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eenfactory99
10,000+ Views

한화, LG와 투수전 끝 1점차 승리

유창식의 호투로 승리를 가져가게 되었습니다. SK도 오늘 승리해서 승차는 여전히 2게임차네요. 올시즌 유창식 선수가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데, 포텐셜이 만개할랑 말랑 하는 것 같습니다. 한 시즌 잘 하게 되면 자신감을 가지고 크게 성장하는 경우가 많은데 유창식 선수도 그에 해당했으면 좋겠네요. 세부스탯이 크게 좋지 않다는 점이 염려되긴 하지만, 이번 경기를 계기로 자신감을 가지고 던져줬으면 좋겠습니다. 어떻게 되었든 메이저리그에서 주목했던 최고의 유망주 중 한명이니까요.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정말 고팠던 투수전ㅎㅎ
롯팬이 좋아합니다
승리 축하드려요~!!
@ppilison 정말... 고팠던 투수전이였죠...ㅋㅋ 올해가 탈꼴찌 절호의 찬스 같은데 꼭 이룰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Ellenlim 득점 기회가 많았는데 살리지 못해 LG로서는 아쉬울 것 같네요...ㅋㅋ 그리고 비록 1실점 완투패했지만 리오단 선수의 투구도 정말 인상적이였습니다. 아마 재계약 가겠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제부로 팬들이 일제히 등돌린 선수
어제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 팬페스트 행사가 있었습니다. 경기장 이외에 팬들이 선수들과 직접적으로 만날 수 있는 행사 중 하나죠. 워낙 만날 기회가 적다보니 팬페스트 행사를 기다린 팬들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추위에도 불구하고 줄서기를 자진한 팬들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법이었을까요? 두산 팬페스트에 다녀온 팬들의 후기가 심상치 않았습니다. 특히 그 중에서 두산의 투수 '이용찬'선수는 팬들의 강한 질타를 받았습니다. 아래는 팬들의 이용찬 선수의 팬서비스 후기들입니다. 마법의 단어 '훠이훠이' 특히 아이팬들에게 귀찮다는듯 손짓한건 꽤 여러 사람들이 본 모양입니다. 각자 다른 곳에서 하나씩 올라온거 보면,, 다른 누구보다 이용찬 선수에 대한 후기들이 유독 많더군요. 이번 팬페스트 행사 당시 이용찬 선수의 후기들과 함께 올라온 표정 사진입니다. 사실 사진이라는것 자체가 순간을 잡아내는 것이기에 이 사진 하나로만 판단할 순 없지만 위의 후기들과 합쳐보니 '진짜 귀찮다'라는 표정 같아 보이긴 합니다. 이미 몇몇팬들은 이용찬 선수의 이런 팬서비스에 실망을 넘어 분노를 표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행사에 팬들이 얼마나 큰 기대를 했느냐는 중요하지 않을 것입니다. 문제는 그 기대가 크든 작든 많은 팬들이 실망했다는 점입니다. '팬 없이는 선수도 구단도 존재할 수 없다' 많은 프로 스포츠 관계자들이 공감할 만한 이야기입니다. 심지어는 선수들도 인터뷰에서 심심찮게 이 인용구를 사용합니다. 하지만 몇몇 선수들의 오만한 팬서비스 때문에 잘해주는 선수들마저 싸잡아 묻히는게 안타까울 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