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isgame
1,000+ Views

다람쥐가 총을 쏜다

SNS에서 화제인 인디 게임 '스쿼럴 윗 어 건'
다람쥐가 총을 쏘는 인디 게임 <스쿼럴 윗 어 건>이 SNS에서 화제다.

<스쿼럴 윗 어 건>은 1인 개발자 '단 디엔트리몬트'(Dan DeEntremont)가 개발 중인 게임이다. 단은 블랜더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게임의 모델링, 텍스쳐, 라이팅 등의 시각효과를 개발하는 VFX 아티스트로, 종종 자신의 트위터에 작업물을 공유해 왔다. 

다람쥐가 등장하는 작업물은 2022년 2월 경부터 공유해 왔다. 당시에는 언리얼 엔진 4로 제작됐다. 처음 작업물을 공유할 때는 게임을 제작할 것이라는 언급이 없었으나, 5월 '언리얼 엔진 5'로 제작한 데모 영상이 트위터에서 큰 주목을 받으면서 게임 개발을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
개발자의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동영상을 살피면 <스쿼럴 윗 어 건>은 <염소 시뮬레이터>와 비슷한 코믹 샌드박스 게임으로 보인다.

다람쥐는 사람에게 총을 쏠 수 있지만, 잔혹한 표현은 등장하지 않는다. 사람들이 다람쥐를 발견하면 사진을 찍다가, 다람쥐가 총을 들고 겨냥하면 황급히 도망가고 넘어지는 등 코믹한 모습이 눈에 띈다. 이때 다람쥐는 스마트폰을 훔쳐 달아날 수 있는 것으로 추측된다.

이외에도 다람쥐를 체포하려는 요원에게 맞서거나, 각종 수집 요소를 모아야 하는 것으로 보인다. 다람쥐는 총구를 바닥에 놓고 총을 발사해 하늘로 날아오를 수 있다.

<스쿼럴 윗 어 건>의 출시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개발자는 예상 출시일에 대한 질문에 "좋은 질문입니다!"라고 답변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블 스파이더맨 리마스터'의 LGBTQ 깃발 삭제 모드 논란
표현의 자유인가? 규제해야 할 혐오 표현인가? 8월 12일 출시된 <마블 스파이더맨 리마스터드>(이하 <스파이더맨 리마스터드>)가 뜻하지 않은 논란에 휩싸였다. 게임 자체의 문제는 아니다. 게임의 서비스나 품질, 개발사가 초래한 일도 아니다. 문제의 시작점은 게임 모드 사이트 '넥서스모드'에 등록된 한 모드다. 8월 15일 업로드된 문제의 모드는 <스파이더맨 리마스터드>에서 성소수자를 상징하는 '무지개 깃발'을 삭제하고 '성조기'로 대체하는 것이었다. 모드 제목은 '뉴욕 뉴터니즘 삭제'로 "뉴턴의 프리즘 가시광선(무지개)을 별과 줄무늬로 교체합니다"라며 비유적으로 모드의 콘텐츠를 설명했다.  (출처 : 넥서스모드) (출처 : 넥서스모드) 모드는 업로드 된 지 24시간이 지나지 않아 삭제됐다. 넥서스모드는 해외 웹진에 사실 관계를 확인하자마자 모더를 신속히 차단했으며 "해당 유형의 콘텐츠는 사이트에서 환영받지 못한다"라고 설명했다. 모드는 삭제됐지만, 현재 아카이브에 남아 있는 사이트 기록을 확인하면 모드에 대한 찬, 반 논란이 팽팽히 대립했던 것으로 확인된다.  모드에 찬성하는 측은 "예민(Snowflake - 타인의 말에 쉽게 상처받는 사람을 뜻하는 속어)한 사람이 너무 많다. 모드는 선택의 영역이며, 사상을 강요하지 말라"고 주장했다. 반대하는 측은 "소수자를 혐오하는 모드는 당연히 삭제되어야 한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 게이머는 <캡틴 아메리카: 시빌 워>의 포스터를 인용해 넥서스모드에서 '사소한 불일치'에 대한 대립이 발생했다고 풍자했다.
북한의 기괴한 주체무기들
1. 해상급 해삼급은 2015년경에 공개된 스텔스형 고속정으로 아마 서해교전때 뚜까맞은거에 대응해서 개발한 아군 고속정에 대한 트롤링용으로 만든 것으로 보인다. 함체는 쌍동선(선체가 2개라 만능의자처럼 생김)형태이고,  해삼급의 함명은 북한에서 통용되는 명칭은 아니고 자체분류한 명칭이라 정식명칭은 모른다. 위에 금성-3호(KH-35) 경사발사대와 이글라 원격발사기, AK-630을 탑재한 기본모델이 있고 이란에서 들여온게 거의 확실한 짭토멜라라 76mm를 달고 금성3호와 이글라를 제거한 대신 마스트에 스텔스형상을 주려고 덮개를 씌운 후기형 모델도 있다. 형상은 스텔스를 추종했지만 당연하게도 마스트에 어정쩡하게 덮개를 씌운거랑 함포랑 부포 등이 기존설계 그대로 박아다놔서 스텔스성능은 영 메롱일듯 싶다 2. 신포급 현재까지 1척이 존재하는 북한 유일의 탄도미사일 재래식잠수함이다. 1번함 함명은 8.24 영웅함이라고 부른다. 원자력추진이 아니라 재래식이고 대신 탄도미사일(Ballistic Missile) 탑재가 되서 SSB라는 21세기 기준으로 좀 기괴한 형식을 가졌다. 함체 측면에 구멍이 송송송 뚫려있는 이유는 저게 북한에서 철판두들겨본 기록이 있는 로미오급을 기반으로 설계한거라 그렇다. 배수량은 대충 2000톤 언저리로 보이는데 2천톤따리에 어떻게 중거리 이상의 탄도미사일을 실었냐면 그냥 옛날 골프급 하던거처럼 코닝타워에 구멍뚫어서 탄도미사일 딱 1발을 박아논 형태이다. 물론 골프급보다 체급이 작아서 딱 1발밖에 안 들어간다. 덕분에 거주성이나 각종 마스트다발 설치는 개좆박았다. 아 근데 어차피 북괴 잠수함들은 다 1950년대 로미오급이나 마을버스만한 잠수정들이 주력이라 딱히 없어서 상관없을 듯 신포-C형으로 알려진 신형 잠수함이 건조중인데 얘는 코닝타워 뒤쪽에 돌출부가 있고 북한이 공개자료에서 자체적으로 모자이크처리한거 보면 정석적인 설계를 한 것으로 보이나 역시나 이래도 자체 전자장비가 개박살난 3천톤따리 로미오설계기술 기반 재래식잠수함에 어거지로 발사관 1~3개 박아논거다 3. 14.5mm 발칸 북한이 개발한 14.5mm 구경 게틀링기관총이다. 김정일 시절부터 나온거라 아마 최소 20년 이상 된거로 보이고 일시에 즉각적인 화력을 투사하는 목적으로 만든거 같은데 버전이 다양하다. 일단 위에 보이는 해군형이 가장 일반적이고 대전차포마냥 포방패달린 수레에 장착된 지상형겸 대공형도 있다. 4. 1984년형 370mm 3신 자행비반충포 이 무슨 건담에 나올거 같은 무기는 북괴가 미사일에 스탯찍기전인 1984년경에 장거리 포격을 위해 개발한 물건으로 그냥 370mm짜리 말같지도 않은 구경의 무반동포 3개를 묶어다가 5축 10륜짜리 T-62(천마호) 차체 위에 올린 기괴한 물건이다. 김정일 선전영상에 전시된 개체 1대만 나오고 그 뒤로 전혀 등장하지 않는거보면 미사일로 스탯을 찍고나서 지들이 봐도 말도 안 된다고 느껴서 접은거로 보인다. 5. 초대형방사포 이 물건은 대구경조종방사포라고도 불리는데 북한에서도 지들끼리 명칭을 여러개 혼용해서 써서 정확한 명칭은 모른다. 암튼 북한에서 이 놈은 공식적으로 방사포(다련장로켓)라고 분류되는 놈인데 암만 짝게봐도 구경만 600mm에다가 여기에 들어가는 로켓이라는 놈이 종말속도 마하7에 풀업기동을 해서 절대로 방사포라고 부를만한 수준은 아니다. 발사관 4개 / 5개짜리 미제 HEMTT짭형 8륜트럭에 올린 모델도 있는데 궤도형이랑 동일한 물건으로 보인다. 요약하자면 북괴가 하는 짓은 스커드미사일보다 훨씬 진보되고 컴팩트한 600mm(추정)짜리 풀업비행도하는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최대 6개를 다발로 묶어놓고 다니면서 암튼 다연장로켓이라고 우기는거라고 보면 된다. 6. 주체 AN-2 북괴 특수작전용 공중침투자산 1티어인 AN-2인데 요즘 북괴는 알다시피 저걸 뛰어넘는 특수작전용 공중침투자산을 도입할 수 없기 때문에 그냥 닥치고 AN-2를 개량하는 방향으로 선회했다. 그래서 보면 저 1940년대 복엽기에다가 하단에 지형추적레이더를 박고 상부에는 위성항법장치도 박아놨다. 심지어 콕핏도 디지털 LCD 계기판을 박아놔서 배보다 배꼽이 더 큰 개량을 했는데 이 정도면 광기라고 봐야할 듯 싶다. 7. 차호급 화력지원정 이 어선만한 배는 구소련제 P-6 경비정에 무장을 다 떼고 BMD-20 200mm 다연장로켓포드를 단 물건이다 이런식으로 배에 BMD-20 포드를 여러개 달아서 연안 강습상륙시 상륙포인트에 저항을 로켓으로 녹이려는 목적으로 보이는데 지금도 통할지는 모르겠다. 요약 북괴의 주체식 무기들은 북괴의 현실적인 사정을 반영한  기괴한 설계사상의 종합선물세트이며 이 무기들은 대한민국에 대해 전문적인 트롤링을 선사하도록 태어났다. 군사갤러리 ㅇㅇ님 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