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dara4
5,000+ Views

영국이 아닌 한국식 애프터눈 티 세트

여러가지 떡이랑 한국식으로
차랑 화
곶감도 주고요
티백 우리는거 넘나
샌드위치랑 떡 빵 한국식 넘 귀여워
우앙 보기만 해도 넘 이쁘자나염..
오설록 티하우스

2인 5만5천원이라고 함

요즘 애프터눈 티에 비하면 가격도 싸고 괜찮은것 같음!!
한번 가봐야지!!
Comment
Suggested
Recent
우와 그럼 저거 다 먹어볼 수 있는거예요~? 베이커리 카페 가서 빵 담다보면 순식간에 저 가격인데… 가볼만 하겠어요!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충청도 가볼만한곳 태안 팜카밀레허브공원 몽산포제빵소
#6월가볼만한곳 #여름가볼만한곳 #여름여행지추천 #태안가볼만한곳 #태안팜카밀레 #몽산포제빵소 * 댓글 링크를 누르면 상세한 태안 캄파밀레. 몽산포제빵소 및 주변 여행지 안내했어요. * * 태안 캄파밀레와 몽산포 제빵소 영상도 감상해요.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시원한 빗줄기를 바랬는데 보슬비처럼 내리던 단비가 그쳤네요. 6월 9일 목요일입니다. 6월도 벌써 초반을 벗어나 중반으로 향하는 즘이네요. 이번 여름에 어디로 갈까 고민하는 분들 오늘 소개하는 서해안에 위치한 태안 팜카밀레를 가족 여행지로 추천해요. 태안 팜카밀레는 관광농원으로 넓은 규모로 1만 2천평 규모의 국내 최대 허브 관광농원입니다. 제철 꽃으로 요즘 한창인 수국을 볼 수 있고 펜션과 수영장 물놀이장 등 카페와 몽산포제빵소가 있어서 여름여행지로 추천합니다. 가까운 곳에는 몽산포해수욕장이 있습니다. 6월 충청도 가볼만한곳 태안 가족 여행 코스 추천 1. 태안 수목원 팜카밀레 2. 태안 팜카밀레허브농원가든인허브샵 3. 팜카밀레 허브농원문화판매장 4. 태안 카페 빵집-몽산포제빵소(빵지순례) 5. 태안 캄파밀레 주차장 #충청도가볼만한곳 #6월충청도가볼만한곳 #6월태안가볼만한곳 #태안가볼만한곳 #가족여행 #가족여행추천 #충청도여행 #태안여행 #태안팜카밀레 #태안펜션 #태안카페 #몽산포제빵소 #빵지순례 #충청도여행 #허브정원 #캄파밀레 #충청남도태안군 #태안군 #태안빵집 #태안갯벌체험 #태안커플펜션 #태안가족펜션 #태안갯벌체험펜션 #태안여행코스
감자튀김은 프렌치프라이? ㄴㄴ 벨지안프라이! (알쓸신잡)
우리나라는 흔히 감자튀김 = 프렌치 프라이로만 알고있지만 사실 프랑스와 벨기에는 옛날 옛적부터 감자튀김의 원조는 자기 국가라고 싸우고 있음 전형적인 벨기에식 감자튀김 (프릿) 원뿔형태의 종이콘에 마요네즈를 듬뿍 뿌려먹는다 북유럽에는 이렇게 마요네즈를 선호하는 국가들도 많다 프랑스식 감자튀김 (프릿츠, 폼므 프릿츠) 소금을 뿌리고 케첩을 같이준다 프랑스와 북미지역은 케첩을 선호한다 세계적 인식으로는 프랑스가 대세인데 이는 미국, 패스트푸드 브랜드들 덕분임 ㅇㅇ 먼저 프랑스의 주장을 들어보자 1789년 프랑스 혁명 직후 노점상들이 감자튀김을 팔았다는 기록이 있음~ 프랑스가 원조임^^~~ 3년 지나서 1802년에 미국 대통령이던 토마스 제퍼슨도 프랑스에서 감자튀김을 처음먹어보고 감명받음ㅋㅋ 미국에 돌아와 백악관에서 감자튀김을 '프렌치 프라이' 라고 소개함 이후 미국 전역에서 감튀= 프렌치프라이 ㅇㅇ 하고 유행함ㅋ 누가 원조겠냐 그러나 벨기에가 이에 반박하는데 뮤스 계곡의 사람들이 물고기를 못잡는 겨울에 감자를 생선튀김처럼 조각내서 튀겨먹었다는 기록이있음ㅇㅇ 니들보다 100년이나 빨랐음 깝 ㄴ 그리고 감튀에는 맥주인거 모르는 사람? 벨기에는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종류의 맥주를 생산하는 맥주생산국임ㅋ 수백년간 맥주 전통인 우리국가에서 감튀가 같이 유행한건 당연한일이고 와인에 감튀? 말도 안돼죠~~ 우리는 별차이있나..? 싶지만 두 국가는 꽤 진심임 ㅇㅇ 911 테러 이후 미국이랑 프랑스가 서로 날섰을때 미국의 여러 식당들이 프렌치 프라이를 프리덤 프라이로 이름을 바꿔 팔며 프랑스를 비꼼 (미국이 이라크 침공 주장-> 프랑스 증거없이는 안된다며 반대-> 미국에서 프랑스는 자유가 중요하지도 않나봐 쫄튀? 하며 프리덤프라이 사용) 이게 나중에는 미군부대와 미국 하원 구내식당에서도 '프리덤 프라이' 로 공식적으로 표기해서 팔아버림 이에 프랑스 대사가 '응 감튀는 어차피 벨기에가 원조야 느그가 뭐라고 표기하든 신경안씀^^' 하고 발언했는데 프랑스 본국에서 대사가 우리나라 전통음식을 타국음식으로 팔아넘겼다며 비난여론 오지고 지리고 매국노 소리까지 들음 결국 주미 프랑스대사랑 대변인이 파리에서 프렌치프라이를 벨기에 프라이라고 말해서 죄송하다고 석고대죄를 했음ㅋㅋㅋㅋ 2012년 벨기에의 수도인 브뤼셀에서 양국 역사학자들이 감자튀김의 원조가 어디냐를 두고 토론회를 벌임 2019년에 벨기에가 감자튀김+마요네즈를 유네스코에 벨기에 전통음식으로 등재신청을 하고 프랑스쪽에서는 왜 남의 전통음식을 즈그 전통음식이라고 우기냐고 비판함 명확한 결론은 낼수 없는 문제지만 개인적으로는 문화날강도 프랑스가 또 프랑스했네 싶음 ㅎ.. 중국이랑 일본에서 허구헌날 한국 문화 훔쳐가서 지들거라고 우기는 상황이랑 비슷한듯ㅋㅋㅋ 아무튼 벨기에를 갈 일이 있다면 프렌치프라이로 시켜서 눈치받지말고 꼭 벨지안 프라이로 시키자~ 출처 오호 이런 뒷얘기가..? ㅋㅋㅋ 뭔가 귀엽기도하고 ㅋㅋㅋ웃기기도 하고 그럼 ㅋ
불맛 간짜장 & 맥주
근래에 비도 오고 아침 저녁으로 선선하기도 해선지 와입이 캠핑을 가자는겁니다. 지난 연휴에 동서들이 밀양으로 캠핑을 갔는데 저흰 날도 덥고 귀찮기도해서 방콕했었거든요. 근데 주말에 캠핑을 가자는겁니다. 자리도 없을텐데 하니 누가 취소를 했는지 자리가 있다네요… 그래서 가기로 했습니다… 근데 저희가 잡은 자리는 숲속이라 좋긴한데 반대로 화롯대 사용을 못한답니다 ㅡ.,ㅡ 밤에 장작불에 불멍 안하고 뭐하지 ㅋ 근데 왜이리 짐이 적은거지… 짐은 낼 실을거니 이젠 저녁이나 먹어야겠어요. 딱 오늘의 저한테 어울리는 나를 위한 근사한 한끼 불맛 간짜장 ㅋ 제가 요리하고 있는데 초3이랑 김밥으로 저녁을 때운 와입이 맛있는 불향이 난다고 난리… 그래 한입줄게 ㅋ 와 중국집 간짜장 못지 않습니다 ㅎ 히히 맥주 한잔 하고싶더라구요. 간짜장에 맥주라… 혹시 간짜장에 하몽 싸 드셔본 분 계시려나요^^ 맛있더라구요… 귀여운 스텔라 헤리티지 에디션 한잔더 해줍니다. 참외에 싸먹으니 맛나네요 ㅎ 근데 새벽부터인지 저 섹시 브리트니가 빙글을 완전 분탕질하고 있네요. 무슨 문제인건지 커뮤에 카드 발행까지 되지 않고 있네요… 보통 일과시간이 시작되면 빙글코리아에서 처리를 해주시던데 해킹 당한건가… 카드 수정하고 있는 이시간에도 계속 외설 스팸 댓글을 달고 있네요 ㅡ.,ㅡ
포항 맛집 투어…
모임이 있어서 포항 갑니다. 우와 근래에 최고 기온 보는듯요.. 모임 시간보다 일찍 도착해서 두낫디스터브 가서 아저씨 셋이서 커피 한잔했습니다. 일욜이라 사람들 엄청 많네요 ㅎ. 커피숍 옆 바닷가에 타프 쳐놓고 노는 사람들 많더라구요. 진짜 여름이네요. 알고보니 서울에서 온 친구는 와입이랑 어머니 모시고 근처 어레인지먼트에서 커피 한잔 했더라구요 ㅋ 숙소 체크인하고 모임시간까지 좀 쉬기로 합니다. 이번에 경북e누리 티켓을 지마켓에서 구입해서 사용했는데 아이러니 하게도 호텔에 숙소 문의한 가격이 13만원인데 e누리 티켓은 10만원이라는… 뭐 라한 숙박권만 사용해도 이득이라… 크루즈는 몇번 타봤고 새천년 기념관도 이미 구경한지라… 지마켓 쿠폰까지 사용해서 더 싸게 구입했습니다 ㅎ 장소가 닭구이집에서 장어집으로 급변경… 햐, 장어 언제 먹어봤는지 기억도 가물가물… 오늘 긴 여정의 시작은 소맥 볶아먹는걸로^^ 체인점이라고 하는데 깔끔하고, 알바하는 친구들이 수시로 초벌돼 나온 장어를 뒤집어가며 구워줍니다. 간만에 먹어서 그런지 맛있더라구요. 손질된 장어가 랩에 싸여 있는데 초이스하면 초벌구이해서 가져다 주시고 알바 친구들이 구워줍니다. 2차로 장어집 근처 가성비 좋은 오륙도로 갑니다. 여기 웨이팅이 있더라구요^^ 저 부산에서 왔는데 포항와서 오륙도로 왔네요 ㅋ 친구들아 우리 이거 다 먹을수 있을까? 대자도 아니고 소자인데도 양이 푸짐하네요 진짜 ㅋ 가성비 인정… 우리들 마음의 고향(?) 송도로 갑니다. 인천 송도 아니고 부산 송도 아니고 포항 송도해수욕장입니다 ㅋ. 역시 포스코 야경은 멋져… 원래 가기로 했던 모임 장소가 여기였거든요. 송도에 있어서 간만에 포스코 야경보며 한잔하나 했는데 장소가 바뀌는 바람에… 하지만 뭐 그래도 왔습니다 송도 ㅋ 저 여신상 누나 68년생이신데 송도 해수욕장의 영욕을 다 지켜보신 분입니다. 뭐 오래돼서 과학기술의 힘을 좀 받으셨지만 저흰 옛날 그 누나로 생각합니다. 서울에서 온 친구랑 여신상의 위치를 가지고 토론… 예전 위치에서 바다쪽으로 50m 정도 더 들어갔다네요. 친구는 원래 저 위치였다고 ㅋ. 저희 어릴땐 영일대(예전 이름 북부해수욕장) 보다는 송도가 포항의 광안리였는데 지금은 좀 아쉽네요. 그나마 근래엔 가게들도 새로 생겨나고 조금씩 살아나고 있는것도 같더라구요. 해수욕장 입구에 수제맥주집이 있어서 한잔더 했습니다… 역시 고향과 친구는 좋은것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