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NGJOO7250
100+ Views

누군가를 사랑할 기회가 인생에 몇 번이나 있을까? 꿈을 꾸는 듯, 세상엔 우리 둘 뿐인 듯 손을 잡고 뱅글뱅글 돌며 리듬에 몸을 맡긴 채 신이 난 쉐닌 그림즈(Shenae Grimes)와 조쉬 비치(Josh Beech).
0 Likes
1 Share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