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jugirls
5,000+ Views

남편 앞으로 들어온 부조금

엄마 돌아가신지 조금있음 세달되네요.
아직도 가슴이 아프고, 생각만 해도 눈물이 납니다.

저는 남동생이 두명 있습니다.
둘 다 아직 결혼 안 했구요.

엄마 돌아가셨을 때, 저랑 같이 셋이 상주 섰지요.
아빠는 이십년전에 돌아가셨어요.

다 끝나고 부조금 정리하잖아요?
우선 모든 비용은 제 남동생 카드로 다 결제를 했고, 저는 부조금도 다 넘겨 줄 생각이었어요.
저만의 착각이었지만요.

정리중에, 남편이 자기 앞으로 들어 온 거는 십원한장 안 빠지고 다 챙기더군요.
왜이러나 했는데...
처가에 아들이 둘이나 있는데, 자기가 낼 이유가 없답니다.
그리고, 어차피 자기 앞으로 들어 온 거고 다 자기가 갚아야 될 돈이라고 하네요?

정말 십원하나 안 빠지고 다 챙겼습니다.
심지어 시어머니랑 시동생이 주신 부조금도 지가 챙겼습니다.
너무도 당당해서 저는 뻥졌고
제 남동생들은 순해서...네, 매형 하고 있더군요.

남편 회사, 남편 친구, 남편 지인, 남편 가족..
다 빼고 나니 오히려 장례식비용이 초과 됐어요.
당연하죠. 저 모든 분들이 와서 돈만 내고 간게 아니라
밥도 먹고, 술도 먹고 그러고 갔으니까요.

그 얘긴 쏙 들어가고.......

저는 처음엔, 초과 된거는 모르고..
제가 장녀라 앞으로 49재도 챙겨야 하고, 제사도 챙겨야하니
그 돈으로 쓰는건가? 여겼어요.
진짜로 그리 생각 했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저사람이 차를 바꾼다네요?
돈 있냐니..장모님 장례 치르고 들어온 돈 있답니다.

하.....씨ㅂ ㅏ ㄹ....

엄청나게 싸웠고, 지금도 싸우고 있고
저는 저 뻔뻔함이 도저히 용서가 안 되는데..
저사람은 너무도 당당합니다.

지 앞으로 들어 온 지 돈이랍니다.


+)

많은 댓글 감사드립니다.
많은 욕도 감사드리구요.
욕이 이렇게 고마울 줄이야.....

네, 남편 앞으로 들어온 부조금이 제 동생들보다 좀 많았습니다.
아무래도 동생들은 아직 미혼이고 사회생활도 짧아서요.
저는 전업주부로 살았어서(애들 키우느라) 제 앞으로 들어 온 건 친구들 외엔 없고
고모, 이모, 삼촌 등등은 우리 세남매 공통이구요.

사실상 부조금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게, 회사분들이시더라구요. 그리고 그 분들이 많이 오셔서 밥과 특히 술을 많이 먹고 갔구요.

제가..제 동생에게 부조금을 다 주고 싶었던 이유는....앞으로 엄마 제사나 그런 걸 니가 모셔라라는 뜻이었습니다.
물려받은 게, 정말 하나도 없거든요.

그런데, 남편이 본인 몫의 부조를 다 챙기니..
저는 맏사위 노릇하려그러나? 아~~ 49재랑 제사 내가 다 챙겨야겠다 라고 생각 했던거구요..
대화나 상의를 못 했던 건 사실입니다.
당연하다 생각했기에 대화의 필요성을 못 느꼈고
슬프고, 정신없고, 당장 화장이랑 이런저런거 알아보느라 정말 좀 그랬어요.

49재 물론 벌써 지났지요.
부조금 정리 할 때, 저리 생각 했었다는 겁니다.


열 내 주신 모든 분들 감사드립니다.
추가 글이라, 후기가 아님을 알립니다.



미친놈인가
저런 놈도 결혼을 하네요;;
아니 그럴거면 밥값 술값도 따로 계산했어야지
세상에 진짜 상상도 못할 인간들이 왜 이렇게 많죠ㅠㅠ 아 열불나 사이다 후기 필요해.............
5 Comments
Suggested
Recent
미친 개쉑히네 부조금 어느정도 챙기는건 이해한다 그렇지만 모든비용을 결재하고 남은 돈에서 서로 나눠야되는거고 맏사위면 그냥 그돈 처가댁 첫째아들에게 앞으로 49제나 제사 지낼때 보태쓰라고 주는게 쿨한거지 저런걸 남편이라고 다음에 시부모 뒤지거든 님도 똑같이 챙겨서 나오세요 뭐라그러나 보게
거지새끼하고 결혼하셨네
부모님 돌아가신 충격도 상당할텐데 남편이라는 사람이 참..말을 말자.
저런놈하고 살아야하는 저분이 안타깝다
세상엔 못난것들이 진짜 많아 어휴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의외로 모르는 사람이 많은 가정상비약 제대로 쓰는법.jpg
후시딘 마데카솔은 같은 상처연고지만 어떤 상처냐에 따라 써야하는 연고가 달라진다. 후시딘은 세균감염방지를 위한 항생제 연고 마데카솔은 상처치유촉진&흉터방지연고 - 세균감염이 걱정되면 후시딘 - 흉터가 걱정이면 마데카솔 두 가지 다 용법은하루에 1번에서 2번. ※특이사항※ 항생제 연고인 후시딘을 너무 남용하면 내성이 생길 수 있으니 꼭 필요할 때 권장량만 바르는 것을 추천. 가벼운 찰과상이나 상처에는 습윤밴드 추천 (ex. 이지덤, 듀오덤, 메디폼 등등) 화상 입었을 때 쓰는 바세린 거즈인 리도가아제 이외에도 화상 전용 습윤밴드가 있으니 참고 붙이는 게 싫으면 같은 효과의 리퀴드 제품 추천 (ex. 메디폼 리퀴드) 후시딘 마데카솔 이외에도 박트로반 (처방/일반 양쪽 다 가능, ※ 박트로반은 현재 단종) (이름만 다른 같은 성분 :박테로신, 에스로반 역시 처방/일반 다 가능) 바스포 등 다른 계열의 항생제 연고도 있음. 필요에 따라 약국에 가서 약사에게 상담 가능 그리고 상처치료의 기본은 소독 소독은생리식염수로 하는 게 가장 좋지만 없다면 흐르는 수돗물도 괜찮아. 과산화수소나알콜은 좋은 성분/나쁜 성분 다 죽여 버린다. 타이레놀 계열 =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임산부도 먹을 수 있을 정도로 안전하고 위장장애는 없지만 간 독성이 있으므로술 마신 다음 날에는 절대 복용 금지. 술 자주 먹는 사람은 피해야 할 성분. 술 먹은 다음 날은 이부프로펜 & 덱시부프로펜 제재의 진통제 추천. 부루펜 계열 = 이부프로펜 성분 위장장애가 일어나기 쉬우니 복용은 꼭 식사 후에. 평소에 위장장애가 있거나 신장 질환이 있는 사람은 이부프로펜을 피하고,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을 복용하는게 좋음. + 덱시부프로펜은 이부프로펜의 다른 종류. 간단하게 설명하면 이부프로펜 2개 효능 = 덱시부프로펜 1개 효능. + 나프록센은 이부 계열은 아니지만 효능/부작용이 이부프로펜과 동일. 위장장애 있는 사람은 피하는 게 좋고 먹을 거면 식후에. + 게보린 / 사리돈은 어지간하면 그냥 먹지마. 진통제 다른 제재 많아. IPA(이소프로필안티피린) 안정성 논란으로 말이 많은 약임. 이 IPA 제재는 캐나다/미국에서는 어떤 약에도 사용할 수 없는 성분이야. 습관처럼 먹던 여시들은 얼른 끊길 바라 장기간 여행 시 챙겨야 하는 비상약 해열진통제 / 소화제 / 감기약 / 지사제 / 멀미약 / 피임약 / 상처소독&연고&밴드 해열진통제는 위에서 설명했으니 생략 소화제는 소화효소제 or 소화효소+위장관조절기능제가 있으니 자신에게 맞는 걸로 준비하면 됨. 감기약은 종합감기약도 좋지만 코감기 / 목감기약을 따로 챙겨가는 게 좋음. 여행가서 물 바뀌면 설사 할 수 있기 때문에 지사제는 필수야. 멀미약은 액상, 산제, 알약, 패취 종류가 있는데 키미테는 부작용 우려가 커서 비추 (어린이 키미테는 처방 필요함) 아이들은 짜먹는 시럽제재 추천. 어른은 원하는 걸로. 피임약은 여행날짜와 예정일 날짜가 겹쳤을 때 준비해야하는데 적어도 생리 예정일 7일 전부터는 매일 먹어야하고, 호르몬 제재이기 때문에 매일 같은 시간에 복용하는 것도 매우 중요. 여행이 끝나고 약 끊으면 돼. 상처소독&연고&밴드는 취향에 맞게 준비하면 됨. 더운 나라에 갈 땐 벌레 물린 데 바르는 약 + 벌레 기피제 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