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trlZ
5,000+ Views

늑대 14마리를 공원에 풀어놓자 일어난 기적적인 변화.jpg

옐로스톤 국립공원 복원 이야기



때는 1995년
늑대들이 풀어졌다
호다닥다닥다닥
사슴...ㅠ

다양한 동물들이 모여살게 된 점 뿐만 아니라 더 흥미로운 점은

사람들은 늑대가 다양한 동물들을 잡아먹는다는 걸 알죠

자연은 대체적으로 좋은 결정을 내린다...캬
9 Comments
Suggested
Recent
사슴이 문제였나
@lilyjh1124 역발상 👍
결국 인간이 잘못함. 위에 내용이 늑대를 풀어준거부터 시작되는데 원래 늑대가 있었고 인간들이 다 잡아버리면서 생긴 일임.
저럴걸 알고 풀어준건가?‥😲
인간이라 미안해ㅠㅜ
i see.👏👏👏👏👏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미국 의료민영화의 허와 실, 식코(SICKO) -1
대통령의 연설로 영화가 시작합니다. 자신을 애덤이라고 소개하는 한 남자. 애덤이라는 이 남자가 무릎을 다쳤어. 그래서 엄청 깊고 길게 상처가 났는데, 병원에 가면 비싸니까 자기 다리를 스스로 바늘과 실로 꼬매는 장면이야. 절단기에 왼손 약지와 중지를 잃은 릭 손가락을 다치자마자 든 생각은 '돈' 중지는 봉합하는 데 60,000 달러(한화 약 7,361만원), 약지는 봉합하는 데 12,000 달러(한화 약 1,473만원) 결국 약지만 선택봉합한 릭 그의 중지는 오리건 매립지에 버려졌습니다. 미국인들은 날마다 아프지 않기를 기도합니다. 왜냐구요? 보험이 없으니까요. 하지만 이 영화는 의료보험을 가지고 있는 2억 5천만의 미국인을 위한영화입니다. 콜로라도 주 덴버로 이사온 부부. 그들이 새로 이사온 집은 딸의 집 창고. 원래 부부는 번듯한 직장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부인은 신문 편집장, 남편은 기계공으로 일했었죠. 그러다 남편 래리가 3번의 심장발작을 겪고, 부인 도나는 암에 걸리게 되었습니다. 만약 10년 전의 우리에게 누군가가 당신들은 보험 때문에 머지 않아 이렇게 될 것이라 말했다면, 그 때의 우리는 절대 미국에서 그런 일은 없어야 된다고 했을 거에요. 하지만 그런 일은 실제로 일어났고, 그들은 파산했습니다. 50대의 나이에 보험을 들었음에도 불구하고 제대로 보장 받지도 못해 결국 파산의 지경에 이르게 된 부부. 그런 부모에게 잔소리를 퍼붓는 아들. 뒷내용 궁금하시면 가져와볼게요 댓글로 요청해주세요
펭귄들 사이에서 자기 가족 구분하는 법
1. 자식 찾는 아빠 아빠가 먹이를 구해옴 그러나 새끼들은 항상 배가 고프기 때문에 아무에게나 먹이를 달라고 하는데 중요한 건 다 똑같이 생겨서 자기들도 얼굴로 구분을 못함 그래서 무엇으로 구분을 하냐 바로 울음소리 자기가 자식인 척 다가왔지만 울음소리가 아님 넌 아웃 내 자식도 아닌데 구르든 말든 아버지는 새끼펭귄이 모인 무리에 가서 울음소리로 자식을 찾아보는데 압빠 나 여깄어! 잠시만여 저 나가요 나간다구여 아 나가요;;; 흡사 출근길 지하철에서 내리지 못하는 나 일단 먹이 구하기가 힘들기 때문에 친자식도 아닌 애한테 허비할 순 없음 겨우 나온 새끼를 확인하기 위해 구석으로 데려감 울음소리를 들어보니 내 새끼가 맞음! 밥 머거라 2. 남편 찾는 아내 아내가 개힘들게 먹이를 구해서 돌아옴 그러나 다 똑같이 생겨서 절대로 남편 찾을 수 없어... 그러나 이들에게도 찾는 방법이 있는데 수컷 줄 서 그럼 암컷은 그 줄을 따라서 걸어감 벗뜨 찾기 쉽지 않음 그래서 가다가 멈춰서 울음소리를 냄 격하게 반응하는 아빠펭귄 : 여보옼! 나 여기이이이이잌! 드디어 만났음 새끼에게 먹이를 줄 수 있게 됨 해피엔딩 마지막으로 귀여운 펭귄들 야야 싸우지 마 어우 야 오늘 왜케 춥냐 넘어질 뻔했지만 아무렇지 않은 척 빨리 도망쳐야 한다
공식적으로 올타임 월드클래스로 인정받은 '거북선'
『이순신세가』 이진성 작가의 거북선 글을 들어가기에 앞서 말하자면, 해당 자료는 6년 전 발간됐다. 그러나 자료가 나올 당시의 평가는 거의 그대로일 것이라 본다. - 기사는 2016년 4월 6일 작성 - USNI(U.S Naval Institute), 즉 미국 해군 연구소에서 발행하는 공식 뉴스에서 미국 군사 관계자는 물론 군사 전문가, 일반 독자 총 26,000명을 대상으로 투표 투표 주제는 "전 역사상 가장 위대한 군함은?" 여기서 거북선은 2위를 차지, 그런데 거북선을 제외한 나머지는 1790년 이후에 진수된 것 즉 근-현대 시기에 진수된 다른 군함들보다도 거북선의 가치가 인정받는 여론이 많았던 것 (참고로 기사에 나온 거북선의 진수 연도는 틀렸다. 1591년이 아닌 1592년에 진수됐다.) * 그것도 임진왜란 발발 하루 차이로 진수되었다.(음력 1592년 4월 12일) 구라 아니다 링크한 사이트 들어가서 확인해 봐라. ㄹㅇ로 '미국 해군 연구소' 가 발간한 공식 뉴스다. https://news.usni.org/2016/04/06/survey-results-what-is-the-greatest-warship-of-all-time 즉, 6년 전에도 이미 올타임 월클 군함임을 인정받은 거북선이다... - 군함 순위 - 1. USS Constitution(Old Ironsides) - 미영전쟁(1812)에서 활약한 미 해군의 군함 2. Korean 'Turtle Boats' - 거북선, 임진왜란 당시 이순신 장군이 이끄는 무수한 해전에서 대활약 3. Aircraft Carriers - 이른바 '항공모함 체계', 2차 세계대전부터 활약하며 무수한 전과를 거둠 4. HMS Dreadnought - 20세기의 군비 경쟁을 촉발한 군함 형태, 1차 세계대전 당시 주로 활약 5. Battleships - 전단을 구성하는 군함 중에서 가장 배수량이 큰 '전투함' 형태, 주력 전투를 담당 6. USS Nautilus - 노틸러스 호, 이른바 세계 최초의 원자력 잠수함 7. SMS Emden - 1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의 드레스덴급 경순양함 도탁스 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