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mazingnews
1,000+ Views

폭주족이랑 사고난 직 후 내려서 뺨때리는 벤츠 차주

벤츠 차주 상남자네 ㄷㄷ
돈 많은 사람들은 다르구나...

2 Comments
Suggested
Recent
폭주족에게 알린다. 벤치. 4형
맞아야 정신 차리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낙타와 관련된 tmi
낙타는 성질이 매우 더러워서 가축화하기까지 정말 긴 세월이 걸렸고 현대에도 목축하기 까다로운 동물이다 성경의 '부자가 천국에 들어가는 게 낙타가 바늘 구멍에 들어가는 것보다 어렵다'는 말은 사실 없다. 아람어 원전 성경에서 나오는 밧줄(gamta)을 낙타(gamla)로 오역한 것이다. 즉 원문은 '굵은 밧줄이 바늘귀에 들어가는 것보다 어렵다'는 뜻이다. 낙타는 더울 때 위장을 꺼내서 열을 식힌다 혀가 아니고 위장이다. 혀는 따로 있다. 위도 사실 여러 개인데 식도와 연결된 첫 번째 위를 꺼내어 열을 식힌다. 그림 속의 4번이다. 낙타는 10분 동안 100리터의 물을 마실 수 있다. 낙타의 혹은 순수 지방질이며 의외로 누린내는 없다고 한다. 모로코 같은 중동 지방에서는 낙타혹에 곡식을 넣고 볶아서 영양밥으로 해먹는다고 한다. 사진은 낙타혹 쿠스쿠스고 사실 즐겨 먹는 음식은 아니고 우리네 보양식 정도의 지위라고 한다. 낙타는 자기 새끼가 죽은 곳을 기억하고 찾아간다고 한다. 실제로 칭기즈칸이 죽어서 매장하고 현장에서 낙타새끼를 죽여서 제관들이 후에 어미낙타가 가는대로 따라가는 방식으로 능을 찾았다고. 낙타의 조상은 약 3천만년 전 북미에서 왔다. 파라카멜루스로, 건조하고 추운 툰드라 지대에 적응하기 위해 복슬복슬한 털로 뒤덮여 있고 물탱크 역할로 혹이 발달했다고 한다 낙타의 성기는 매우 작은데 몽골 설화에 따르면 부처가 낙타에게 크고 거대한 혹을 두 개나 붙여준 대신에 작은 불알을 준 거라고 설명한다. 지구촌갤러리 반듀링론님 펌
독일 방송에 출연한 이근 대위
Tagesschau(타게스샤우) 독일 공영방송에서 이근을 찾아와서 인터뷰 내용은 우크라 방송사 인터뷰와 비슷함 대전차 무기 NLAW로장갑차와 탱크 합쳐서 10대 이상 파괴 기동 중인 이근의 락실 패치가 보임 찍은 사람은 붉은색 원안의 의용군 가운데 있는 사람이 이르핀 전투 당시의 이근이며 찍은 사람은 장갑차를 배경으로 한 3명의 사진에서 가운데 인물이다 이근 교전 영상에서 파쿠르 시도한 핀란드 출신 의용군이며 팔에 부상의 흔적이 보임 2월 말부터 개전하자마자 참전함 이근이 이끄는 특수부대는 시가전과 야전에서 한곳에 있지 않고 계속해서 위치를 옮겨가며 엄청난 이동량을 바탕으로 교전 이르핀,마리우풀,헤르손 등 격전지에서 아시아 출신으론 유일하게 활약한 의용군이라 영국, 독일 등에서 인터뷰가 왔다함 인터뷰는 전장에서 부상 당하고 치료하러 키이우로 복귀 후 이루어짐 왜국에서 3월에 70명이 의용군 간다 했으나 간다고 했지 진짜 가진 않았음 때문에 왜국 언론도 아시아 의용군은 이근 내용만 쓰는 중 우크라 입장에서 중국 간첩이나 러시아 출신 고려인으로 경계받는 동양인 의용군이 활약하기 쉽지 않다고함 5월에 들어서야 일본인 2명이 의용군으로 참전했고 일본 외무성도 파악함 근데 1905년 정신을 외쳤다는데 러일 전쟁에서 승리 후 조선병합을 의미하기도 하다 우측 인물이 국제군단 대변인 데미안 마그로이며 노르웨이 출신 변호사 한국 방송과 인터뷰를 가장 많이한 인물 이근 병문안을 갔었고 실제 사적 친분이 있다. 영어, 러시아어, 독일어, 프랑스어, 노르웨이어 5개 국어가 가능한 인텔리 ㄷㄷㄷㄷㄷ 탱크 10대 이상 격파ㄷㄷㄷㄷ https://news.v.daum.net/v/202205291729493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