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yanluna
50,000+ Views

자녀의 창의성을 위해 부모가 알아야 할 5가지~

현명한 부모가 되기 위해서, 자녀를 위해 꼭 해야 할 일 중 하나!!! 저는 바로 자녀의 '창의성'을 키워주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아이가 마음껏 상상력을 펼칠 수 있도록 , 아이의 흥미와 재능을 찾아내 살려주어서 진정 자신이 원하는 재미있는 삶을 살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 전 이게 바로 창의성의 정의라는 생각이 들어요. 학원에서 고액과외에서 배우는 창의는... 주입된 개념이 아닐까 싶구요. 창의는 스스로 키워나가는 거지, 누가 강요한다고 되는 게 아닌것 같습니다. 물론 아이가 창의력을 키워나가기 위해 부모가 약간의 서포트를 해주는 건 좋겠죠 ^^ 교육부에서 자녀의 창의성을 위해 부모가 알아야 할 것에 대해서 표로 멋지게 정리해놔서 가져와보았습니다. 모든 권리는 교육부에 있습니다. 허헛.
2 Comments
Suggested
Recent
공감되는 말이네요.
창의성을 키워주는 과외같은거 없어졌으면..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릴땐 몰라서 그냥 지나칠 상황들 미리보자
28년 살면서 몸이 아프면서 험난했던 사람으로써 나는 말한다. 1.공부가 싫어도 기본은 있어야 나중에라도 힘들지 않다. (수학은 못해도 컴맹이는 되지마라 정보통신 사회에서 치인다) 2.목표는 고3때 결정이 끝나야 이루는게 쉬워진다. (20살 넘기면 이것저것 할게많아서 자기계발도 어려워진다) 3.아무리 사춘기라도 생각먼저 하고 행동하자 (조언을 충고로 받아들이지 않았나 생각도 해보자) 4.걱정 안한다면 잔소리도 하지않는다. (잔소리는 관심이다 ) 5.기술배운다고 하면 여러가지를 알아보고 배워라 (이도저도 아니면 직업 찾기에 방황 일수다) 6.부모에겐 상처주지마라 (니가 나이들면 보고싶어도 못보는게 부모다 ) 7.의지할 사람이 없다고 힘든걸 남에게 말하지마라 (너의 약점을 꿰차고 이용당한다) 8.아프기전에 예방접종은 꼭 해야한다 특히! (독감주사,항체주사) 9.작은 돈이라도 저금통에 동전이라도 저금해라 (요즘은 지페만 쓰니깐 동전 100~500원씩 넣으면 금방모은다) 10.20살엔 청약신청을 해라 요즘은 좋아져서 혜택이 많다. 11.남,여자 친구는 고딩때부터 많이 만나라 (대학가면 만나기 다수어렵다 ..그리고 연애경험은 고딩때부터 하는거다 성적인건 선지키면서 만나라)
DAY 18_ 외국어 공부 챌린지 18일차
"Szia!" 오늘은 헝가리 인사로 카드를 엽니다. 눈이 펑펑 내렸던 요 며칠, 들뜬 마음을 담아 함께 외국어 공부를 시작해 볼까요? 참여하시는 분들은 매일 아침 10시, 오후 7시에 멘션을 통해 알림을 보낼 예정이니 꼭 빙글 알림을 켜 주세요. 외국어 공부 챌린지 2020년 2월 18일 _ DAY 18 방법 #1 매일 아침 업데이트 되는 외국어 공부 챌린지 카드에 오늘 한 공부 인증샷 또는 외국어 작문(ex: 영어 일기)을 댓글로 남긴다. 방법 #2 하고 싶은 말이 많아 댓글창이 부족하다면 댓글 대신 카드를 작성해서 #빙글챌린지 #영어공부 #중국어공부 등 각 외국어 공부 관심사에 발행한다. 참 쉽죠?🧐 매일 외국어로 일기를 써도 좋고, 정해진 숫자만큼 단어를 외워도 좋을 거예요. 또는 문제집을 풀거나, 그 날 배운 단어로 문장을 만들어 보는 것도 좋은 인증이 될 수 있겠죠. 함께 달릴 제군들을 소환합니다. 준비 되셨나요? @juhyeon01101 @card2 @soph2514 @hyunbbon @whale125 @goodmorningman @Associate @aawuu486 @guseh1996 @rkdsoddl91 @punsu0610 미처 신청하지 못 한 빙글러들이 있다면 지금이라도 참여해 보세요! 댓글을 남겨 주시면 내일부터 함께 소환해 드리겠습니다. 거 늦게 신청했다 하더라도 함께 한다는 것이 중요한 것 아니겠습니까. 그럼 2020년 2월 18일, 빙글 외국어 공부 챌린지 18일차, 지금부터 인증샷을 남겨 주시죠!
[영재발굴단] 아이가 너무 똑똑하고 눈치까지 빨라서 생긴 비극...ㅠㅠ
아이가 문제집/학습지를푸는걸 좋아한다고 거실 바닥에 늘어놓고 공부하고 6살인데 중학교 선행문제를 풀어서 찾아간 영재 서진이. 그런 서진이와 인터뷰 도중 PD가 퀴즈를 냈는데 서진이가 모르는 문제가 나오자 6살 같지않게 엄청 괴로워함. 너무 괴로워해서 PD가 그만하자고하는데 아이는 뛰어서 방 장롱안에 들어가버림 엄마가 달래려 해도 나오지않고 장롱안에서 쿵쿵소리는 내고 머리를 박는건지 손으로 치는건지 몰라도 괴로워함 PD가 말을 걸어도 문을 닫아버리는 서진이 심리상담사에게 찾아감 아이보고 자랑을 하라고 했는데 "~밖에못해요" 라는단어에 왜그렇게 얘기하냐는 노규식 박사님.. 아이는 왜 사람들한테 잘하는걸 보여주고 싶다고 생각하게 된걸까 보통의 6살의 아이는 자기가 잘하는걸 자랑하기만 바쁜나이인데 자기가 못하는것을 더 먼저 걱정하는 서진이.. 엄마나 주위에서 자꾸 똑똑하다,잘한다고 얘기하니까 더이상 그 기대에 자신이 부응하지 못할까봐.. 두려움이 매우 커져있다느뉴ㅠㅠ 고작 6살인데ㅠㅠㅠㅠㅠ 학습지 푸는걸 좋아해서 하는게 아니라 엄마가 실망할까봐ㅠㅠㅠ 그렇다고ㅠㅠㅠㅠㅠㅠ '실망한다고요' 이 말을 아이 스스로 2번이나 반복해서 말함...ㅜㅜㅜ 에궁 ㅠㅠㅠㅠ 실망이라는 의미를 정확하게 파악하는 서진이. 박사님이 얘기를 좀 더 하자고 옆에 다가가자 창밖을 보며 우는 서진이 ㅠㅠ 박사님의 말이 본인의 마음을 알아주는 말이었는지.... 그때부터 다시 펑펑울기 시작함...ㅠㅠㅠ 엄마가 실제적으로 공부하라고 강요한적은 없지만, 아이 스스로 본인이 문제를 풀고 맞추면 엄마가 좋아하는 모습이나 사람들이 자신에게 '잘한다'는 칭찬에 좋아하는 엄마의 모습을 보고 자기는 문제를 풀고 다 맞춰야하고. 똑똑해야한다는 강박관념에 사로잡혀있었다는..ㅠㅠ 그게 아니면 자기에게 실망할까봐 두려움에 떨고 있었고 박사님 말대로 '비극'...ㅠㅠㅠ ㅊㅊ: ㄷㅋ
DAY 21_ 외국어 공부 챌린지, 마지막 날
"Der friede sei mit dir." 독일의 말로 '평화를 빕니다.'라는 뜻이에요. 모두의 평화를 빌며 챌린지 마지막 날의 외국어 공부 카드를 열어 봅니다 :) 매일 뭔가를 꼬박 꼬박 한다는 일이 쉬운 일이 아닌데도 지금까지 참여해 주신 모두, 참으로 수고하셨습니다. 그거 아시죠? 이번 챌린지는 오늘이 마지막이지만 21일이나 해왔으니 습관이 되어 있을 거예요. 곧 챌린지 2기를 준비해 올 예정이니, 그 전까지는 빙글에 게시글로 인증해 보셔도 좋겠죠 :) 그럼 마지막 날도 화이팅 해 볼까요? 외국어 공부 챌린지 2020년 2월 21일 _ 마지막 날 방법 #1 매일 아침 업데이트 되는 외국어 공부 챌린지 카드에 오늘 한 공부 인증샷 또는 외국어 작문(ex: 영어 일기)을 댓글로 남긴다. 방법 #2 하고 싶은 말이 많아 댓글창이 부족하다면 댓글 대신 카드를 작성해서 #빙글챌린지 #영어공부 #중국어공부 등 각 외국어 공부 관심사에 발행한다. 참 쉽죠?🧐 매일 외국어로 일기를 써도 좋고, 정해진 숫자만큼 단어를 외워도 좋을 거예요. 또는 문제집을 풀거나, 그 날 배운 단어로 문장을 만들어 보는 것도 좋은 인증이 될 수 있겠죠. 마지막으로 함께 달릴 제군들을 소환합니다. 준비 되셨나요? @juhyeon01101 @card2 @soph2514 @hyunbbon @whale125 @goodmorningman @Associate @aawuu486 @guseh1996 @rkdsoddl91 @punsu0610 21일 간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몇 번 빠졌으면 어때요, 중간에 합류했으면 어때요. 잊지 않게 조금씩 함께 했다는 것이 중요하죠. 하지만 약속은 약속이니까, 다음주는 limited item인 챌린지 배지를 받을 도전자 분들을 발표할 총 결산 카드를 가져 오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2020년 2월 21일, 빙글 외국어 공부 챌린지 21일차 마지막 날, 지금부터 인증샷을 남겨 주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