쓰는거야? 지들이무슨 soc사업을해?그머리로 뭘하니될리가있냐
제 정신인가?
아니.. 유튜브는 돈을 버는 사기업이잖아요 그걸왜 우리나라 세금으로 지원해요? 구글한테 해달라고 하셔야죠
뭔소리야???? 개인들 밥벌이하는데 왜 국가에서 지원을 해???? 이상한 사람들이네.
회사를가소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제자 나는 솔로 빌런 리뷰.gas
방송보고 너무 짜증나고 빡돌고 화가나서 식힐겸 열심히 캡쳐떠서 리뷰해봄... 이남자는 영철(44세/무직,고졸,전 부사관출신직업군인) 공포심을 느끼는 오늘의 주인공 정자(28세/치위생사) 데이트를 가기전 남자1(초등교사),남자2(공기업남)에게 친절하게 취향을 물어보는 정자. 영철(44세)은 솥뚜껑만한 손을 휘두르며 너하고싶은 대로 다 해주는 이해심많은 상남자 연기를 해본다. 망가지는 분위기... 정자는 세명의 남성에게 선택받아서 더욱 노력하고 싶다. 그런 정자의 마음을 다독여주는 남자2(공기업남) 영철(44세)는 급발진을 해본다. 분위기는 더더욱 나락으로... 깨알 디스를 해보는 공기업남. 초등교사는 아무런 말이없다. 정자는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숟가락으로 맥주뚜껑을 따며 재롱잔치를 해본다. 영철(44세)이 갑자기 60년대 제스츄어를 하며, 70년대 의성어를 외친다. 그렇다. 정자는 외모도 이쁘고 성격도 다정하고 남의말에 잘 웃어주는 누가봐도 인기 많은 스타일이다. 깨알디스를 또 해보는 공기업남, 네이버 아주머니들에게 인기가 만점이다. 방송에 출연한 본인의 포부를 말해보는 정자. 그녀는 함께 출연한 사람도 제작진도 전부 행복하길 원한다. 그러나 그건 꿈이었다. 갑자기 삔또가 돌아버린 영철(44세). 정자에게 따지기 시작한다. 술을 좀 마신 상태이다. 수줍게 본인이 원하는 이상형을 말해보는 정자. 단어하나로 미친듯이 말꼬리 잡으며 물어뜯는 영철. 분들이든 분이든 당신은 그 안에 속하지 않는것을 모르고 있다. 단호히 대답해보는 정자. (이때 방송패널들도 도대체 뭔 개소리냐고 영철에게 짜증내기 시작) 갑자기 극딜을 박아버리는 영철. 이시점에서 분위기는 이미 나락으로 가버리고 지옥행 소개팅 프로그램에 나왔는데 그걸가지고 왜 재냐고 묻는다. 이들은 만난지 2일밖에 안됐다. 지가 직진을 하든 말든 어쩌라고? 좌회전 우회전 유턴도 제발 해라. 정자가 방송에 나왔으니 즐겁게 다른분들과도 데이트하고 짝을 찾아보라고 하자 갑자기 정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주며 니탓이야 너때문이야를 시전한다. 질투심을 유발하기 위해 노력해보는 영철 질투심 유발 작전을 써보는 영철. 정자는 당연히 아무렇지도 않고 제발 그러길 원한다. ... 정자에게 윽박지르면서 지가 원하는 대답하기를 강요하는 영철(44세) 정자는 단호하게 상관없다고 말한다. (존나 속시원) 정자 : 왜 나한테만 지랄이냐 여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주려고 다그쳐보는 영철. 후회 안해? 후회 안하지? 너 마지막 기회다? 너 후회할껄???? 이런걸 시전해본다. 드라마를 봤나보다. 정자에게 마지막 기회를 주려고 하는 영철(44세) 여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주며 믿음을 깼다고 세뇌시킨다. 애초에 이들은 믿음이 생길 껀덕지도 없고 만난지 2일 되었다. 대답을 강요하는 영철. 손을 휘두르며 목청을 높여본다. 공기업남이 보다못해 여자를 감싸주지만 이미 삔또 돌아버린 40대에게는 통하지 않는다. 내여자 내가 팬다는데 니가 왜 끼어드느냐고 하는 영철. 다른 남자들의 표정은 이미 썩을 대로 썩어있다 이어서 계속 여자를 공격해보는 영철. 감히 본인 심기에 거슬리는 말을 한 정자를 호되게 몰아치고 있다. 너때문에 본인의 기분이 안좋다고 정자에게 죄책감을 심어준다. 본인 감정기복을 한껏 표출하며 알아서 기라고 해보는 영철(44세) 정자는 공포에 질려 죄송하다고 싹싹 빌어본다. 본인이 정자에게 듣고 싶었던 모범 답변을 말해주며 세뇌시켜보는 영철. 그는 정자가 질투해서 본인에게 다른여자 만나지 말라고 하기를 바랬던 것이다. 답을 미리 정해두고 쳐물어봤는데, 그대답이 아니라서 심기에 거슬려 빡친것이다.. 정자는 졸지에 이 남자에게 믿음을 주지않고 신뢰감을 배신해버린 천하의 썅년이 되었다. 정자에게 설교를 늘어놓으며 너의 잘못된 점을 교육해주는 영철(44세) 너는 지금 틀렸다 잘못했다 다 니탓이다 라고 열심히 세뇌해 본다. 너는 사실 지금 가슴으론 나를 원하는 것 아니냐는 뉘앙스를 풍겨본다. 한마디로 머리로 계산적으로 남자를 재고 따지지 말고 나같은 존나 멋진 상남자 직진남에게 오라는 소리인것이다. 결국 정자는 대성통곡하며 데이트를 마무리한다. 방송보고 너무 화가나서 리뷰쓰면서 화를 식혀봤네. 나는 솔로 화이팅! 출처 으 뭐야 일부러 빌런을 하나 집어넣은 걸까요 뭐하는 사람이야ㅠㅠㅠ
사형선고 받은 90년생 살인범
대구 상인동 부부 살인사건 범죄자 장X진은 1990년생이고 출생지는 경북 상주이다. 장X진은 상주에서 평범한 학창시절을 보냈고 2009년 3월 경북 경산에 위치한 대구대학교에 진학한다.  장X진은 정상인 코스프레를 하며 대학생활을 하다  해병대에 입대한다.  장X진은 연평도에서 복무도중 후임병에 대한 가혹행위로 군사법원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의 형벌을 받는다. 복학 후 다니던 대구대학교에서 총 동아리 연합회 회장에 당선되기도 하며 대학생활을 이어가던 중 교제 중이던 여자친구를 발길질로 구타하는 등 두 번 이상에 걸쳐 폭행하였고 결별을 통보 받는다.  폭행 사실을 알게 된 여자친구의 부모님이 장X진의 부모님에게 항의해서 장X진은 자신의 부모로부터 꾸지람을 듣게된다. 또 위 사실이 학교 내에 알려져 총 동아리 연합회 회장을 그만두게 되었다. 장X진은 반성하지 않고 자신의 자존심과 사회적 평가가 저해된 것이 피해자들 탓이라고 원망하고 전 여자친구의 부모를 살해할 마음을 먹은 후 수 일에 걸쳐 범행계획을 구상하고 범행을 위한 도구들을 차례로 준비한다. 이러한 도구 중에는 배관공으로 위장하기 위한 몽키스패너,  피해자들을 공격할 칼, 공격 과정에서 자신이 다칠 경우 사용할 붕대와 소독약, 피해자들이 다량의 피를 흘릴 경우 이를 응고시킬 밀가루나 옷에 피가 묻을 경우 갈아입을 여분의 옷, 자신이 배관공임을 믿게 하기 위한 내용을 미리 적어 둔 수첩 등이 있다. 장X진은 배관공으로 가장하여 먼저 피해자들의 집에 들어가 내부 사정을 살피고 나왔다가 다시 들어가 전 여자친구의 어머니에게 화장실 배관 수리를 도와달라며 유인한 후 머리와 얼굴 등을 칼과 망치로 여러 차례 찌르고 내리쳐 살해한다. 뒤이어 다시 이를 목격하고 도망하던 전 여자친구의 아버지를 뒤따라가 망치로 머리 부분을 여러 차례 내리치고 부엌칼로 위 피해자의 머리, 흉부 등을 마구 찔러 아버지마저 살해한다.  그 후 장X진은 태연하게 범행현장인 피해자들 집에서 전 여자친구가 귀가하기를 기다리면서 이미 사망한 피해자 부모님의 휴대전화를 이용하여 자신이 마치 전 여자친구의 부모님인 것처럼 전 여자친구에게 카톡 메시지를 여러 차례 보내 귀가를 독촉한다.  얼마 후 전 여자친구가 귀가하는데 전 남자친구와 사건현장을 본 장X진의 전 여자친구는 충격으로 심신미약에 가까운 상태에 빠진다.  술을 마시며 기다리고 있던 장X진은 극도의 공포와 충격에 빠져있는 전 여자친구에게 부모가 아직 살아있는데 자신이 말하는 대로 행동하지 않으면 부모에게 상해를 가하겠다고 하며 자신이 시키는 대로 잘못을 빌라고 요구한다. 이에 장X진의 전 여자친구는 장X진의 모든 요구를 들어주지만 시간이 지나 자신의 어머니가 이미 살해되었음을 알게 된다. 장X진의 전 여자친구는 절박한 심정에 아버지라도 살릴 수 있도록 119에 신고하게 해달라고 부탁하며 옷을 벗으면서 피고인과 성관계를 하면 신고를 하게 해 줄 수 있느냐고 애원한다. 장X진은 전 여자친구가 이성을 잃고 심리적으로 저항할 수 없는 상태에 빠진 것에 편승하여 ‘니가 하는 거 봐서’ 라고 말한 후 옷을 벗기고 전 여자친구를 강간한다. 그 후 자신의 아버지마저도 살해 당하였음을 알게 된 전 여자친구가 정신적 충격을 받아 자해하려 하자 장X진은 전 여자친구를 아파트에서 나가지 못하도록 감금한다.  결국 장X진의 전 여자친구는 생명의 위협을 느껴 4층 높이 베란다에서 뛰어내려서 탈출했고 장X진은 범행현장에서 빠져나간다. 장X진은 범행도중 전 여자친구에게 다른 사람들도 손 봐주고 죽여버리겠다고 말했고  범행 종료 후 식도를 구입하는 등 추가 범행 또한 계획한다. 범행 후 얼마 지나지 않아 전 여자친구의 신고로 장X진은 체포되었고 1심에서 사형을 선고받는다.  그러나 장X진은 이에 불복하고 대체로 범행을 시인하고 잘못을 반성한다는 뜻을 밝히며 부모와 함께 선처를 탄원하고 항소한다. 하지만 고등법원은 이를 기각하고 대법원도 기각. 장X진은 최종적으로 사형을 선고 받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