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otgye
10,000+ Views

트위터에서 흥했던 초간편 존맛 레시피 모음.jpg

트위터 레시피 특
간단한데 개마싯음
자 다들 클립해두길


1. 전자렌지 짜파게티



2. 비빔면



3. 라면 끓일 때 팁



4. 계란 반숙으로 맛있게 삶는 법



5. 달걀죽



6. 핫케이크



7. 라면 끓일 때 팁(2)



8. 요리 꿀팁




9. 통조림 옥수수로 만드는 마약 옥수수



하나도 빠짐없이 다 살찌는 음식이라는건 함정
5 Comments
Suggested
Recent
마약옥수수 알려줘영 ㅠ 블로그식 결말 노....
@qudcjf555 마약옥수수 사진 클릭해서 확대해서 보세요 나와있어요ㅠㅋ
@wlskfjq 아니 선생님 감사합니다
아이들의 술안주와 아빠들의 영양간식... ㅋㅋㅋ
라면, 면식수햏에도 발행해주세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나뭇잎 마을 호카게급 돌려먹기였던 바둑의 정점 ㄷㄷ
세고에 겐사쿠 라는 일본 바둑기사가 있었음 일본의 기원을 창립한 사람들 중 한명이고 당대 최고의 바둑기사 중 한명이기도 했던 사람이었음. 이 사람은 다른 기사들과 다르게 평생 제자를 딱 3명만 뒀음 한중일 각각 딱 한명씩 오늘 이야기 해볼 이야기는 두번째 그리고 세번째 제자 이야기임 겐사쿠가 중국에서 한 미친 천재를 만나게 되는데 이미 12살 때 당대 최강이었던 일본의 바둑기사들을 상대로 이기면서 천재로 이름을 날렸고 겐사쿠는 이 천재를 보고 자신의 유일한 제자이자 첫번째 제자를 보내 1대1로 붙였는데 이 경기에서 13살 꼬마가 일본에서 소문난 천재였던 겐사쿠의 첫번째 제자를 압살하게됨. (첫번째 제자도 훗날 일본 원탑 중 한명이 됨) 겐사쿠는 이 소년에게 뿅가서 중국에서 일본으로 데려와서 제자로 삼는데 이 소년이 역사상 최고의 바둑기사 탑3에 드는 천재 '오청원'임 일본으로 건너가서 겐사쿠 밑에서 공부를 한 오청원은 당대 최강이었던 일본을 말 그대로 씹어먹음 어느정도였냐면 대회에서 우승한 사람들이 20대초반의 오청원에게 찾아가 바둑을 두는일이 비일비재 했을 정도로 일종의 논외급 최종보스 역할이었음. 이 사람이 만든 전술은 훗날 현대 바둑의 기본기가 되어 그 토대 자체가 정석이 됨. 이런 개미친 goat를 제자로 둔 겐사쿠는 그 어떤 인재도 눈에 들어오지 않았고 실제로 오청원 이후로 30년간 그 어떤 제자도 들이지 않고 살았음. 그리고 30년이 지나 한국에 또 한명의 개X라이급 천재가 탄생하는데 그게 바로 최후의 한명 한국의 제자 조훈현임 조훈현도 범상치 않았는데 무려 9살에 프로로 데뷔함. 조훈현도 일본으로 건너가 겐사쿠 밑에서 배우더니 13살에 데뷔. 신인왕도 먹으면서 승승장구 하더니 한국인의 족쇄 군대 때문에 한국에 귀국함 이때 겐사쿠의 상황이 중요한데 당연히 오청원을 키워냈기에 원로대접을 받았지만 겐사쿠의 라이벌 산하의 기사들이 일본 바둑의 주류를 차지하고 있었음. 그야 제자 자체가 셋뿐이니 당연한 일이었음 조훈현이 군대로 한국으로 귀국하자 제자를 빼앗겼다는 슬픔에 자살함... 바둑계가 충격에 빠졌던 사건이었고 조훈현도 이 충격에 침체기를 겪었음. 심지어 일본에서 공부하고 온 조훈현은 한국에서 텃세를 X나게 당해서 정말 순수 실력이 아니면 답이 없는 상황이었고 이런 최악의 상황에서 겐사쿠의 안목이 틀리지 않았다는걸 몸소 증명함. 군대를 제대하고서 한국을 개같이 씹어먹더니 당시 한국은 바둑에서 약소국 취급이었는데 축구로 따지면 챔스인 '응씨배'에서 조훈현이 승패패승승으로 대반전 우승을 함 그리고 그 다음년도에서도 우승을 하고 한국을 넘어 세계최고 기사가 되었고 나아가 한국 자체가 바둑강국이 되어 먼 훗날 응씨배에서 한국인 기사가 우승을 휩쓸게 됨 그렇게 10년이 넘게 정상의 자리를 지킨 조훈현 한 제자를 받게되는데 그게 바로 인류 역사상 최고의 바둑기사 이창호임 (현대 바둑 한정 비빌자가 없음) 이창호와 조훈현은 단순한 스승과 제자 관계가 아니였음 조훈현의 집에서 이창호가 숙식을 같이하는 사실상의 양아버지였음. 11세의 나이에 프로데뷔를 한 이창호는 조훈현 인생에 단 두명 있었던 천재 였다고 함 자신의 사형인 오청원과 자신의 제자 이창호 이렇게 애지중지 키운 이창호는 청출어람을 시작함. 왼쪽이 당대 최고였던 조훈현 오른쪽이 그의 제자 이창호 15세 무려 최고였던 자신의 스승을 3대떡으로 이기며 조훈현이 갖고있던 타이틀을 하나하나 빼앗기 시작하고 조훈현이 이창호에게 압도당하기 시작하자 이창호와 조훈현은 양아들처럼 같이 살았기 때문에 차안에서 이창호와 조훈현 사이의 공기는 정말 적막했다고 함. 최고 전성기의 자신을 끌어내린 꼬마가 자신의 양아들이나 다름없는 이창호였기 때문에 스승으로써의 뿌듯함과 패배감과 섭섭함에 만감이 교차했다고 함. 일본과 중국의 정점이었던 조치훈 린하이펑 기사들과도 세계무대에서 만났지만 모두 이창호가 3대떡으로 발라버렸음. 당시 전성기의 승률이 90퍼센트에 육박할만큼 적수가 없었고 이 미친 사람은 그 기량을 무려 20년간 유지함 결국엔 조훈현을 무관으로 만들고 자신은 13관왕을 차지하며 완전한 세대교체를 이뤄버림 이 당시 승률이 아닌 출전한 대회의 우승 확률이 80퍼센트를 넘었음 훗날 이창호가 늙고 전성기가 지나 이세돌, 쿵제와 같은 다음 시대의 주역들이 등장 하기 전까지 무려 15년간 단 한차례도 세계랭킹 1위를 놓치지 않았음. 요약. 1940년대부터 1970년대의 정점 오청원 1970년대부터 1990년대의 정점 조훈현 1990년대부터 2000년대의 정점 이창호 이 셋은 전부 영화같은 사제관계로 얽혀있다. +)여담으로 이 미쳐버린  조훈현 이창호를 딱한번 꺾고 우승한 무려 '여자' 바둑기사 루이나이웨이가 오청원의 제자임 ㅋㅋㅋㅋㅋㅋㅋㅋ 지구촌갤러리 강남대성수호자김구암님 펌
GOD의 식비가 억대가 나왔던 이유.txt
1. IMF로 회사가 어려워 연습생이었던 지오디를 산속 외진 연습실에 버림 방치한 2년 동안 회사 지원이 없던 상황에서 지오디는 옥수수서리를 하며 버팀 감동받은 사장님이 제왑을 프로듀서로 부름 2. 녹음실을 만들어줌 물난리 남 녹음실이 아예 물로 잠겨벌미 물을 퍼내는데 산사태가 일어남 또 진흙으로 가득 참 하늘이 우리 앨범 내지 말라나 보다... 그만하자.. 2년 고생하고 포기하려고 할 찰나였음 피부병도 생김. 근데 어찌저찌 어린이 영어테이프 만들던 녹음실에서 god 전설의 1집이 탄생함 3. 어머님께는 리더 박준형의 실화 그외에 짠내나는 일화가 넘침 본격 염전 그룹 대표적인 일화 - 새우깡죽 1달여전 다섯이 모여 뜯어 놓고 반만 먹고 남긴 새우깡 쇼파에 끼어있던 걸 손호영이 발견하고 즉석에서 멤버들이랑 냄비에 물넣고 소금 풀어서 새우깡 넣고 죽 해먹음 오랜만에 죽이라며 매우 행복해함 - 고추장국 냄비에 수돗물 반 받고 고추장 몇 숟갈 탁탁 털어서 끓임 그거랑 밥이랑 먹음 다들 배불러했음 - 움직이지마 밥먹고 김태우가 돌아다니면서 노래 부르니까 윤계상이 “움직이지마 배꺼져” 4. 먹을 것에 한이 맺힌 손호영과 윤계상이 1집으로 번 몇백 만원을 먹을 걸로 다 쓴거.. 등등 마무리는 지오디의 육아일기 첫화에 나온 지오디 숙소로 ㅋㅋㅋㅋ + 이후 식비제한 없는 조건으로 재계약했는데  6개월동안 식비가 2억나왔다는 박진영 이야기를 듣고 멤버들이 말이 되냐면서 영수증하나하나 계산해보니 2억이 맞았다함 ㅇㅇ 그이후로는 조금은 아껴먹었다고..  모야 ㄹㅇ 염전그룹 ㅠㅠㅠㅠㅠㅠㅠㅠ 짠내 오졌다..... 찾아보니까 일화들이 더 있는데 - 미국에서 god 숙소 온 쭈니형 친구 새우깡에 간장하고 물타서 죽처럼 해먹고 있었음, 나중에 멤버들도 해먹음, 그 분은 90kg였는데 60kg로 빠져서 감 - 육아일기 찍을 때 제작진이 삼겹살을 줬는데 먹을거에 미쳐서 삼겹살을 김치찌개에 몽땅 집어넣음 (진짜 엄청 많이 받았는데)... 그게 나중에 기름찌개가 됨 절대 남기지 않음 - 석가탄신일에는 주변 절에 가서 국수 공짜로 줘서 좋아했음 (쭈니형은 진짜 독실한 천주교 신자인데...) - 산속 지하수로 씻었음, 그걸 물 끓여서 샤워함 - 펌프가 얼어서 물이 안나오면, 한시간을 걸어가면 병원이 나옴 그 화장실에서 샤워함 - 카센터에 가서 오천원 주고 샤워실좀 써도 되냐고 해서 샤워함 - 순풍산부인과로 돈 벌어왔던 쭈니형 그때 사온 과자를 매니저가 모르고 다 먹음 그걸 본 손호영 " 저새끼가 과자 다먹었어. 죽여버릴까?" - 찌개 아낀다고 좀 상한거 먹어서 배탈이 남 화장실에 물이 안내려가서 화장실이 너무 가고 싶은데 1시간을 뛰어서 병원 화장실에 뛰어감 - 육아일기 초기에는 진짜 쌩 그 상태로 찍어서 쌀도 없었음.. 그거 보고 팬들이 쌀이랑 음식 보내줌 재민이 먹이라고. 팬들이 키워줬다고 직접 이야기함. ㅊㅊ 디시+더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