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ualdive
5,000+ Views

이마트 트레이더스 대용량 과자 추천

@@트레이더스 털고오자!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더 이상 편의점 알바가 없는 전세계 무인 편의점 BEST 6
4차 산업의 발전과 인력 부족 등의 이유로 전 세계적으로 무인점포(Cashierless store) 시장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2016년 세계 최초 무인점포를 만든 아마존(Amazon)이 20201년까지 무인 매장을 최대 3,000개로 늘릴 계획을 가지고 있습니다. 미국뿐만 아니라 중국, 일본 그리고 우리나라에도 이미 무인 점포가 있습니다. 오늘은 세계 각국의 계산원이 없는 무인 편의점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1. 아마존고(Amazon go) 아마존고는 세계 최초 무인 매장으로 아마존(Amazon)에서 운영하는 슈퍼마켓입니다. 계산대와 계산원이 없으며 인공지능과 머신 러닝, 컴퓨터 비전 등의 첨단 기술을 활용하고 있습니다. 매장을 이용하하기 위해서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해야하며 이 애플리케이션을 켜고 QR코드를 출입문에 대면 입장이 가능합니다. 천정에 달린 카메라와 블랙박스 센서는 소비자가 집어든 상품을 자동으로 감지하게 되고 소비자는 별도의 계산 과정을 거치지 않고 매장을 나가면 앱에 등록된 결제 수단으로 비용이 자동 결제됩니다. 단, 인공지능 판독을 위해 매장에 들어갈 수 있는 인원수를 50명 내외로 제한하고 있습니다. 2. 샘스클럽 나우(Sam's Club Now) 미국 오프라인 마켓 최강자인 월마트가 만든 회원제 할인매장인 샘스클럽(Sam's Club)이 최근 무인매장, 샘스클럽 나우(Sam's Club Now)를 오픈하였습니다. 미국 댈러스에 문을 연 이 매장은 700대의 카메라를 설치하여 상품을 스캔하고, 장바구니에 담겨 있는 상품들은 Scan&Go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자동으로 결제됩니다. 창고형 매장은 넓고 물건이 많아 찾는 데 시간이 걸리지만 애플리케이션의 지도와 음성 안내 서비스를 통해 매장 내 상품의 위치를 정확히 찾을 수 있습니다. 3. 빙고박스(BingoBox) 중국 유통 스타트업 기업인 빙고박스는 중국에서 가장 많은 무인 편의점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2016년 8월 첫 매장을 연 빙고박스는 QR코드를 인식시켜 입장한 후 구매할 상품을 골라 계산대 위에 올려놓으면 제품에 붙어있는 RFID(전파식별) 태그가 자동으로 인식되고 스마트 페이로 결제가 진행됩니다. 아마존 고와 샘스클럽 나우처럼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지 않아도 되며 중국의 대표 메신저인 '위챗(WeChat)'과 연동이 가능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원문을 참고하세요. # 원문 출처: https://redfriday.co.kr/134 # 많이 본 컨텐츠 # 매일 업데이트되는 생활꿀팁과 알아두면 도움되는 이야기를 팔로우 하셔서 쉽게 구독하세요. # ‘좋아요’ 와 ‘공유하기’ 많이 부탁드려요.
많이 시켜 먹는 메뉴 1위는 치킨…단, 일요일엔 ○○○이 당긴다? [친절한 랭킹씨]
음식을 고르고 주문하고 배달을 받아, 먹은 다음에는 평점&후기도 남기고… 일련의 배달 음식 문화는 이제 우리 식생활의 중요한 부분이 됐습니다. 배달 앱 등 플랫폼은 한국인이 가장 많이 활용하는 서비스로 자리 잡기도 했는데요. 그렇다면 우리는 어떤 음식을 어떤 비율로 시켜 먹고 있을까요? 하나금융경영연구소의 최근 발간 자료 '배달 앱 이용 현황과 메뉴 유형별 수요 특성'을 들여다봤습니다. ※ 하나카드 원큐페이를 통한 주요 배달 앱(배달의민족, 요기요 등)에서의 결제 건수 약 5,561만 건 기준('19.8~'21.12, 전국 17개 시도) 배달 앱 이용 시 각 메뉴 유형이 차지하는 비율로 보면 치킨류가 21.2%로, 가장 자주 시켜 먹는 메뉴 1위 자리에 당당히 올랐습니다. 다섯 번의 주문이 있다면 그중 한 번은 치킨인 셈. 배달 건수로도 유일하게 9백만 건을 넘겼지요. 이어 한식(15.6%)과 중식(10.3%) 역시 만만찮은 인기를 보이며 2·3위에 올랐습니다. 역시 배달 음식의 상징적 메뉴로 인식되는 피자와 족발·보쌈은 다소 순위가 낮았는데요. 앞선 순위의 메뉴들이 여러 음식을 한데 묶은 '음식 유형'이라는 선정 방식의 영향도 있어 보입니다. 아울러 이들 배달 메뉴, 요일별 특징도 발견됐는데요. 연구소는 배달 주문이 상대적으로 적은 월요일 대비 다른 요일들의 메뉴별 이용 건수 증가율도 조사했습니다. 전반적으로 금요일에 시켜 먹는 비율이 늘고, 토요일과 일요일에 정점을 찍는 흐름이었는데요. 치킨류와 일식·회·돈까스는 토요일 대비 일요일에는 인기가 살짝 사그라들었습니다. 주목할 점은 중식. 금요일까지 큰 변화가 없다가 토요일에 이용 비율을 크게 느는데, 일요일에도 이와 비슷한 증가율을 보인 것. 일요일에는 짜장면이나 짬뽕이 특히 당기는 걸까요? 월요일 대비 90%에 달하는 증가율을 기록, 일요일에는 중식이라는 공식을 만들어도 될 정도였습니다. ---------- 이상 '배달의 겨레'인 우리나라 사람들이 많이 시켜 먹는 배달 음식 메뉴와 요일별 증가율을 살펴봤습니다. 어떤가요? 여러분은 요일별로 유난히 당기는 음식이 있나요?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