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velyyull
4 years ago5,000+ Views
울지 마라. 울지 마. 지금은 나를 달래줄 손이 없다. 괜찮다 말해줄 입이 없다. 그러니까 울어선 안 된다. 나는 무서울 것이 없어야 한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6
Comment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