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way
1,000+ Views

[인포그래픽 뉴스] 전국 10월 먹거리 축제 모음.ZIP

야외 마스크 착용 의무도 해제된 만큼, 전국 먹거리&문화 축제들도 관광객 유치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데요. 이 리스트에 빠진, 알찬 먹거리 축제를 알고 있다면 댓글로 공유해주세요.

기획 : 이성인 기자 / 그래픽 : 홍연택 기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황홀하고 시원한 베트남 마사지 가격과 서비스를 사실 그대로 공개합니다.
전편에 이어 많은 사람들이 베트남 발마사지의 가격과 서비스 순서가 궁금하다는 내용의 쪽지와 댓글들이 저에게 많이 와서 새로운 영상과 Q&A 식으로 답변을 드립니다. 1.베트남 발 마사지? 그럼 발만 받는 건가? 이렇게 생각하시겠지만 발을 기본으로 하는 전신 마사지 입니다. 제가 있는 곳은 베트남 박닌으로 베트남 중에서도 발마사지가 가장 저렴하고 가장 시원하게 잘하는 곳입니다. 2.발 마사지 가격은? 우선 순수 발마사지 가격대는 60분- 7,500원 90분- 10,000원 120분- 12,500원 *팁은 5,000원 이상 별도입니다.(본인이 받은 만족도에 따라 알아서 주시면 됩니다. ㅋ) 3.발 마사지 순서는? 대체적으로 아래 10가지 서비스가 차례대로 진행됩니다. 1)족욕 2)얼굴 마사지 3)전면부 어깨 및 팔 마사지 4)발 각질제거 5)전면부 다리 마사지 6)후면부 등,허리 마사지 7)핫스톤 마사지 8)후면부 다리 마사지 9)스트레칭 10)마무리 4.마무리는 무엇인가요? 건전마사지다 보니 마무리는 등 토닥토닥하고 등 빡빡 긁기 입니다. 오해 마세요^^ 5.아프지는 않나요? 마사지 관리사님의 스킬에 따라 정말 아플수도 있습니다. 아프면 아프다고 얘기해주면 강도를 낮추어 줍니다. 6.핫스톤 마사지는 무엇인가요? 생김새는 초코파이같이 생긴 뜨거운 돌로 목과 등쪽에 마사지를 해주는 방식인데 뜨거우면 뜨겁다고 말해주세요. 정말 가끔 화상도 입는다는... 7.하노이에서(공항) 박닌까지는 얼마나 걸리나요? 1)하노이 공항에서 차로 박닌까지 25km 30분정도 걸립니다. 2)하노이 여행자거리(호안끼엠)에서 박닌까지 35km 50분정도 걸립니다. 3)시간은 걸리나 하노이-박닌간 저렴한 버스도 있으니 인터넷 찾아 보시면 됩니다. 8.커플이나 부부끼리도 베트남 발마사지를 받을수 있나요? 네~ 건전 마사지다 보니 언제든 커플이나 부부끼리도 베트남 발 마사지를 받을수 있습니다. 9.베트남 이발소 마사지하고는 무엇이 다른가요? 발마사지와 이발소 마사지는 비슷한 서비스도 있고 다른 서비스도 있습니다. 다음에는 꼭 이발소 마사지를 소개하겠습니다. https://youtu.be/7ctTalXtIP8
6년만에 경주 코오롱
송년회의 시즌이 다가왔습니다. 올해 첫 송년모임이 주말에 포항에서 있었습니다. 근데 왜 숙소를 경주에 잡았을까요 ㅡ..ㅡ 포항에 무슨 축제라도 열린줄 알았습니다. 숙소가 동이 났더라구요. 라한, 필로스는 말할것도 없고 모임 장소 근처 펜션에도 방이 없더라구요… 그래서 어쩔수없이 경주 코오롱에 방을 잡았습니다. 경주 라한에도 방이 없더라구요… 고1이 초딩때, 초3이 어린이집 다닐때 왔었더라구요 코오롱. 몇번 오려고 했었는데 와입이 리모델링 이후에도 예전 기억이 강하게 남아선지 매번 마다하더라구요. 그러다 이번에 어쩔수없이 오게 됐습니다 ㅋ 분위기는 많이 바뀐것 같긴하던데 뭔가 어설픈 느낌이… 아, 젤싫다… 대전의 어느 숙소에는 이런 고무 실리퍼를 갖다놓더라도 소독완료라는 표시라도 있던데 ㅡ.,ㅡ 첨 들어갔던 룸에서 이런게 나왔습니다. 이정도면 청소를 한건지 의심이 드는데요. 기분이 찜찜해져서 여기저기 더 꼼꼼하게 살피게 되더라구요. 안그래도 와입이 숙소에 썩 좋은 기억이 없는데 이런 쓰레기를 봐버렸으니 ㅡ.,ㅡ 결국 룸체인지… 같은 층의 다른 룸으로 옮겼습니다. 세월의 흔적이 가득한 키… 근데 정말 화가 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화장실 세면대에 머리카락이 떨어져 있는게 눈에 띄었는데 냉장고 안에서 또 이물질이 발견됐습니다. 하, 이거 진짜 너무한데요. 마침 직원분이 키를 가져다주러 오셨길래 직접 보여주고 이야기 했습니다. 옮긴 방에서 또 이런 일이 벌어지니 직원분이 이게 왜 여기에 있지 하면서 난감해 합니다. 나가는길에 리셉션에 가서 이야기하고 직원분이 제가 찍어논 쓰레기 사진도 본인 폰으로 찍더라구요. 미안해하며 조식쿠폰을 주시겠다고 하는거 낼 일찍 나가야 된다고 거절했습니다. 커피쿠폰이라도 하길래 그것도 거절했습니다. 다시 이 호텔엔 오고싶지가 않더라구요. 아, 와입이 그렇게 내키지 않아했었는데 울고싶은 사람 뺨을 때려버렸네요. 항상 혹시나하고 가져 다니는데 역시나 사용하게 됐습니다 ㅡ..ㅡ 와입이 후기 남기라고 하길래 손가락 아프다고 하기 싫다고 했습니다 ㅋ 제가 창가에 잤는데 이중창이 아니라 바람이 슝슝슝… 추웠습니다. 날도 추운데 호텔 입구엔 골프장 이용객들을 위해 주차공간을 확보해놓다보니 호텔 이용객들은 걸어서 한참 아래에 있는 야외 주차장을 이용해야 합니다. 그것도 늦게오면 공간 찾기 대력난감. 암튼 다시는 안갈겁니다 경주 코오롱…
가장 인기있는 홉(HOP)에 대해서 알아보자
안녕하세요. 오늘은 맥주를 얘기할 때, 빠질 수 없는 홉(HOP)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할까 합니다. 홉은 맥주 재료로 사용되며, 정말 다양한 용도로 활용됩니다. 하지만, 홉이 맥주에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많지만, 정확히 어떤 홉이 인기있고 가장 많이 사용되는지 궁금하실텐데요. 이번 기회를 통해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2020년에 공개한 홉 생산 랭킹은 보면, 캐스케이드(CASCADE) 홉, 센테니얼(CENTENNIAL) 홉이 가장 많이 사용되어 왔는데요. 물론, 현재 트랜드를 선도하고 있는 시트라(CITRA), 모자익(MOSAIC)도 높은 순위권을 차지했습니다. 종합적으로 보자면, 현재 단순히 대기업 뿐만 아니라 소규모 양조장이 사용하는 홉의 트랜드가 세계 홉 시장에 큰 영항을 키치고 있다는 점인데요. 특히, 대기업, 소규모 양조장 가리지 않고 가장 많이 사용되는 캐스케이드(CASCADE) 홉은 전체 홉 생산량의 10%를 차지했습니다. 하지만, 2012년에는 30%를 차지한 것에 비해서는 분명 하락한 수치이며 이는 현재 사용되는 홉이 점점 다양해지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불과 5년 전만 해도, 큰 입지를 갖지 않았던 Cashmere、Comet、Strata、Idaho 7, Sabro 등 홉이 큰 폭으로 상승했습니다. 이 외에도, 홉 사용 방식에도 큰 변화가 있었습니다. 예전에는 단순히 '신선한' 홉을 사용했다면 현재는 Cryo Hops(냉동 신선 홉), Incognito Hops(이산화톤소 분쇄 보관 홉) 등 다양한 형태의 홉 사용량이 상승하고 있습니다. 이는 양조 기술이 발전하면서, 홉의 디테일부분까지 세분화되어 홉의 형태도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러면, 그렇다고 마냥 홉을 많이 넣은 맥주가 맛있을까? 당연히 아닙니다! ㅎㅎ 이는 어디까지나 어떤 맥주 스타일을 만들고 어떤 캐릭터를 사용할지에 따라 결정되는데요. 전체적으로는 홉 투하량은 감소세에 있어 마냥 홉을 많이 넣은 맥주가 맛있다는 말은 꼭 맞는 말이 아닌거 같습니다. 홉 생산량 TOP 10: 1. CASCADE 2. CENTENIAL 3. CITRA 4. MOSAIC 5. SIMCOE 6. CHINOOK 7. EL DORADO 8. AMARILLO 9. CRYSTAL 10. MAGNUM 현재는 한국 소규모 양조장에서도 많이 사용되는 홉들이 TOP 10을 차지했는데요. 개인적으로 홉의 캐릭터를 잘 파악하고 싶다면, 신선함을 많이 강조하는 맥주를 드셔보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양조장이나 관련 업장에서도 해당 스타일은 최대한 신선한 상태로 보관하기 때문인데요. 스타일 명으로는 NEIPA, IPA, 클래식 SAISON, 클래식 PALE ALE 스타일을 한번 드셔보시길 바랍니다. 혹은 내가 특정 홉의 맛을 알고 싶다하시면, 보틀샵이나 텝룸에 방문에 문의하는 것도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양조 기술이 발전하면서 올해도 정말 많은 신규 홉이 출시되었는데요. 앞으로 또 어떤 새로운 홉을 만날 수 있을지 큰 기대가 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