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nmollang
5,000+ Views

IT업계 전설의 계약직.jpg


짐 캘러
마이크로 프로세서 설계 전문가

AMD에서 듀얼코어 (CPU 여러개를 사용해 연산하는 것) 도입

오늘날 PC CPU의 기본이 되는, 인텔조차 계속 쓰고 있는 AMD64비트 체계 도입

이후 AMD퇴사

어쩌다보니 통신용 프로세서 생산하는 회사에 가있다가 애플이 이 회사를 인수했는데, 아이폰3Gs나 4까지만 해도 애플은 삼성이 설계한 허밍버드(오늘날 갤럭시 시리즈에 쓰이는 엑시노스의 조상)을 사용했음

하지만 짐 캘러부터 A4/5칩 부터 자체 설계한 칩을 쓰기 시작했고, 지금 애플은 모바일 칩 부분에서 압도적 1위 성능을 갖춤.

하지만 고향같던 AMD가 무너져가자 3년 계약을 조건으로 AMD에 복귀. 애플은 더 높은 연봉을 제시했으나 그냥 가버림.

그리고 리사 수의 전폭적인 지원하에 기존의 AMD PCU의 설계를 싹 갈아엎은 새 CPU를 설겨하는데

그것이 라이젠.

그리고 약속대로 설계를 끝내자 3년을 지키고 퇴사한 뒤 간 곳이

테슬라.

여기서 기존보다 10여배 강한 자율주행 연산칩을 설계해주고 떠남.

지금은 인텔에 들어갔다 퇴사. 인텔에서 뭘 설계했는지 결과물이 안나옴.

설계 전문가라 실제 제품이 풀릴 때까지 1~2년이 걸리는데 그 전에 떠나서 IT 기여도 대비 유명하지가 않음.

출처: 루리웹

인텔에 들어가서 설계했던 게 Ocean Cove 아키텍처이고, 현재는 인텔에서 퇴사 후 AI 칩 스타트업 최고기술책임자로 영입돼있음.
한때 삼성 엑시노스 칩 설계도 관여했던 적 있음.

호오........(대충격)
만화나 소설속에서나 있을것 같은 인물이네요....
혹시 인간 가면을 쓴 외계인 아닐까요...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사실 에이전트 아닐까? 외계인들 소개시켜주는....
직장의신이군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2조규모 자산가 딸내미와 데이비드베컴 아들래미의 그사세 결혼식.jpg
니콜라 펠츠와 브루클린 베컴의 결혼식은 펠츠 집안 소유이자 니콜라가 어린 시절을 보냈다는 플로리다 해변의 대저택 앞마당에 커다란 천막구조물을 설치해서 비공개로 진행했는데 (근데 이 저택이 1500억이 넘는다네) 비공개 결혼식이고 보그 단독 공개로 계약되어 있어서 사진이 보그에서 공개된 몇 장밖에 없었음 근데 오늘 보그에서 추가 사진도 풀리고 니콜라가 오늘 인서타에 폭풍 업뎃ㅋㅋ해줘서 올려봄 본식 드레스는 1년 간 맞춤 제착했다는 발렌티노 오뜨 꾸뛰르 예술적 니콜라 미모도 예술적2222 저 반지는 브루클린이 2년 전에 청혼하면서 준 5캐럿 다이아 약혼반지 5억 5천 근데 이 결혼식에 든 돈이 50억 니콜라 펠츠 아빠 이 결혼식에서 느껴지는 모든 부내의 원천 42년생 올해 세는 나이로 81세 2조 규모 자산가이자 투자 사업가 그리고 유대인 디올 맞춤 턱시도에 장모님이 선물했다는 다이아몬드 체인 다는 브루클린 베컴 데이비드 베컴과 빅토리아 베컴 아들로 태어났는데 혼전계약서 쓰게 됨 데이비드 베컴의 결혼에 대한 조언은 "Treat your Mrs like gold(아내를 금처럼 대해라)." 식장으로 향하는 새신랑 브루클린과 형제들 예술적3333 우럭... 브루클린은 웨딩 드레스 입고 걸어오는 니콜라를 봤을 때가 이 결혼식을 통틀어 가장 최고의 순간이었다고 함 말 그대로 숨이 멎을 것만 같은 느낌을 처음 느껴봤다고 그럴 만도 함 아름다움 결혼식 전날 밤을 따로 보내서 더 이때 감정적으로 복받쳤다고 함ㅋㅋ둘이 맨날 붙어 살아서 뒤로 보이는 바다까지 예술적 신부 입장할 때 오케스트라가 song bird 연주했다고 함 https://youtu.be/bTNLYeaL7No 니콜라와 니콜라 아버지 60대에도 자식 보는 헐리웃 보다보니까 크게 위화감은 들지 않는데 궁금해할까봐 말하자면 아버지 42년생 딸 95년생 니콜라 엄마가 아빠의 세번째 부인 니콜라 엄마와 아빠 반지 봐 이야 브루클린 소박했따 니콜라와 언니들 그리고 브루클린 사촌 니콜라 오빠들과 브루클린ㅋㅋ (니콜라는 여덟 남매 중 다섯째) TMI 니콜라 아빠는 결혼을 3번 하고 총 10명의 자식을 가졌는데 그중 8명을 지금 부인이 낳음 맨 오른쪽 니콜라 둘째 오빠의 결혼식 축사 첫번째 규칙: 행복한 아내가 곧 행복한 삶이다. 두번째 규칙: 첫번째 규칙을 지켜라. 하퍼와 데이비드 베컴 하퍼도 언젠간 가겠지... 이 결혼식은 전통 유대식으로 했다는데 왜 유대식은 의자에 앉혀서 의자를 드는지는 나도 모름 니콜라 피로연 드레스는 베르사체 브룩이는 그대로ㅎㅎ 시댁과 함께 그리고 친정 니콜라 엄마 드레스는 결혼식 내내 전부 베르사체 맞춤 제작 오 나이트 샤말란 오 식스센스 근데 이날 고급스러운 음식 많이 준비했는데 마지막에 브루클린이 부른 웬디스 버거 푸드트럭 왔을 때 깨작깨작 하던 사람들 다 엄청 먹었다고 함ㅋㅋㅋㅋㅋㅋㅋㅋ (웬디스 푸드트럭 이런 거임) 그리고 대망의 마지막 날 이번엔 둘 다 디올 수트 입음 사실 디올 디자이너가 친구라서ㅋㅋ 주최측 남자 중에서 디올 수트 안 입은 남자는 니콜라 아버지 뿐이었다고 함 클라우디아 쉬퍼처럼 해봤다는 메이크업 너무 예쁨 윌리엄스 자매도 왔네 베컴 부부도 새 옷 입음 식스센스 사진 또 찍음 엄마랑 닮음 근데 볼 때마다 어머니 반지 진짜 쩐다 왼쪽은 20세기폭스 임원 오른쪽은 예쁨 니콜라 셋째 오빠 곧 나도 간다는 브룩이 동생들 (아님) 아무튼 길고 긴 3일 간의 결혼식 끝나고 가는 신랑 신부 출처 넘나리 그사세라 그저 신기하네여 영화같아여,,,
의외로 일본 출신인 커피.jpg
는 콜드 브루 다른 이름이 더치 커피라 네덜란드가 시작 아닌가? 싶기도한데 출발은 쪽국임 그럼 왜 더치 커피라고 불리냐 쪽본 회사가 상품화하면서 마케팅할때 네덜란드가 인도네시아를 지배하던 시절 인도네시아에서 생산된 커피의 쓴 맛을 줄이기 위해 차가운 물에 우렸다고 구라를 깠기때문 그래서 콜드브루의 발상지인 교토에서 일하는 바리스타들은 타 지역 바리스타들이 더치 커피라고하면 무시한다고함 그럼 다른 종류의 커피와는 어떻게 다르냐 보통 일반적인 블랙 커피를 3개로 나눠서 드립 커피, 아메리카노, 콜드 브루로 분류한다면 다른 두 종류에 비해서 추출 시간이 매우 오래걸리고. 산미가 강해지며. 산뜻한 바디감을 지니게 되지만. 다른 두 종류에 비해서 원두 자체가 지닌 맛과 향은 줄어들게 되고  사용할 수 있는 원두가 한정적이라는 단점이 있음 발상지인 교토에서는 이런식으로 타워를 사용해 천천히 조금씩 내리는데 오른쪽에 보이는 은색 보온병 같은건 셰이커로 저기에 얼음과 내린 커피를 넣고 흔들어서 "서늘한" 온도로 만들어 손님에게 제공하게 됨 이렇게 한 방울 한 방울 천천히 물을 떨어트려가며 원두에 통과시켜 만드는 방식을 점적식 이라고함 그럼 모든 콜드 브루가 저렇게 만들어지냐? 그런건 아님. 일반적으로 프랜차이즈 카페처럼 한번에 많은 양을 빠른 속도로 나가야하는 매장에서는 매우 부담되는 방법임. 애초에 찬물로 커피를 만드는 것부터가 매우 많은 시간을 필요로 하는데 저걸 또 더 오래걸리는 점적식으로 하게된다면 수요를 따라갈 수가 없음. 그래서 별벅을 포함한 대부분의 카페들은 콜드 브루에 사용할 원두를 분쇄해 여과망에 넣고 차가운 물에 12~14시간 정도 담궈 우려내는 방식으로 커피를 만들어내는데 이렇게하면 점적식에 비해 텁텁한 뒷맛이 남고 고미가 강해지지만 비교적 바디감이 진하고 원두 자체의 개성이 강해지며 비교적 빠른 시간에 많은 양의 콜드 브루를 만들 수 있어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음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