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nh8179
100+ Views

그래도 해라 / 김옥림

그래도 해라 / 김옥림

 
그래도 해라.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오늘은 슬피 울어도
내일은
기쁨이 찾아올지도 모른다

오늘은 분도로 가득 차나
내일은
소리내어 크게 웃을지도 모른다

오늘이
인생의 마지막인 것처럼 허무해도
내일은  희망이
푸른 날개를 퍼득이며
찾아올올지도 모른다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오늘은 내 주머니가
비록 초라하지만
내일은 가득 찰지도 모른다

오늘은
날 알아주는 이가 없어도
내일은
날 찾아주는 사람들로
차고 넘칠지도 모른다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당신이 하는 일에 대해
이렇다 저렇다
비방을 해도
자신의 일이 옳다면
결코 주눅들거나 멈추지 마라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당신에게 주어진
영광에 대해
시샘하거나 따돌릴지라도
당신의
노력으로 이룬 것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을 갖고
더욱 더 자신에게 최선을 다하라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내 마음 같이
믿었던 사람이
어느 순간 등을 돌리고 떠나갈지도 모른다

진실로 당신이
그를 이해한다면
그를 용서하라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누군가가
도움을 요청하면
매몰차게 물리치지 마라
내일은
당신이 누군가에게
도움을 요청할지고 모른다

있는 그대로를 믿고
있는 그대로를 받아 들여라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어제는
오늘을 몰랐던 것처럼
내일도 잘 알 수 없지만
삶은
늘 그렇게 지내왔고  

그래서 미래는
언제나 신비롭고 영롱하다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오늘 하늘은
맑고 푸르지만
내일은 그 하늘을
영원히 못 볼지도 모른다

그래도 오늘 하루는
당신에게 주어진 일에
묵묵히 정성을 다하라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오늘도 최선을 다하며
살아가면
아무것도 아닌 것처럼
어제와 같은
삶일지라도
우리는
삶의 흔적을 남기며 산다.

우리가 살아가는
하루의 점들이 모여
우리 인생의
곡선을 만들어간다.

우리의 인생의 점을
확실히 찍으면서 살아가길
오늘 아침 소망해 본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난 너에게 사랑으로 남고 싶다 2 / 박형서
난 너에게 사랑으로 남고 싶다 2 / 박형서     살아야 할 날들이 힘겨운 까닭에 너의 가슴 속에 얼굴을 파묻고서 뜨거운 눈물을 쏟아내고 싶었지만 슬픈 모습 보이면 너도 울 것 같아서 바람처럼 머물다가 바람으로 돌아왔다. 삶이 힘겨워 발걸음이 힘겨워 메마른 눈가에 눈물이 번져들면 차가워진 내 가슴은 바람이 되어 오직 너에게로 향하고 있었지 따사로운 가슴이 있을 것 같아서 따뜻한 한 사람이 기다릴 것 같아서 천연스런 내 눈빛은 바람이 되어 너의 영혼 속에 다가서고 있었어 사랑하며 아무 말도 전할 수 없는 그런 아픔만을 간직해야 하는걸까 사랑하며 너에게 머물 수 없는 그런 쓰라림은 어디서 오는걸까 바람처럼 투명한 사랑의 눈빛은 내 가슴에 간직된 네 영혼을 볼 수 있지 내 사랑을 가득 담은 너의 영혼 속엔 나를 위해 고개 숙인 네 모습이 있었지 바람의 가슴으로 네 영상을 안으며 아름다운 햇살의 네 영혼을 바라보면 빛처럼 종소리가 은은히 들려왔어 바람으로 서성이며 너를 바라보며 어디선가 새벽빛이 다가오곤 했었지 바람으로 다가서서 바람으로 돌아서는 안타까운 그리움의 움푹 패인 가슴 속에 종소리는 다가와 체온을 전하고 새벽빛은 멀리서 네 모습을 밝혔어 사랑하며 네 눈빛을 볼 수 없었던 겨울나무 내 모습은 바람처럼 순수했어 사랑하며 네 얼굴을 볼 수 없었던 강물 닮은 내 모습은 바람처럼 투명했지 쓰라린 그 아픔을 잊기 위하여 그림자를 남기며 네 곁을 서성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