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dyManagement
10,000+ Views

#러닝머신, 달리는 팁 !

쉽게 지치고 무기력해지는 여름, 운동은 성가시고 짜증스러운 일이지요. 하지만 이럴 때일수록 기초체력을 다질 수 있는 운동을 해야 합니다. 심장을 단련하고 체력을 강화하는 가장 일반적인 전신운동은 달리기인데. 하지만 뜨거운 태양이 내리쬐는 야외에서 조깅을 하기란 쉬운 일이 아니지요. 강렬한 직사광선은 피부질환을 일으킬 우려가 있고, 과도하게 흘린 땀은 탈수증상으로 이어질 수도 있고. 따라서 피트니스센터나 가정에서 트레드밀을 이용해 실내 달리기를 하는 것이 여름철 보다 안전하게 유산소 운동을 즐길 수 있는 방법입니다. 트레드밀은 회전하는 벨트 위를 달리기만 하면 되는 쉬운 운동으로 생각할 수 있는데. 하지만 모든 운동은 올바른 운동법을 완벽하게 숙지할 때까지 지속적으로 자세를 교정하고 신체 변화를 의식적으로 주목해야만 효과적인 운동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트레드밀을 할 때 범하기 쉬운 실수들만 알고 있어도 효율성을 증가시킬 수 있어요. ◆일정한 달리기 강도= 트레드밀 위에 올라가 시작 버튼을 누르고 스피드를 높인다. 미리 설정해놓은 시간까지 무작정 달린 뒤 시간이 다 되면 운동을 멈춘다. 매번 트레드밀 운동을 할 때마다 동일한 패턴으로 별 생각 없이 달리기만 한다면 효율적인 운동 효과를 얻기 어렵다. 운동 시간과 강도에 변화를 주지 않으면 우리 몸은 일정한 패턴에 적응해 더 이상 몸 상태를 개선하지 않게 된다. 특히 현상 유지가 아닌 체중 감량을 목표로 트레드밀을 뛰는 사람들이라면 더욱 더 역동적인 달리기가 필요하다. 야외에서 조깅을 하면 지형지물이 다채롭기 때문에 파틀렉(다양한 속도와 지면에서 달리는 운동법) 훈련을 하기 수월하지만 트레드밀은 한계가 있다. 따라서 자신의 달리기 목적과 목표에 따라 천천히 달리기, 전력 질주하기, 장시간 혹은 단시간 달리기 등의 변화를 주어야 한다. ◆경사각 무시= 트레드밀은 두 가지 변화가 가능하다. 하나는 스피드이고 또 하나는 경사각이다. 많은 사람들이 속도 조절에는 관심을 두는 반면 경사각은 0도를 그대로 유지한 채 달리는 경향이 있다. 실내에서 운동을 하면 바람의 저항이나 장애물처럼 운동을 방해하는 요소가 없다. 따라서 속도 조절만 하는 것으로는 시간 대비 효율성이 떨어진다. 속도와 더불어 경사를 조절해야 보다 효과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다. 경사각이 높아지면 오금줄에 더 많은 힘이 가해지며 엉덩이 근육을 발달시키는데도 도움이 되므로 트레드밀의 기울기를 조금씩 늘려보자. ◆손잡이 의지= 트레드밀의 양쪽에 있는 바를 손으로 붙잡고 달리면 달리는 자세와 걸음걸이를 교정할 수 없다. 다리에 체중이 실리지 않기 때문에 칼로리 소모량도 당연히 떨어지게 된다. 손잡이를 붙잡지 않고는 도저히 달릴 수 없다면 차라리 속도를 줄여 올바른 자세로 달릴 수 있도록 하자. 잘못된 자세가 습관이 되면 교정하기 어려워지니 달리는 속도가 느리더라도 바른 자세로 달릴 수 있는 훈련을 해야 한다. ------------------------ #다이어트는 살을빼는것이 아니라, 영양의 균형이다 ! 다이어트는 몸의 영양희 균형입니다 균형이 이루어 지면 자연스레, 몸이 되돌아 오는것입니다. 그것이 다이어트 입니다. 운동은 쉽습니다 . 하지만 깨끗한 식단 챙기기는 정말 어렵습니다.. 다이어트식단의 생활화 ! 영양80% 운동20% 마음100% 잊지 마세요 ! ...소식받기 http://www.vingle.net/BodyManagement 블로그 http://blog.naver.com/rhkwkdkrl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6
Comment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