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saubon
1,000+ Views

포르슈마크

이 사진은 헬싱키 사보이 식당에서 판매하는 포르슈마크(VORSCHMACK)이다. 아참, 사보이 식당 설명부터 해 봅시다. 사보이 식당(참조 1)은 1937년에 생겼으며, 알바르 알토와 그의 부인인 아이노 알토, 그리고 비싼(!) 가구 회사 아르텍이 인테리어 디자인을 맡았다. 호사로운 식당이라는 얘기다.


그리고 이 식당에 핀란드 하면 떠오르는 사람이 손님으로 왔었다. 만네르헤임 장군님이시다. 핀란드의 건국의 아버지 취급을 받는 그는 핀란드가 독립하기 전에는 러시아 제국의 장군으로서 러일전쟁에서부터 폴란드 전쟁에 이르기까지 온갖 장소를 다 돌아다녔고, 핀란드에 돌아와서는 레서피를 하나 소개한다. 바로 이 사보이 식당에 말이다.


그게 바로 포르슈마크입니다? 이름에서 보아하듯 왠지 모르게 독일어풍(그래서 러시아의 유다인들이 만들었다는 설이 있다, 뜻은 불명)의 이 요리는 거칠게 말하자면 고급 미트볼이다. 다진 양고기와 청어를 섞어서 140도의 오븐에 조리하고 식힌 다음, 사진처럼 감자와 함께 내놓는 것이다.


물론 저렇게만 먹지 않고, 사진에서 보듯 사우어크림과 비트, 피클을 같이 먹는다. 사우어크림을 감자에 바르든, 포르슈마크에 바르든 자유입니다. 이것이 바로 만네르헤임이 폴란드에서 가져왔다는 레서피(증명된 설은 아니다), 특별히 자기가 좋아했던 사보이의 식당에 알려준 것이다.


당연하겠지만 포르슈마크를 꼭 사보이에서만 먹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다른 식당에서도 팔기는 팔지만, 여기는 만네르헤임의 이름을 걸었으니 핀란드에 있을 때 먹어둬야 하지 않겠나. 그래서 시켜 봤습니다. 맛이 없지는 않으나, 다시 사보이에 온다면 다른 걸 시켜야지…가 결론이긴 하지만 말이다.


사보이가 역사가 오래되어서 그런지 에피소드도 좀 있는 모양이다. 한 번은 로저 무어가 들어온 적이 있다고 한다. 아무도 못 알아보게 하려고 일부러 커다란 선글라스를 끼고 외딴 탁자를 요청했었는데, 식당 내 피아니스트가 그를 알아본 것이 함정. 갑자기 배경음악으로 007 테마가 흘렀지만 로저 무어는 신사답게 처신했다고 한다(참조 2).


만네르헤임에 대해서는 에피소드가 더 있다. 웨이터가 자기에게 뭘 먹을지 물어보지 말라고 명령한 것도 있기는 한데, 사보이 식당 전용 좌석에 전화기가 달린 것이다(참조 3). 분명 소개팅을 위해서는 아니었을 것이다.


----------


참조


1. 식당 홈페이지 :https://savoyhelsinki.fi/

2. 80-åriga Savoy har trakterat kändisar från marskalk Mannerheim till James Bond(2017년 1월 26일): https://www.hbl.fi/artikel/99a6139e-9bc1-4b2e-97a9-40c8f1f3c9bf

3. Mannerheimin kantapöydästä tehtiin outo löytö – kuva: Savoyn kuuma linja paljastui(2020년 2월 2일): https://www.helsinginuutiset.fi/paikalliset/1197845

4. 휴대폰이 일반화되기 전에는 전화기가 탁자마다 달린 까페가 잠시 유행했었다. 거기서는 파르페를 시켜 먹는 것이 국룰.

짤방 촬영은 모두 내가 했다.
casaubon
6 Likes
3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경주 화랑의 언덕
몇년전 JTBC에서 방송됐던 캠핑클럽이라는 예능에서 핑클이 다녀갔던 곳 화랑의 언덕. 저 솔직히 경주를 그렇게 자주 다녔지만 그때도 저런데가 경주에 있었나 했습니다. 경주사람들은 OK 목장이라고도 부른다는데 쨌든 둘다 금시초문. 언덕에서 좀더 올라가면 OK 그린청소년수련원이 있어서 OK 목장이라고 부르는것 같기도… 담에 경주가면 꼭 한번 가봐야지 했는데 새까맣게 까먹고 있다가 이번에 가보게 됐네요. 커피 한잔하고 바로 캠핑장으로 들어가기 뭐해서 산책하러 드디어 가보게 됐네요. 입장료가 있더라구요 2천원. 초3이 카페에서 필터를 써서 사진 찍은걸 모르고 계속 흑백으로 찍고 있었네요 ㅋ 여기 예전에 핑클은 캠핑카를 가져왔었지만 캠핑, 차박 이런거 금지라네요. 대신 캠핑체어 들고 와서 쉬거나 음식 사들고 와서 피크닉 즐기는분들이 많더라구요. 이름처럼 살짝 언덕이네요. 여기가 바로 포토 핫스팟. 전망이 죽여주더라구요 ㅋ 전망은 좋았는데 살짝 무섭 ㅋ. 그래서 와입이랑 초3은 안찍는다고… 평창 켄싱턴플로라에서 봤던 대형 의자랑 닮은듯… 곳곳에 소풍온 사람들이… 먹이주기 체험을 할수 있었는데 지갑을 차에 두고 와버렸네요 ㅋ 곳곳에 포토스팟을 만들어놨더라구요. 한번 와볼만 하네요^^
서울 꽃구경 올림픽공원 핑크뮬리 위치
#올림픽공원핑크뮬리 #서울핑크뮬리 #올림픽핑크뮬리현재상황 #올림픽공원핑크뮬리위치 #올림픽공원야생화단지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이른 아침 골목을 지나는 청소차가 보입니다. 우리가 편하게 쉬는 시간 누군가는 우리를 위해 보이지 않는 손으로 세상을 밝히고 있네요. 갑자기 귀뚜라미 소리가 잦아들었어요. 왜 일까요? 오늘은 서울 가볼만한곳으로 올림픽공원 들꽃마루 황화코스모스, 장미광장의 늦은 장미에 더불어 10월이 되면 만개해서 핑크빛 몽환의 풍경이 환상적인 올림픽공원 핑크뮬리 현재 상황을 전해드려요. 루마니아 부부 여행객도 만나 사진 찍었어요. 서울 핑크뮬리 명소 서울 데이트코스 1. 올림픽공원 야생화단지-핑크뮬리 위치 2. 올림픽공원 주차장 3. 올림픽공원 핑크뮬리.댑싸리가 있는 야생화단지 가는법 10월 초 중순에 제대로 솜사탕처럼 아련하게 몽글몽글 피우는 풍경을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올팍 핑크뮬리 위치는 야생화단지를 검색하면 됩니다. 현재 핑크뮬리, 댑싸리, 국화를 식재했는데요. 댑싸리 단풍과 국화꽃은 더 있어야 할 것 같아요. 올림픽공원 주차장 위치와 따릉이, 카카오자전거 등 자전거 대여하면 수월하게 올팍을 누빌 수 있습니다. * 링크를 누르면 서울 올림픽공원 핑크뮬리 상세한 안내를 볼 수 있어요. * * 현재 올림픽공원 핑크뮬리와 지난해 핑크뮬리 영상도 비교해보세요. * 올해 핑크뮬리 영상 지난해 핑크뮬리 영상 #서울핑크뮬리 #서울데이트 #서울데이트코스 #서울데이트코스가볼만한곳 #서울가볼만한곳 #올림픽공원핑크뮬리 #핑크뮬리 #서울여행 #서울주말데이트 #주말에가볼만한곳 #서울9월에가볼만한곳 #서울10월가볼만한곳 #10월가볼만한곳 #서울사진찍기좋은곳 #올림픽공원핑크뮬리위치 #올림픽공원주차장 #올림픽공원가는법 #서울댑싸리 #서울나들이 #가을나들이 #가을여행지 #서울커플여행 #서울꽃구경 #서울자전거여행 #자전거여행 #올림픽공원핑크뮬리개화상황 #올림픽공원따릉이 #올림픽공원카카오자전거
역대 미국 대통령들이 즐겨 먹었던 음식(무소속, 휘그당 등등)
초대 대통령 조지 워싱턴-핫케이크+꿀 미국 건국의 아버지 가장 존경받는 대통령들 중 꼭 손 꼽히는 인물 전통 미국 일반 가정식인 꿀을 뿌린 핫케이크를 좋아했다고 한다. 참고로 사진 등지에서 입을 굳게 다문 듯한 모습은 당시 치아 교정 때문에 종종 그런 것임. 호두를 좋아해서 치아 상태가 안 좋았다고, 그래서 겉모습과는 달리 꽤나 종종 튀는 모습이 많았다. 제 2대 대통령 존 애덤스-사과주 사과주를 좋아했다. 아침에 한잔씩 마시는 습관이 있었다고. 여기서 사과주(Apple Cider)란, 서민들이 마시는 좀 낮은 술로, 우리나라의 막걸리나 탁주 포지션 정도 하버드에 방문했을 당시, 사과주를 마시고 '얼마나 상쾌하고 건강에 좋은 느낌인지 모르겠다' 라고 회술한 일화가 있다. 제 3대 대통령 토머스 제퍼슨-맥 앤 치즈 러쉬모어 4인방 중 1명 독립선언문 작성으로 유명한 대통령 마카로니에 치즈를 넣은 맥 앤 치즈를 좋아했다고 한다. 유럽 여행 중 마카로니를 접하고, 이탈리아에서 파스타 만드는 기계를 구해온 후 마카로니를 대중화하는데 상당한 기여를 했다고. 제 4대 대통령 제임스 매디슨-아이스크림 아이스크림을 좋아했다. 이 사람은 좋아하는 음식을 딱히 콕 집어 말하기 힘든데, 영부인인 돌리 매디슨이 백악관에 들여왔고 이후 가장 많이 즐겨 먹었다고 아마 겨울철 밖에 못 먹었던 음식이라서 한정적으로 먹었을 듯 실제로 미국에는 Dolly Madison Ice Cream 이라는 아이스크림 브랜드가 있으니 궁금하면 검색 ㄱㄱ 여담으로 최단신(163cm), 최경량(45kg) 대통령이었다고 한다. 최중량 대통령인 태프트(175kg)과는 무려 130kg 차이 제 5대 대통령 제임스 먼로- 스푼 브래드 남부 버지니아 출신 영향인지 스푼 브래드(Spoonbread)를 좋아했다. 여기 스푼 브래드란, 남부 지역에서 유명한 빵으로, 옥수수 가루, 버터, 우유, 계란 등으로 만든다. 옥수수 빵과 만드는 레시피가 비슷하나, 퍽퍽하지 않고 촉촉하고 부드러운 게 특징 제 6대 대통령 존 퀸시 애덤스-신선한 과일 최초의 아버지-아들 부자 대통령을 이룬 사람 아버지인 2대 대통령 존 애덤를 이어 6대 대통령을 역임했다. 신선한 과일들을 좋아했다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몹시 건강한 편이었다고 제 9대 대통령 윌리엄 헨리 해리슨-다람쥐 스튜 역대 최단 임기(30일 가량)을 기록한 대통령 폭우에 무리하게 비를 맞으면서 연설을 하다 폐렴이 악화되어 사망 다람쥐 스튜(???)를 좋아했다고 한다. 가필드도 그렇고 해리슨도 그렇고 다람쥐 다 죽겠다 이놈들아. 제 10대 대통령 존 타일러- 인디언 푸딩 인디언 푸딩을 즐겨 먹었다. 우유나 물로 삶아서 만든 옥수수를 갈아 아이스크림이나 크림에 뿌려서 먹는 요리, 향신료나 건포드를 곁들이기도 한다. 영국이나 뉴 잉글랜드에서 유명하다고 함 제 12대 대통령 재커리 테일러- 칼라스 육군 소장 출신  체리하고 상한 우유를 과식하다 위장염이 악화되어 사망한 군인 출신 대통령(재임 기간이 1년 4개월 정도로 짧다.) 칼라스(Calas)를 좋아했다. 이 음식은 뉴 올리언스에서 유명한데, 도넛 도우 반죽을 튀긴 다음 슈가파우더를 뿌려 먹는 요리라고 한다. 반죽이 쌀, 효모, 설탕, 계란, 밀가루로 구성된다고. 제 13대 대통령 밀러드 필모어-수프 수프를 좋아했다. 이 외에도 비프 스튜, 녹색 거북이 수프(????)  [원문은 Mock turtle soup, 현재는 거북이 멸종을 줄이기 위해 송아지 두뇌나 내장고기를 쓴다고 함] 등 국물이 있는 요리를 좋아했다. 훈제 생선, 햄과 마카로니, 오리, 닭, 비둘기 요리, 라드(기름)칠을 한 스위트브레드(Sweetbread, 송아지, 양고기 부위) 요리를 좋아했다고 한다 특이한 음식들이 많네 그리고 여담으로 아메리카 연합국 초대-마지막 대통령 제퍼슨 데이비스-체스 파이 남북전쟁 시기 남부 아메리카 연합국의 대통령  남부 연합도 미국 역사의 일부긴 하니까 넣어봄 체스 파이(Chess Pie)라는 것을 좋아했다. 체스 파이란, 계란, 설탕, 우유, 옥수수 가루 등으로 만든 고전적인 커스터드 파이임. 유명한 남부 가정식 요리로, 특히 웨스트버지니아랑 버지니아에서 유명하고 식감이 엄청 부드럽다고 한다. 출처: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dcbest&no=83417&_dcbest=1&pag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