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pache
5,000+ Views

요즘 넷플릭스 작품 모션캡쳐 없는 CG 수준.GIF


러브데스로봇 시즌3 마지막화

각본과 연출을 맡은 감독 알베르토 미엘고는 Jibaro(이 단편작 제목)는 '포식자 간의 관계'를 묘사한 것이라고 밝힘 

'The Windshield Wiper'로 아카데미 단편 에니메이션 수상했음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아트 디렉터로서 시각효과 자문역할을 담당하기도 했음

출처ㅣ해연갤

와 . . 모션캡쳐가 아니라니 . .
기술의 발전이란 *_* !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애니인거 자체가 신기하다
실사가 아니었다에 소름 내용이 살짝 호러라서 소름
아니, 실사가 아니었어?? 기술력 ㅎㄷㄷ
와 유튜브로 잠시보고왓는데 비주얼이랑 스토리가 장난아니넹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화 <알포인트> 당신이 놓쳤을 복선들.jpg
최중위를 중심으로 총 인원 9명이 로미오포인트(알포인트)로 가기 위해 배에서 상륙한 장면. 분명히 이곳에 상륙한 인원은 총원[9명]이다. 상륙을 하고 부하중 한명이 사진을 찍자고 제안을 한다 사진찍는 부하 1명과 포즈를 취하는 8명 여기까지는 정상적으로 9명이다. (추후에 영화 후반부에서 이 사진 찍는 부분이 언급된다.) 그리고 알포인트로 가기 위해 수색하면서 가는 길에 인원이 벌써 한명이 늘어나 있는 10명이 되어있다. 이렇게 원래 인원 9명에서 출발했지만 영화 초반부터 1명이 늘어난 10명의 전체컷을 중간중간에 보여주며 복선을 예고한다. 여전히 1명이 늘어난 상황이지만 9명인원은 그것을 인지하지 못하고 있다. 이처럼 귀신이 대놓고 같이 있지만, 어느 누구도 그 상황을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 그리고 카메라도 대놓고 귀신의 존재를 보여주지만 영화를 본 관객들조차 그것을 인지하지 못하고 넘어가는 장면 (맨 뒤에 있는 존재가 바로 정체불명의 인원) 그리고 귀신은 미군이 있을때도 함께 하고 있었다. 다가오는 미군을 바라보는 인원을 세어보면 10명이다. 9명은 포즈를 잡고 1명은 사진을 찍어준다. 출처 지금 짤만봐도 너무 무서워요 다른 의미로 인생영화 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