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umumimi
5,000+ Views

해수야. 만약 그런 여자가 또 있다면 제발 알려줘. 내가 너한테 많이 매달리지 않게.


상황 설명 : 갑작스럽게 결혼하자는 장재열 (조인성)의 말에 이유를 묻는 지해수 (공효진).

재열 = 복잡한 가족사를 가지고 있고, 강박증을 앓고 있는 소설 작가
해수 = 정신과 의사

해수 : (의심스런) 근데너 진짜 나랑 결혼할 마음이 있어? 왜? 내가 처음이라고? 그럼 네가 진지한 건가?

재열 : 처음이고, 당연히 진지지. 근데, 결혼할 생각 없음, 더는 묻지 마.

해수 : 궁금해, 말해줘. 왜 장재열은 지해수와 결혼 하고 싶은가? 지해수는 애도 별로라 그러고, 살림도 못하고, 그리고 공부만 좋다고 하는데…. 장재열은 왜, 꼭! 지해수와 결혼하고 싶은가? 말해봐.

재열 : (아무렇지 않게) 가자, 나 글 써야 돼.

일어나는 재열을 잡는 해수.

해수 : 아이, 말해봐봐.

재열 : 피곤해, 너 집에 바래다주고 나 집에 가면, 난 새벽…,

해수 : (말꼬리 자르며) 따로 가, 너 되게 피곤해 보여. 나는 여기서 버스 타고 가면 돼.

재열 : 택시 타.

해수 : 그럼 택시비를 줘.

장난스럽게 재열을 향해 손을 내미는 해수. 그런 해수의 손에 주황색 지갑을 꺼내 놓아주는 재열.

해수 : 뭐야, 이거?

재열: 니 건 내가 갖고, 새 거 샀어. (전날 해수가 재열의 집에 지갑 놓고옴)

해수 : 오, 맘에 든다, 이 지갑. (받고 펼쳐보면, 재열과 해수의 사진이 보이는) 오잉? 오, 센스. (지폐 칸을 보니, 가득한 지폐) 돈이다!

재열 : 지갑은 그냥 주는게 아니라며. 돈 준다고 성질낼 줄 알았는데, 웬일이냐?

해수 : 우리가 좀 친해졌잖아. 나 이걸로 보약 사 먹어야지-.

지갑에서 5만 원을 꺼내 탁자에 놓는 해수.

해수 : 이거 받고, 말해. 니가 나랑 결혼해야 하는 이유.

재열 : (해수 쪽으로 지폐를 밀며) 안 듣는 게 좋을 건데…, 부담스러울 거야. 들은 걸 후회하게 될 거고.

해수 : 괜찮아, 이쪽 귀로 듣고, 이쪽 귀로 흘릴게.

해수 : 오케이, 눈 감을게. (눈 감으며) 너무 오글거리는 말은 하지 마.

재열 : (눈 감은 해수를 보다가 진지하지만 담담하게)
음…, 내가 침대 아닌 화장실에서 자고, 엄마가 1년 365일 겨울에도 문이 열린 찬 거실에서 자고. 형이 14년 감방에서 지낸 얘기, 너 말고 또 다시 구구절절 다른 여자한테 말할 자신이 없어.
내 그런 얘길, 듣고 보고도, 싫어하거나 불쌍하게가 아니라, 지금 너처럼 담담하게 들을 수 있는 여자가 이 세상에 또 있을까? 나는 없다고 생각해.

입가의 웃음이 점점 사라지는 해수.

재열 : 해수야. 만약 그런 여자가 또 있다면 제발 알려줘. 내가 너한테 많이 매달리지 않게….

재열의 말에 눈가가 붉어진 해수.

재열 : (장난스럽게 웃으며) 그냥 농담으로 끝내고 싶었을 텐데, 안됐다.

생각이 많아보이는 해수의 머리를 흩뜨리는 재열.

그저 장난스럽게 웃어 보이는 재열.

/

담백하고 솔직하지만 깊은 관계..
사랑이야기지만 사랑만이 이야기의 전부가 아닌,
그러나 사랑이 구원이 된 저들의 이야기가 보고 싶다면

괜찮아 사랑이야

지금 감상해보세요.

출처: 우리 동네 목욕탕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역사에 기록된 기원전 패드립 레전드.jpg
초한지에서 항우 vs 유방 싸울때 항우가 유방 아버지를 포로로 잡고 있을때... 군량이 떨어지자 다급했던 항우 이 미친놈은 유방을 상대로 인질극을 벌이는데 (짤은 드라마 초한전기) (유방 아버지: 시발) 하지만 유방 이 쌍놈은 이런 인질극이 통하지 않는 더 미친놈이었다 응~ 느그 아부지 삶으면 나도 한그릇 나눠줘~~ 존나 상상을 초월하는 패드립.....;;;;;; 소설이나 드라마의 창작인가 싶지만 무려 사마천의 사기에 기록된 내용,,,(기록된게 저정도면 실제로는 훨씬 더 심한 욕설과 패드립이었을거라고 예상됨 - 유방은 원래 입이 존나 험해서 욕을 달고살았음) 「이때 팽월이 여러 차례 양(梁) 땅에서 반란을 일으켜서 초군의 군량을 끊어버리니, 항왕이 이를 근심했다. 그리하여 그는 높은 도마를 준비해 태공(太公)을 그 위에 올려놓고 한왕에게 통고하기를 "지금 빨리 투항하지 않으면 내 태공을 삶아 죽이겠다."라 했다. 그러자 한왕이 전하기를 "나와 항우는 모두 북면(北面)해 회왕의 명을 받고 형제가 되기로 약속했으니, 나의 아버지가 곧 그대의 아버지이거늘, 그대의 아비를 반드시 삶고야 말겠다면 내게도 국 한 그릇을 나누어주기 바란다."라 했다.」 초한지 보면 ㄹㅇ상상을 초월하는 미친새끼들밖에 안나옴 진짜ㅋㅋㅋㅋㅋㅋㅋ 해연갤펌
#인간관계에_관한_탈무드_명언_6
세상을 움직이는 최고의 1% 유대인, 그들은 어떻게 부자가 되었을까? 인간은 혼자서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존재이다. 탈무드에서는 사람과 사람이 더불어 살아가는 법을 우리에게 깨닫게 한다. 즉 모든 것은 관계에서 시작되는 법이다. 001. 내 사람으로 만드는 관계 물이란 본디 산 정상에 머물지 않고 계곡을 따라 흘러가는 법이다. 이처럼 진정한 미덕은 다른 사람보다 높아지려고 하는 사람에게는 머물지 않으며 겸손하고 낮아지려는 사람에게만 머무는 법이다. Water does not usually stay on top of a mountain, but flows along a valley. Such true virtue does not dwell on those who are about to rise. 002. 시기, 질투의 덧없음에 대하여 애써 높은 자리를 잡으려 애쓰지 말고 낮은 자리에서 자신의 일에 최선을 다하라. 남으로부터 ‘내려가시오’라는 말을 듣는 것보다는 ‘올라가시오’라는 말을 듣는 편이 낫다. Don’t try to get a high seat and do your best at your work in a low position. It is better to hear ‘go up’ than ‘go down’ from others. 003. 어리석음보다 혼자가 낫다 나보다 나을 것이 없고 내게 알맞은 벗이 없거든 차라리 혼자 선한 생활을 하라. 어리석은 사람의 길동무가되지 말라. If there is nothing better than me and I do not have a suitable friend, I would rather live a good life alone. Don’t be a fool’s companion. 004. 뿌린 만큼 거두는 인간관계 다른 사람에게 친절을 베풀면 당신은 그의 윗사람이 될 것이고, 그가 당신을 위해 한 일이 있다면 당신은 그의 아랫사람이 될 것이다. 둘 다 아니면 당신은 그의 친구가 될 것이다. Show kindness to others and you will be his superior, and if he has done anything for you, you will be his subordinate. Either way or you’ll be his friend. 005. 외모가 아닌 내면을 보는 지혜 지혜로운 사람은 본 것을 이야기하지만, 어리석은 사람은 들은 것을 이야기한다. A wise man tells what he sees, but a foolish man tells what he hears. 006. 속지 않고 현명하게 세상을 사는 방법 물고기가 잡히는 것은 낚시꾼이나 낚싯대 때문이 아니다. 미끼로 달려 있는 벌레 때문이다. It is not because of anglers or fishing rods that fish are caught. It’s because of the bug attached as bait. 지금까지 유대인 5천년 지혜의 원천 파워에 대한 통찰을 주는 리텍콘텐츠의 부와 성공의 인사이트, 유대인 탈무드 명언이었습니다. --- ★ 화제의 베스트 도서 ★ 5천 년 동안 그들은 어떻게 부와 성공을 얻었나 『부와 성공의 인사이트, 유대인 탈무드 명언』 책 상세보기: https://ritec.modoo.at/?link=4csyga9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