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kkebii
10,000+ Views

옷 못 입는 사람들 특징.jpg



옷은 잘못이 없음 ㅇㅇ......
내가 이래서 옷에 신경을 안 쓰지.......
헛된 노력은 시간낭비니까...

오유펌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옷이라도 탓하게 그냥둬요 ㅜㅜ
띠로리~~
왜때려 왜때리냐구
어.. 엄..... 아.....
패완얼은 진리였어....또르르....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유행이 뭐야? : 유행 안타는 신발 추천 ]
안녕 크루들~★ 다양한 패션이 생겨나는 현재! 그에 따라 신발도 정말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고 그 가지수가 증가하고 있어! 하지만 오늘은 유행을 타지 않고 아직까지 사랑을 받고 있는 신발들을 알아보려고 해! 분명 크루들 중에서도 신발장에 하나씩은 있을 거야! (없다고..? 없을 수도..있지! ^^;) 지금 바로 어떤 신발들이 있는지 알아보자고~ 로퍼는 끈이나 버클장식이 없는 구두라고 생각 하면 돼! 클래식 구두보다 굽이 낮고 발등을 덮는 스타일인데, 끈을 묶지 않기 때문에 로퍼는 영어로 게으름벵이(loafer)라는 뜻을 갖고 있어! (로어..퍼어월..내가 영어좀 해^^) 로퍼에 9부슬랙스, 흰티 하나면 데이트룩 바로 완성이지! 더비슈즈는 운동화와 구두를 합쳐 놓은 듯한 스타일인데, 쉽게 말하자면 운동화와 구두를 합쳐 놓은 듯한 스타일이라고 생각 하면 돼 더비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바로~ 벗기가 용이하고 답답함이 덜한거지! 사실 북미에서는 더비라는 명칭대신 블러처라는 명칭을 사용해! (적을 불리쳐라!!!!...미안..ㅋㅋ) 스니커즈는 운동화 중에서도 밑창이 고무로 된 운동화를 일컫는 용어야! 밑창이 고무로 되어있어서 걸을 때 발자국 소리가 들리지 않는다고 하여 살금살금(sneaker)이라는 영어 단어에서 유래되었지! 흠.. 우리가 아는 대표적인 스니커즈모델로는 아디다스 슈퍼스타, 반스 어센틱, 컨버스 척테일러, 독일군 스니커즈 등이 있지! 그중 내원픽은 컨버스!!>ㅁ< 첼시부츠는 앵글 부츠와 비슷한 높이로 옆선에 신축성이 있는 고무 밴드 소재를 붙여놓은거야! 사실 첼시 부츠는 영국 빅토리아 시대 때 승마용 부츠로 사용하기 시작했어, 하지만 60년대 비틀즈가 수트에 이 첼시부츠를 신고부터 본격적으로 유행을 하기 시작했지! 어떤 스타일에나 잘 어울려서 데일리룩으로 딱! (겨울 필수템ㅇㅈ?) 이렇게 유행을 타지 않고 살아남은 신발들 중, 우리 크루들의 원픽 신발은 뭐야~??? (나는 사진속 러프넥 스니커즈로 픽했어!) 다음에 오늘 소개하지 못했던 신발들을 가지고 돌아올게!^^ 제품출처: 스타일크루 사이트
"당신 마음에 안든다면 바꾸세요 당신의 세상이에요."
어떤 분께서 저를 찾아와 "밥, 저는 그림을 그릴 수가 없어요. 저는 색맹이거든요 회색밖에 보이지 않아요” 라고 하셨죠. 그래서 오늘은 누구나 그림을 그릴수 있다는걸 보여주기 위해 회색톤으로만 그림을 그리겠습니다. 당신은 할수 있어요! 당신이 할 수 있다는 걸 난 알아요. 아름다움은 어디에나 있어요. 그림을 그릴 때 어두운 색과 밝은 색, 밝은 색과 어두운 색이 공존해야 해요. 마치 우리의 인생처럼요. 가끔씩 작은 슬픔이 와야 할 때가 있어요. 그래야 언제 좋은 날이 왔는지 알 수 있거든요. 지금의 전 좋은 날을 기다리고 있는거에요. 이 캔버스에서 자유를 찾으세요. 우리는 실수를 하지않아요. 우리는 단지 행복한 사고를 겪을 뿐이에요. 어떠한 것도 해낼 수 있는 비밀은 당신이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믿음입니다. 무엇이든 할 수 있다고 강하게 믿는다면 어떠한 것도 할수있어요. 믿기만 한다면요. 빛을 보기 위해선 어둠이 필요해요. 당신의 세상 속에선, 당신이 하고 싶은 그 어떠한 것도 할 수 있어요. 여러분이 어떠한 방식으로 원하든, 그거대로 딱 좋아요. 당신 마음에 안든다면 - 바꾸세요. 당신의 세상이에요. 자연과 동물을 사랑한 화가, 밥 로스 (Bob Ross) 1942 . 10 . 29 - 1995 . 7 . 4
혹등고래를 파고든 500kg 어망을 잘라주려 했더니.jpg
혹등고래 몸에 딸려가는 어망 (저게 다가 아님) 혹등고래뒤가 자기몸을 휘감고 뒤까지 이어진 어망을 끌고다님ㅠㅠ 어망 닿은 부분에 상처나고 있음ㅠㅠ 다이버들 2명이 다이버장비 재정비하고 칼챙겨서 본격적으로 물속으로 뛰어듦 두껍기도해라ㅠㅠ 이럴 순간마다 의사소통 할 수 있다면 하는생각이 간절해짐. 너 헤치는거 아니야 말해주고 알아들을 수 있으면 좋을텐데 꼬리 지느러미 뒤로 이어지는 뿌옇고 긴연기 보여? 어망임ㅠㅠ 더 깊이 들어가는건 다이버들한테 위험해서 일단 올라감 혹시 몰라서 장비 착용한채로 지켜보고 있는데 뒤쪽 어망이 이렇게 생김ㅠㅠ 이게 500kg 어망 500kg를 달았다지만 바다 생물이랑 속도가 같을 수가 없지ㅠㅠ 근데 뒤에것만 떼면 몸에 달린게 계속 상처를 낼 수 있으니 최대로 힘내서 혹등고래 꼬리까지 따라잡고 다리로는 계속 헤엄치며 엉켜있는 부분 잘라냄 엉킨부분을 잘라내니 스윽- 하고 몸에서 떨어지는 어망 꼬리에 걸려 떨어지지 못한부분은 다이버가 칼로 제거 1시간 반ㅠㅠ 두명이서 혹등고래 몸크기, 헤엄치는 속도에 맞추며 1시간 반동안 잘라냈고 혹여나 또 다른 생물들이 피해입을까 어망뭉치를 배로 끌어올리는 다이버들 이 문장만 다들 반복해서 말함. 어망 사용했으면 뒷처리 잘하라구!!! https://youtu.be/GK-XoCXFN6o 버려지는 어망이 바다쓰레기의 엄청나게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는 다큐 생각나네요 제발 제대로 좀 처리하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