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rissa0
1,000+ Views

Whats up?

Chat with me, chill vibes, no hate
lesbian btw
14 Comments
Suggested
Recent
beautiful
Hi
Great ..
hi
Well hello cutie as lovely you look to me you do But Your pretty From head to toe And all the way around Love for being you You always be love by me And Others perhaps God Bless You May Peace Be With You. Amen my dearest sweet friend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What to Know Before Visiting Sri Lanka
Image via unsplash Enriched with Buddhist culture and the Sinhalese heritage combined with multi-cultural values and different ethnicities living in harmony, Sri Lanka is a paradise island with so much to explore. Its natural beauty is known to many travellers, and the friendly people are always welcoming. Before visiting this Pearl of the Indian Ocean, here are a few things you need to know. Pack the Essentials! Image via unsplash You will feel like it’s summer throughout the year when you’re in Sri Lanka unless you’re hiding in the cold hills. It is best to pack more light, comfortable clothing, a few hats or caps, and loads of sunscreen. Remember that you need to dress appropriately to visit most religious places on this island, so it’s best to have some full-coverage clothes as well. Beach slippers or sandals are a must! Best Time to Visit Image via unspalsh Be mindful of the monsoon seasons in Sri Lanka which decide the rainfall and harsh seas. If you’re into water sports and prefer the Southern beaches in Galle, Matara, Weligama, and Mirissa, the best time to visit would be between November and March. If you plan to explore wildlife and ancient ruins in Anuradhapura or Polonnaruwa, May to September is a good time. You can spend a cosy, upcountry vacation throughout the year. Money and Transportation Image via unsplash You can exchange your money for Sri Lankan rupees on arrival, but only as much as you need. It is a little difficult to exchange LKR outside the island. There are more than enough ATMs everywhere you go, so do not worry about withdrawing money. You can use public transportation like buses and trains or rent a vehicle of your own. Tuk-tuks, bicycles, and scooters are some alternatives you can use for short distances. Places to Stay Image via Unsplash You can either choose luxury hotels or boutique villas in Sri Lanka as your accommodation. If a luxurious vacation to relax is what you’re looking for, go for the popular hotel chains that offer luxury amenities, but if you plan to explore the island and will not stay in one place for long, a boutique villa will be the ideal choice. Most of these villas offer great service with delicious food, so you’re not missing out on much!
선량한 차별주의자
'선량한 차별주의자' / 김지혜 저 (지극히 주관적인 저의 생각을 쓴 글입니다.) 예전에 인종차별에 관한 발표를 한 적이 있었다. 그 당시 여러 가지 자료를 찾아보면서 많은 걸 느꼈다. 그때 내가 발표했던 내용의 중점은 적극적인 차별이 아닌 소극적 차별, 본인이 인식하지 못하는 영역의 차별에 대한 것이었다. 우리나라에 사는 외국인, 특히 다문화 가정의 아이들이 누군가 지하철에서 자신들을 쳐다보는 것만으로 움츠러들고 차별받는다고 느끼게 된다는 기사를 보고 충격을 받아 그런 내용으로 구성했던 것으로 기억한다. 잊고 있던 그때의 기억이 이 책을 읽으면서 다시 한번 떠올랐다. 선량한 차별주의자. 언뜻 보기에 말이 안 되는 단어 같다. 선량한 사람이 어떻게 차별주의자가 될 수 있지?라는 의문을 불러일으킨다. 하지만 이 책에서는 적극적인 차별이 아닌 대다수의 선량한 사람들이 스스로 인식하지 못하고 타인에게 가하는 차별들에 대해 이야기한다. 아무리 선량한 사람이더라도 어떤 말이, 어떤 행동이, 어떤 시선이 차별받는다는 생각을 다른 사람에게 불러일으킬 수 있다는 것을 모른다면 자신도 모르는 새 선량한 차별주의자가 된다고 이 책은 말한다. 저자는 이 책을 쓰게 된 계기가 결정장애라는 말 때문이었다고 한다. 혐오표현에 관한 토론회에서 결정장애라는 말을 쓴 저자는 누군가에게 이런 질문을 들었다. "그런데 왜 결정장애라는 말을 쓰셨어요?" 그 한마디로 저자는 이 결정장애라는 말이 장애인들에게 어떻게 들릴지에 대한 생각이 부족했던 자신의 잘못을 바로 시인하고 사과한 후 이 책을 집필하기 시작했다고 한다. 이와 같이 우리가 흔히 사용하는 단어들에 수많은 차별이 숨어 있다. 결정장애는 물론이고 여성스러운 옷을 입은 남자에게 하는 게이 같다는 말이나 급식충, 맘충 등의 혐오표현은 물론이고 흑형, 백형과 같은 말도 마찬가지다. 혐오의 의미로 쓰는 표현이 아닐지라도 그 말을 듣는 사람에게는 차별로 느껴질 수 있는 것이다. 이렇듯 이 책에서는 전혀 그럴 의도가 아니었을지라도, 차별에 반대하는 어떤 선량한 사람이라도 무지로 인한 차별적 언행을 일삼을 수 있다는 것을 계속해서 이야기한다. 그래서 우리는 차별에 대해 계속 공부해야 하고 알아가야 한다고, 선량한 차별주의자가 되지 않기 위해 자신과 다른 계층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고 말한다. 이 책의 좋은 점은 우리가 인지하지 못하고 있던 수많은 인식 밖의, 소극적 차별 들에 대해 낱낱이 드러낸다는 것이다. 성별, 인종, 성적 취향, 재산, 사회적 명예, 나이 등 수많은 조건들에 대해 다른 계층의 사람들, 상대적으로 약자에 속하는 계층의 사람들이 기득권층에게는 전혀 차별 같아 보이지 않는 것들에 대해 어떻게 열등감을 느끼고 차별로 받아들이는지를 서술한다.(실제로 많이 찔리기도 했다.) 놀랄 정도로 우리 사회의 많은 부분에 차별이 산재해있고 우리는 알게 모르게 차별을 받고 또 하면서 살아가고 있다는 것을 이 책을 통해 알 수 있다. 좁은 의미의 적극적인 차별(KKK 단, 동성애를 반대하는 종교 집단)이 아닌 우리가 잘 알지 못하는 넓은 범위의 차별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주는 책이다. 하지만 아쉬운 점이 없지는 않다. 첫째는 차별을 해결하기 위해 우리가 논의해야 할 방안에 대한 구체적 논의가 조금 부족하다. 책에서는 종교 집단의 퀴어 축제에 대한 반대 운동, 여성의 직종 및 노동 대가에 대한 차별을 이야기하면서 퀴어 축제를 허가해야 하고, 여성의 수가 절대적으로 부족한 직종에 대해 여성 할당제를 시도해야 한다는 뉘앙스의 이야기를 하는데 필자는 그 부분에 대해 아주 조심스러운 대처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필자는 동성애를 반대하지 않는다. 성적 취향이란 것은 누가 반대하고 찬성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그저 자신의 취향 문제일 뿐이지 남자가 남자를 사랑하는 것, 여자가 여자를 사랑하는 것이 도대체 왜 문제인지 모르겠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현재 우리나라에서 벌어지고 있는 퀴어 축제 현장에 대해서는 솔직히 찬성할 마음은 들지 않는다. 오히려 지금의 퀴어 축제가 동성애자에 대한 사람들의 스테레오 타입을 강화시키고 있는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 퀴어축제 참가자들의 복장을 보면 거의 비키니에 가까운 복장이나 아예 속옷만 입고 돌아다니기도 하고 SM 플레이에 나올 법한 복장을 입기도 한다. 또한 간식들도 여성이나 남성의 성기 모양 과자나 빵 등을 구워서 팔기도 한다. 도대체 왜 퀴어 축제는 그런 방식으로 진행이 되어야만 하는가? 평범한 동성애자들은 평소에도 그렇게 노출이 심한 복식을 즐겨 입고 집에서 남성기, 여성기 모양의 간식을 만들어서 먹는가? 동성애자 중에도 노출을 좋아하는 사람이 있고 아닌 사람이 있으며 트랜스젠더 중에서도 남자지만 여성의 복식을, 여자지만 남성의 복식을 입는 사람도 있고 중성적인 의상을 선호하는 사람도 있을 것이다. 지금 우리나라에서 벌어지는 퀴어축제를 보면 전자의 경우가 대다수를 차지하는 것 같다는 느낌을 받는데 그런 것들이 동성애자, 트랜스젠더들에 대한 고정관념을 계속 강화시키는 것이 아닌가 생각한다.(필자는 과거 LA에서 한 번, 한국에서 한 번 퀴어 축제에 가 본 적이 있고 몇 년 전의 축제이기에 현재는 다를 수도 있을 것이다.) 필자는 퀴어 축제가 아니라 이성 연인 혹은 모든 커플들의 사랑을 주제로 한 축제더라도 사람이 가득 붐비는 축제 거리에서 비키니를 입고 돌아다니거나 속옷을 입고 돌아다니는 사람들, SM플레이를 연상시키는 복장을 한 사람들이 주목을 받고 주류가 되는 축제, 남성기나 여성기 모양을 한 간식들을 파는 축제에는 가고 싶지 않다. 그런 면에서 현재의 퀴어 축제가 과연 모든 LGBT들을 대표할만한 축제인가에 대해 고민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이번에는 여성 할당제에 대해 생각해보자. 필자는 여성 할당제가 남녀 간 직종의 차이, 노동 대가의 차이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그 적용에 대해서는 아주 조심스러운 접근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무작정 남성 비율이 높은 모든 직업에 여성할당제를 적용한다면 그로 인해 그 직업들을 가지게 된 여성들의 자격 문제가 불거질 수도 있다. 근무하기 위한 객관적인 최소 기준을 측정할 수 있는 직업, 예를 들어 의사나 변호사처럼 시험을 봐서 점수를 매길 수 있는 직업들의 경우 그 최소 기준을 만족시키는 범위 안에서 여성할당제를 적용하면 문제가 없겠지만 그러한 객관적 최소 기준을 정할 수 없는 직업들의 경우 문제가 된다. 국가의 공인된 시험, 혹은 자격 검증 절차 같은 것이 객관적으로 존재하기 힘든 직업들의 경우 무조건 여성을 절반 이상 뽑아야 한다는 조건이 있으면 그중에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는 능력이 부족한 사람들이 생길 수 있다. 그런 경우를 고려하여 어떻게 여성의 최소 비율을 할당하면서도 그 안에서 업무 수행 능력이 부족한 사람이 생기지 않도록 만들 수 있을지에 대한 많은 논의와 고려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이 책에 대해 아쉬운 점 두 번째는 너무 모든 것을 차별로 설명하려고 하는 것 같은 느낌이 있다는 부분이다. 예멘 난민의 수용 문제에 대해서 저자는 우리가 무비자 입국을 막은 것이 과연 차별이 아니라고 말할 수 있는가라는 이야기를 하는데 그 점에 있어서는 분명 차별로 인한 부분도 존재할 것이다. 하지만 국가라는 것은 애초에 어떤 지역 안에 사는 사람들이 자신들의 이권을 지키고 다른 집단으로부터 불공정한 피해를 받지 않기 위해 만든 것이다. 국가라는 것은 언제나 그 나라 국민들의 입장을 가장 먼저 생각할 수밖에 없고 예멘 난민을 받아들이는 것이 인도적 차원에서는 맞는 일이더라도 국민들에게 해를 입힐 가능성이 있다면 그것을 제재하는 것 또한 국가의 일인 것이다. 우리나라가 사이가 좋은 국가가 있고 나쁜 국가가 있다. 어떤 나라에게는 무비자 입국을 허용하고 어떤 나라에게는 무비자 입국을 허용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그것도 차별 때문일까? 국가 간의 이권 다툼, 영토 문제, 외교 정책 등 많은 것들이 개입된 문제이고 그 속에 차별도 존재한다고 말하는 것이 옳을 것이다. 하지만 이 책에서는 차별이 이 모든 문제의 원인인 것처럼 이야기하는데 만약 그것이 진실이라면 그 차별을 없앨 해결 방법은 국가라는 것을 없애고 전 지구를 하나의 통합된 집단으로 만드는 것 밖에 없지 않을까. 차별이란 과거에도, 지금도, 미래에도 존재할 것이다. 인간이 존재하는 한 영원히. 하지만 그것에 대해 계속해서 고민하고 생각하고 공부하는 것만이 우리가 더 인간다워질 수 있는 방법이라는 것을 이 책을 통해서 알 수 있었다. 책 속 한 문장 : 생각해보면 차별은 거의 언제나 그렇다. 차별을 당하는 사람은 있는데 차별을 한다는 사람은 잘 보이지 않는다.
나는 게이다 : 6. 이쪽 모임 만들기
워킹홀리데이를 다녀오고 대학교에 복학했었다. 당시 나는 25살에 2학년이었고 11학번인 나는 15학번 후배들과 수업을 듣게 되었다. 가까워지기엔 먼 당신들이었지만 그래도 인사는 하고 지낼정도로까지 유지했다. 너무 친하게 지내기는 어렵고 (나도 원하지 않았다. 이정도 나이 차이면 분명 후배도 나를 대하기 부담스러울 것이며 나 역시 부담스러웠기 때문에 최대한 조용히 따로 생활하려했다) 너무 멀게 지내기엔 실험때문에 문제가 되므로.. 그렇게 학교를 혼자 다니게 되었다. 나의 긴 휴학의 대가였지만 생각보다 자유로워서 좋았다. 그러던중 학교에 LGBT관련 성소수자 동아리를 홍보하는 포스터를 보게 되었고 덜컥 연락해서 가입까지 해버렸다. 평등함을 추구하는 동아리여서 회장직이나 임원직이 따로 있지 않았지만 그런 역할을 하는 사람들은 있었다. 나도 부서장을 하면서 면접보는 일을 했다. 나를 거쳐 동아리에 가입한 회원도 꽤 된다. 그 회원 중 하나가 머지 않은 미래의 남자친구가 되었다. 그는 H. 지금까지 만나본 사람들 중 가장 최악이었고 나를 가장 힘들게 했던 H. 이 H에 대한 이야기는 나중에 따로 할 예정이다. 어쨌든 H와 만나다가 6-7개월 가량? 만나다가 헤어지게 되었지만 헤어지기 한 달 전?즈음부터 당시의 나는 정신적으로 너무 피폐해져 있었다. 인간관계의 권태기라 하는 관태기가 왔고 살짝 대인기피증도 오려고 했고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우울감. 불면증. 이로 인해 나는 정신과 진료를 받고 수면제와 신경안정제, 항우울제를 처방받아 먹었다. 사람때문에 내가 이렇게까지 힘들어질 줄은 몰랐는데  이런 일이 나에게도 왔었다. H와 헤어지던 날, 형용할 수 없는 쾌감과 기쁨을 느꼈다. 하지만 동아리마저 탈퇴해야했고 인간관계에서 오는 외로움은 커졌다. 그래서 생각하게 된 것이 모임만들기. 내 이름을 붙여 **팸 이라고 명명하고 모임을 만들기위해 어플에 홍보하기 시작했다. 사진 이미지처럼 팸 원 모 집 24~29살 7명 규모 술/여행/영화/식사 연애목적 X 지속적인 패밀리 Line : ******* 나이대는 비슷했으면 했고, 너무 회원이 많아 관리가 어려운건 싫어서 한 두 테이블에 앉아 한 눈에 잘 들어오는 7명을 기준으로 했다. 술도 먹고 밥도 같이 먹고 영화도 보고 여행도 갈 수 있는 사이로 지내고 싶었고 연애는 원하지 않았다. 사실 이런 모임 내에서 연애가 시작되면 언젠가 그게 문제가 되고 결국 누군가는 나가게 되므로 되도록이면 모임 내 연애를 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설명을 했다(직접 하나하나 만나보며 면접봄). 연락이 정말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많이 왔다. 조건에 부합하지 않는 사람들의 비율도 상당했다. 40대 중반이라던지 번개를 찾는다던지 난교모임으로 착각한다던지.. 그런 사람들을 제하더라도 거의 3일만에 팸원을 다 구하게 되었다. 대학생이 반정도 직장인이 반정도였고 24살에서 28살까지. 좋았다. 그때는 여름방학이었고 나는 시급 1만원짜리 인턴을 하고 있어서 여유롭게 생활할때였다. 덕분에 모임에 들어가는 지출이 부담스럽지 않아 모임장으로서 모임을 관리하기 좋았다. 많으면 일주일에 한 번, 보통 2주에 한 번 만나 술자리를 함께했다. 아마 내 인생에서 가장 자주 많이 술을 마셨던 때가 아닌가 싶다. 여름방학 2달동안 정말 이쪽 술집에 많이 갔고 가는 날이면 1차 2차 술집 3차 노래방 4차 가라오케 5차 실내포장마차 어느정도 정해진 코스를 따라 4차, 5차까지 놀았다. 덕분에 아침해가 뜨면 첫차를 타고 집에 가는 영광을 처음으로 느낄 수 있었다. 두 달 간 월40만원정도가 유흥비로 나갔지만 기분좋은 지출이었고, 방학이 끝나자마자 워터파크를 같이 간 일 외에는 만나는 횟수가 확연히 줄었다. 정말 한 달에 한 번 볼까말까했다. 우려했던 일도 생겼었다. 팸 내 연애금지가 암묵적인 룰이었지만 그런 규칙이 있다 한들, 사람들 마음을 내가 마음대로 억제하고 규정할 수는 없지 않은가. 그렇게 모임 내에서 두 사람이 만나게 되었고 생각보다 오래가지 못했다. 예상대로 한 명이 먼저 나갔고 남은 한 명도 결국 나갔다. 이 문제로 사실 힘들었던 것은 사실이다. 그래도 남은 멤버들은 다행이 잘 활동해주어 참 고마웠다. 가끔 집들이도 가고 생일파티도 하고 그냥 작게작게 만나 영화도 보고 밥도 먹고 즉흥적으로 바다도 보러가서 조개구이도 먹고.. 이렇게 유지는 되는듯 했지만, 1년정도 되었을때 사실상 유령모임이 되어버려 단톡방에 공지하고 폭파했다. 이 모임을 만들며 자신있게 말할 수 있는 것은 나를 심리적으로 안정하게 해주었고 정말 좋은 사람들과 좋은 시간을 보냈다는 것. 물론 모임장이었던 나는 지금도 멤버였던 친구들과 종종 연락하고 만나고 지낸다.  이 모든 시작은 H때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지만 H에게 고맙지는 않다. 다들 잘 지냈으면 좋겠다. H 빼고.
There Was a Gay Ken and It's The Best Selling Doll of All Time
Okay, this is “earring magic ken” who was introduced in 1992 (and discontinued shortly thereafter) Basically mattel had done a survey and discovered that girls didn’t think ken was “cool” enough, so someone had the bright idea to research coolness by sending people to raves which, at the time, were mostly hosted & attended by gay men. So they went to these raves and took notes on what the fashions were and finally landed on this outfit, mesh shirt & all.  This doll became the best selling ken doll in history, mostly because gay men bought it in droves. Mattel and a number of parents weren’t very amused and discontinued the doll  BUT THAT'S NOT ALL: MAGIC EARRING KEN. This bitch gay as HELL. supposedly the aforementioned rings on him are for “magic earrings” and clip on charms. These charms are advertised as totally COMPLETELY heterosexual, not gay at ALL, see there’s a Barbie that also has Magic Earring Action with clip on charms! Ken wears them to match, because he’s STRAIGHT Here’s the issue: THERE IS NO MATCHING BARBIE. Magic Earring Ken is out here straight up wearing cock rings on his jacket with a thinly devised advertising ploy to make it SEEM not-gay. But it’s DEFINITELY GAY. (And if you’re thinking, why cock rings? Well way back in 1992 gay culture was HUGE on wearing cock rings, it was the in-style. Everyone who was gay wore one, even women; you sewed them to your leather jacket, and the placement indicated some of your sexual preference. In case you were wondering, Ken is a Bottom.) AND IT GETS BETTER. Magic Earring Ken was on the shelves for six weeks before they pulled him. In that short amount of time? Magic Earring Ken became the BEST SELLING Barbie Doll Mattel has EVER SOLD. LET THAT SINK IN. SIX WEEKS. And now every time these wheezy old hetero windbag execs go to look at their sales board, they’re forever haunted by Magic Earring Ken at the top of their charts. Gay as hell, Cock Ring Bottom Ken, the Best Selling Mattel Doll. Pride. SOURCE
HOW TO REMOVE STRETCH MARKS ON THE STOMACH?
Are you depressed due to your ugly stretch marks on the stomach? Are you a teenager having these tiger strips? Finding ways to remove your stretch marks after pregnancy? Stretch marks due to loss of weight? Will exercise create stretch marks? Learn more. Stretch marks on the stomach are not because of any underlying diseases or disorders. We wouldn’t be hurt. But because it detracts from their appearance, individuals, particularly women or single girls, feel terrible about it. They want their skin to be flawless, and in the worst-case scenario, they may become depressed over it. What are the causes of stretch marks on the stomach? 1. Puberty:  Due to the rapid growth that occurs throughout puberty, lines or streaks may emerge on the skin.  2. Obesity: Under the epidermis, there are elastic fibers that allow the body to enlarge as it grows. Stretch marks appear on the skin when growth increases and the elastic fibers begin to break. As there is a rapid expansion of skin in obese persons they are more prone to these stretch marks. Simple yet compelling detox drinks to melt your belly fat like wax 3. Heredity:  Your genes play a significant role in determining your nature, height, color, and skin texture. You may develop stretch marks if your mother developed them on her stomach while carrying you. Stretch marks on a person’s body are also provoked by heredity.  4. Exercise: Bodybuilders follow stringent and rigorous workout regimens, which cause the growth of their muscles in places like the thighs and biceps to grow quickly. It would not affect the stomach as no one will try to develop their stomach with exercises. 5. Sudden weight loss or gain:  Stretch marks can develop as a result of rapid weight gain, and the same is true of rapid weight loss. Stretch marks and weight reduction do go hand in hand. This is because when weight is dropped rapidly, it tends to lose its natural flexibility, which puts stress on the skin from the rapid weight reduction.  6. Pregnancy: The skin extends in a variety of ways throughout pregnancy to make room for the developing baby. After this stretching, the skin doesn’t return to its original shape and may even scar.  7. Cushing syndrome:  When your body consistently produces too much cortisol, Cushing syndrome develops. Taking oral corticosteroid medicine may cause this. Alternatively, your body could make too much cortisol.  Because cortisol activity has already made the skin thin and fragile, the buildup of fat brought on by Cushing’s disease stretches the skin, causing red-purple lines. 8. Usage of corticosteroids: Stretch marks can develop because corticosteroid creams, lotions, and pills make it harder for your skin to stretch.  How to remove stretch marks on the stomach naturally? https://www.friendlyyours.com/how-to-remove-stretch-marks-on-the-stomach/ #stretch marks #remove stretch marks #teenage stretch marks #pregnancy stretch marks #exercise stretch marks #weight loss stretch marks
Bakuchi: Uses, Skin Benefits, Dosage & Side Effects
Bakuchi or Babchi is a powerful skin healing herb.  All parts of the Babchi plant are useful such as roots, stem, leaves, and seeds, but the powder of its seed and the oil are most potent and are renowned to be a highly effective herb for the skin. The seeds of Bakuchi are kidney-shaped, having a bitter taste and a very unpleasant odor. Is babchi/bakuchi grown in india? Babchi oil is a medicinal plant now cultivated in many parts of India because of increasing demand. Earlier it was found in uncultivated areas growing on its own in the monsoon. The seeds are sown in the month of April- May and are harvested at the year-end. All parts of the plants are used to treat various disorders in the human body. It is a folk medicine in India. Babchi Oil Health & Skin Benefits 1. Bakuchi oil for Vitiligo – Bakuchi controls vitiligo spot because it helps in shrinking the white patches, the darker area slowly covers all white skin areas, which leads to visible skin changes due to its Kusthaghna and Rasayana properties. 2. Bakuchi Oil Skin Benefits (disease) – Bakuchi helps to treat various skin problems like itching red papules, itching eruptions, eczema, ringworm, rough and discolored dermatosis, dermatosis with fissures due to its Raktashodaka(Blood Purifier) properties. 3. Indigestion – Bakuchi helps to improve digestion due to its Ushna(hot) potency which promotes digestive fire and digest food quickly. 4. Worm infestation – Bakuchi treats worm infestation due to its Krimighna (anti worms) property. 5. Cough disorders – Bakuchi has the property of balancing Kapha as it has Ushna Virya (hot in Potency) so it can help control asthma, cough, and bronchitis. Babchi oil other benefits · Babchi oil Contains Antioxidant Properties · Babchi Oil Helps to Prevent the Risk of Cancer · Babchi Oil Prevents Respiratory Problems · Babchi Oil Improves Skin Health · Babchi Oil Improves Oral Health · Babchi Oil has Anti-Inflammatory Activity · Babchi Oil Supports Reproductive Health Is Babchi Good For The Skin? Babchi seeds have great medicinal value as per the ancient texts as well as modern science. It helps brighten the skin by visibly reducing pigmentation and plumps the skin by boosting collagen promoting tissues. Babchi powder is used as Lepa or mask, in which its seeds are powdered and mixed with appropriate mixer to make a paste, and applied on affected areas. Difference between Babchi oil & Bakuchiol  Often people confuse between babchi oil and bakuchiol. These are not the two different oils; rather Babchi oil contains a component named bakuchiol in it. Side effects and Precaution While Using Bakuchi The consumption of the Non-purified form of Bakuchi has many side effects such as severe vomiting and nausea. It is recommended not to apply the concentrated Bakuchi oil directly on the skin as it may lead to rashes, significant infections, and allergies. It is observed that the excessive use of Bakuchi leads to skin discolouration. The consumption of Bakuchi is not recommended to pregnant or breastfeeding women. The higher doses of Bakuchi lead to hyperacidity and gastritis
프랑스 꼭 가봐야 할 여행코스 10
매년 약 7000만명이라는 엄청난 관광객을 자랑하는 프랑스는 세계 제 1의 관광국으로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어요. 우리나라의 전체 인구보다도 훨씬 더 많은 사람들이 이 나라를 방문했다는 사실은 프랑스가 그 만큼 매력적인 나라라는 것을 여실히 증명해 주고 있는 셈입니다. 유럽여행을 하는 사람들이 일정에 꼭 프랑스를 넣는 이유는 지리적으로 유럽 대륙의 한가운데 위치해 있다는 점도 있겠지만, 과거와 현재의 영광을 조화롭게 공존시켜온 그들의 치열한 노력에서 비롯된 것이 아닐까 합니다. 유럽은 물론 세계의 문화, 예술의 중심지로서 오랜 역사를 자랑해 온 프랑스는 과거에 화려한 역사를 지녀온 수많은 나라들이 쇠퇴나 몰락의 길로 접어든 것과는 달리 현재에 이르러서도 세계 최강대국의 하나로서 당당히 자리매김 하고 있습니다. -상세보기: http://blog.naver.com/pygmalionpub/220384964334 -이지유럽: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mallGb=KOR&ejkGb=KOR&linkClass=&barcode=9791185831084&orderClick=zbb -이지유럽4개국1: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91185831091&orderClick=LAH&Kc= -이지유럽4개국2: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Kor.laf?ejkGb=KOR&mallGb=KOR&barcode=9791185831107&orderClick=LAH&Kc= -도서출판 피그마리온 블로그: http://blog.naver.com/pygmalionpub -도서출판 피그마리온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pygmalion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