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섁버거 & 빅슬라이드 IPA

비가 살짝 날리다 말다 하는데요…
에스프레소 한잔하고 걸어서 다시 NC백화점으로 가서 주차비를 대신할 먹거리 좀 샀습니다. 1년만에 서면 나왔는데 와입이 먹고싶어하는 쉑섁버거 사러 삼정타워로… 주차장 들어가는데 웨이팅이.
웨이팅이 길어서 와입은 먼저 버거 주문하러가고 저는 주차장에서 기다리기로…
음, 오랜만에 먹었는데 빵도 패티도 예전만 못한 느낌적인 느낌이 ㅋ. 집까지 오는동안 버거맛이 도망간건가 ㅡ..ㅡ
저녁겸해서 빅슬라이드 IPA랑 먹어줬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불맛 간짜장 & 맥주
근래에 비도 오고 아침 저녁으로 선선하기도 해선지 와입이 캠핑을 가자는겁니다. 지난 연휴에 동서들이 밀양으로 캠핑을 갔는데 저흰 날도 덥고 귀찮기도해서 방콕했었거든요. 근데 주말에 캠핑을 가자는겁니다. 자리도 없을텐데 하니 누가 취소를 했는지 자리가 있다네요… 그래서 가기로 했습니다… 근데 저희가 잡은 자리는 숲속이라 좋긴한데 반대로 화롯대 사용을 못한답니다 ㅡ.,ㅡ 밤에 장작불에 불멍 안하고 뭐하지 ㅋ 근데 왜이리 짐이 적은거지… 짐은 낼 실을거니 이젠 저녁이나 먹어야겠어요. 딱 오늘의 저한테 어울리는 나를 위한 근사한 한끼 불맛 간짜장 ㅋ 제가 요리하고 있는데 초3이랑 김밥으로 저녁을 때운 와입이 맛있는 불향이 난다고 난리… 그래 한입줄게 ㅋ 와 중국집 간짜장 못지 않습니다 ㅎ 히히 맥주 한잔 하고싶더라구요. 간짜장에 맥주라… 혹시 간짜장에 하몽 싸 드셔본 분 계시려나요^^ 맛있더라구요… 귀여운 스텔라 헤리티지 에디션 한잔더 해줍니다. 참외에 싸먹으니 맛나네요 ㅎ 근데 새벽부터인지 저 섹시 브리트니가 빙글을 완전 분탕질하고 있네요. 무슨 문제인건지 커뮤에 카드 발행까지 되지 않고 있네요… 보통 일과시간이 시작되면 빙글코리아에서 처리를 해주시던데 해킹 당한건가… 카드 수정하고 있는 이시간에도 계속 외설 스팸 댓글을 달고 있네요 ㅡ.,ㅡ
변함없는 가치를 간직한 신성한 맥주, 트라피스트 비어(Trappist Beer)-1편
종교와 술을 생각하면 어떤게 떠오르시나요? 세상에는 수많은 종교가 있지만, 저는 종교와 술을 생각하면 주로 와인을 연상하게 되는데요. 저는 그리스도의 십자가 죽음을 기념하는 예식이자 ‘감사’를 뜻하는 헬라어 ‘유카리스테인’이라는 단어에서 유래한 용어인 성찬식(Eucharist) 때문에 포도주를 생각하게 되는 거 같애요. 하지만, 와인 못지 않게 맥주에서도 종교와 정말 밀접한 관계를 가진 맥주가 존재하는데요. 그 맥주는 바로 오늘 소개할 트라피스트 비어(Trappsit Beer)입니다. 먼저 트라피스트 비어는 1664년, 프랑스 동부의 황야 시토(Citeaux) 지역에 위치한 베네딕도회 몰렘 수도원장 로베르(Robert de Molesme)가 1098년에 창시한 수도회인 시토회(cistercian)는 수도원들의 수행 계율을 완화하고, 단식기간동안 음식 대신 맥주를 마시도록 허락하면서 본격적으로 세상에 등장하게 되는데요. 물론, 수도원에서 맥주를 양조하는 것은 이미 오랜 전부터 존재해왔으며 이는 지역 사회 경제 발전과 다른 마을과 교류에 큰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죠. 수도회에서 정식으로 관리하게 되면서 이후 점점 더 많은 시토회 수도원이 그 대열에 합류하게 되었는데, 이는 300여 년 시간동안 빠른 양조 기술 발전을 가져왔고, 수많은 전쟁의 불씨 속에서도 그들의 맥주는 오랜 세월 동안 변함없는 존재로 각인되었습니다. 하지만 이런 과정에서 여러 민간 양조장에서 트라피스트 비어를 사칭한 맥주를 만들기 시작하는 일들이 벌어졌었고 몇몇 양조장은 ‘트라피스트(Trappist)’ 이름을 도용하기도 하는 일들이 벌어지기도 했어요. 이러한 문제가 지속되자 1997년 벨기에 6곳, 네덜란드 1곳, 독일의 수도회 수도원 1곳이 연합하여 국제 트라피스트 협회(The International Trappist Association, ITA)를 설립하고 이는 단지 수도원에서 양조되는 맥주뿐만 아니라 수도원에서 자체적으로 생산되는 모든 제품에 대해 ATP(Authentic Trappist Product) 인증을 부여하는 역할 수행하게 되었습니다. 물론, 트라피스트 비어 인증 조건은 맥주 스타일에 있는 것이 아닌, 맥주 양조 과정에 있는데요. 해당 인증을 얻기 위해서는 트라피스트 협회의 엄격한 인증 기준을 통과해야 하고 반드시 수도원 안에서 제조되어야 하며, 수도원에서 규정한 생산 방식과 규범을 따라야 합니다. 그리고 맥주를 통해서 얻은 이윤 창출은 상업적 목적과 무관해야 하며 양조장에서의 모든 일은 반드시 수도생활을 최우선으로 삼아야 하는 까다롭고 엄격한 기준을 거쳐야 합니다. 다만, 오랜 시간이 지나면서 수많은 수도원은 자의든 타의든 세상에서 자취를 감추게 되면서 수도원의 명맥도 끊기는 일이 자주 발생했는데요. 이 때문에, 수도원과 역사적 관련이 있지만 수도원에서 만들지 않는 맥주도 존재하게 되었죠. 이런 사연 때문에 예전에 수도원과 관련되어 있지만, 현재는 수도원에서 생산되고 있지 않는 맥주도 점점 많아지게 되면서. 벨기에 맥주 협회는 이런 전통을 간직하고 있는 수도원 맥주 브랜드를 보호하기 위해 1999년 또 다른 인증을 발표했는데, 바로 벨기에 수도원 맥주 인증(ErKend Belgisch Abdijbier 영문:Certified Belgian Abbey Beer)이며, 이는 현재 애비 비어(Abbey Beer)라고 불리우고 있습니다. 그러면 다음에는 한국에서 만나볼 수 있는 트라피스트 비어를 소개하면서 어떤 에비 비어가 있는지 한번 소개해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