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ng
5,000+ Views

옥탑방 왕세자 5회 스샷 - 머리카락과의 슬픈 이별

#1 샴푸라는 거 참 좋지 말입니다 #2 머시라고요? 머리카락을 시방 짜르라고요?? 아니~되옵니다아~~~ 즈하아~~~~ 차라리 자결을! #3 존말할 때 싸게싸게 짜르자잉... 역시 옥왕은 꽃심복 3인방이 있어야 제 맛!
Comment
Suggested
Recent
난 개인적으로 노란아저씨가 맘에 들더이다. 쿄쿄쿄쿄쿄 귀요미 +_+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2015 SBS 연기대상] - 달달 터져~ 올해 SBS 케미 폭발 커플을 뽑아라!
올해, 엄청났던 SBS 드라마들!! 그 속의 케미를 폭발시킨 커플들~ 다 함께 보실까요?? 1. 유 아 인 ♥ 신 세 경 ( 육룡이 나르샤 ) "너! 너, 진짜 사랑해. 난 도저히 어쩌지 못하고 죽을 때까지 너 사랑할 거 같다." ㅎㅂㅎ....하..심장이 아프다.. 2. 김 태 희 ♥ 주 원 ( 용팔이 ) 용팔이의 헌신적인 사랑에 심쿵! 태쁘의 미모에 한 번 더 심쿵!! 3. 고 아 성 ♥이 준 ( 풍문으로 들었소 ) 어린 부부의 케미! 서툴지만 알콩달콩 귀여웠던 커플 4. 유 준 상 ♥ 유 호 정 ( 풍문으로 들었소) 완벽한 상류층 부부 의외의 블랙 코미디로 웃음을 주었던 커플! 5. 임 지 연 ♥ 박 형 식 ( 상류 사회 ) 신분 극!뽁!의 정수 "우리 그냥 사랑하게 해주세요!!" 6. 유 이 ♥ 성 준 ( 상류 사회 ) 야망보다 더 강한 사랑의 힘 "일, 성공도 좋지만 너가 더 끌려..." 7. 지 진 희 ♥ 김 현 주 ( 애인 있어요 ) 남편과 ‘불륜’ 한다?! 아내이기 전에 한 남자의 애인 지금까지 이런 커플은 없었다!! 8. 김 아 중 ♥ 김 래 원 ( 펀치 ) 정글 같은 세상을 상처투성이로 살아낸 한 남자 그를 치유시키려는 따뜻한 여자 9. 수 애 ♥ 주 지 훈 ( 가면 ) 사랑 없이 결혼했다가 진짜 사랑을 하게 된 민숙이 커플 10. 하 지 원 ♥이 진 욱 ( 너를 사랑한 시간 ) 비주얼만만 봐도 이건 남사친, 여사친의 케미가 아니잖아? 훈내 진동~ 오기 커플!! 11. 한 지 민 ♥ 현 빈 ( 하이드 지킬 나 ) 나쁜 남자 지킬과 세상에 둘도 없는 착한 남자 하이드 "둘 중에 어느 한명도 포기 할 수 없어요..!" 1인 2역 현빈과 한지민의 환상 호흡*_* 12. 박 유 천 ♥ 신 세 경 ( 냄새를 보는 소녀 ) 개그마저도 멜로로 승화시킨 무림커플 아무리 망가져도 사랑스럽기만 한~~ 2015, 당신이 생각하는 SBS 드라마 베스트 커플은? 아래 주소를 클릭해 투표해주세요~ 당첨자에게는 선물을 드립니다! 베스트 커플상 결과는 2015년 12월 31일 밤 8시 55분 [2015 SAF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확인하세요!!
본격 비혼주의자 시뮬레이션 드라마 #1 <검블유>
정말… 본격 비혼주의자가 미래 연애 시뮬레이션 하기 좋은 드라마입니다… (눈물) 가치관 다른 사람끼리의 연애. 왜 내 마음이 헛헛..? 관계에 대해 정말 잘 보여주는 대사들.. 어렸을 때 엄마에게 버려지고, 새로운 가정에서 자란 모건(장기용) 언젠가 결혼을 하고 안정적인 가정을 이루고 싶어 함. 일이 좋고 자신 그대로의 삶의 계획을 깨고 싶지 않아하는 타미(임수정)는 결혼을 원하지 않음. 타미(임수정)는 계속 자신이 모건의 미래를 발목을 붙잡고 있는게 아닌가 생각하고, 놔줘야하는게 아닌가 생각하고 밀어냄. 가치관의 차이와 삶을 바라보는 방식의 차이에서 갈등하는 둘. 관계는 끝이 보인다. 계속 되는 갈등 속에서 모건은 자신을 버렸던 친 엄마를 찾아감. 엄마. 응? 나 키우는 거 포기했을때 무슨마음이었어요? 탓하려는거 아니고 이해하고싶어서요.너무 힘들었을거잖아. 근데 어떤 생각이면 그런 마음이 먹어졌을까 궁금해서요. 뭐든 나랑 같이 있는거보단 더 나을거라는 생각. 너무 가난했고, 너무 엉망이고, 너무 고통스러운 때 였어. 우리가 함께할 때 니가 만날 불행이,함께하지 못할 때 니가 만날 불행보다 더 크다고 확신했어.당장 너랑 같이 있는 순간이 행복하다고 니 미래까지 망칠 수는 없었어.그 때 내가 널 포기하지 않았다면 지금의 너 같은 미래는 없었을거야. 그래도, 미안해 모건아 조금이나마 타미(임수정)의 마음을 이해하는 모건(장기용) 나는 내가 괜찮다면 다 괜찮을 줄 알았어요. 내가 결혼 상관없다는데 왜 당신이 오지도않는 내 미래를 걱정하는지 이해가 안됐어요. 근데 알 거 같아요. 내가 괜찮다는게 당신은 전혀 괜찮지 않은 거. 이제 이해했어요, 진짜 이해하기 싫었어. 이해하면 헤어져야되잖아.. 당신은 내가 이해하길 바랐어요? 아니, 이해 못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 그냥 니가 같이 있자고 조르면 그냥 거기 기대고 싶었어. 시작했을때처럼 그렇게 계속. 이제 못하겠네. 그래도 우리 사랑했죠. 우리가 한 사랑 의미있었죠? ..어. 그럼 됐어요. 이만 가요. 놔줄게요. 내가 놔야 가잖아. 그래도 그 약속은 지켜요. 여기인 나랑 있을때만 온다고 했던 약속. 오지마요,여기. 그럴 일 생기지마요. 혹시라도 생기면 옆에 있어주지 못해서 미리 사과할게요. 미안해요. 가만히 있던 나.. 랜선 이별함.... ( 출처 - 디시인사이드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갤러리) ------------------------------------------ [홍]드라마 커뮤니티[보] 달(리는)글 들어오세요오~~ 아무말대잔치 해요 호텔 델루나 달글 https://vin.gl/t/t:89sf0v7xwy?wsrc=link 검블유 달글 https://vin.gl/t/t:33r1xwg07v?wsrc=link
2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