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inbae
10,000+ Views

명절 먹고 남은 유과의 달콤한 변신, 유과 초콜릿​

이렇게 쉽고 맛있는 초콜릿 레시피 본 적 있으신가요? 초보자도 100% 성공하는 초간단한 레시피로 색다른 맛의 초콜릿 쿠키를 만들어보세요! ​:) 핸드폰으로도 보기 편한 레시피는 요인배닷컴! http://yoinbae.com/recipe-items/유과초콜릿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상봉 연탄돼지갈비
✔️상봉 연탄돼지갈비 ✔️돼지갈비 3인분(600g) 20,000원 저기압일땐 고기앞으로 가야한다더니 그게 #딱이게 말해주는 갈비 ✔️기본 반찬들 : 콩나물,마늘,쌈장, 간장소스,명이나물,기름마늘 , 쌈 갈비와 먹기 너무 좋은 반찬들로 구성 되어있어요 그리고 기본으로 제공 되는 순두부찌개 얼큰한게 고기 나오기전까지 술안주로 제격 고기 나와서는 고기와 곁들여 먹기 좋은 찌개에요 ⭐️#열무냉면 은 갈비 시킬때 시켜야 됨 그래야 갈비와 아주 맛있게 먹을 수 있음 갈비에는 맥주와 쏘주가 빠지면 안됨 갈비 다 먹고 더 먹고싶으면 갈매기살이나 껍데기 더 먹어도 됨 이 집은 상봉동 갓성비 연탄돼지갈비집 상봉주민이라면 이집은 필히 알아야하는 곳 https://www.instagram.com/p/CL3iROQlokO/?igshid=1x00offjyerl0
청량리 고향집 아바이순대국
✔️고향집 아바이순대국 ✔️순대국(보) 7,000원 ✔️수육모듬순대 중 19,000원 (순대,내장,머리) 드디어 먹어 본 아바이 순대국 #청량리맛집 칠때마다 나오길래 너무 가고싶었는데 드디어 가봤다리〰️〰️ #순대국 보통이라니 말이되나요? 안에 들은 고기들 보기만해도 혜자스러움이 순대국 먹으면서 이렇게 깔끔하고 양 많은집은 처음 #수육모듬순대 순대,내장,머리,허파,간 이렇게 들어가 있는데 중 사이즈가 이정도 클라스라니 말이되요 ?? 윤기 흐르는거 부터 미쳤는데 냄새까지 안나버림 진짜 먹으면서 와 와 간이나 허파나 순대나 내장이나 모두 미쳤다 하면서 먹어버림 이 집은 자주 가야겠다고 느낌 최애🐷 🍻술안주 추천🍻 술안주로 순대국,수육모듬순대 이렇게 두개시키면 제격이에요 🛤동대문구 왕산로37길7 ⏰월-토 09:00-22:00(일요일휴무) https://www.instagram.com/p/CLi9kB9lix8/?igshid=i7fq3kb3oroe
통영 3년만...
이상하게 정이 가는 도시가 있죠... 통영도 그중 한곳... https://vin.gl/p/3597415?isrc=copylink https://vin.gl/p/3597468?isrc=copylink 연휴라 번잡할듯해서 일찍 숙소 들어가려구요. 저녁거리 장만하러 번잡한 중앙시장 대신 서호시장 들렀습니다. 서호시장 추천드립니다. 초딩 딸이 회가 먹고싶데서... 돔이랑 밀치 그리고 멍게 좀 데려가려구요. 통영오면 루틴인것 같아요... 충무김밥도 포장했어요. 서호시장 주변에도 웬만한건 다 있구요 번잡하지도 않고 좋아요. https://vin.gl/p/1318161?isrc=copylink 햐, 동원리조트 신상일때 왔는데 5년만이네요. 아, 그런데 지난번과 다르게 이번엔 온돌로 왔는데 방이 운동장만 하더라구요. 입구에 6인실이라고 뙇... 대회가 있었는지 명지대랑 영남대 축구부가 숙소를 잡은것 같더라구요. 배터지게 먹었습니다 ㅎ. 회도 충무김밥도^^ 오늘 아침은 숙소 근처에서 생선구이... 성림 이집 반건조 생선구이로 서민갑부에 나온 모양이더라구요. 반건조 생선구이 와입은 맛있어 하더라구요. 저는 갠적으로 속초에서 먹은 생선구이가 젤 맛있었던것 같아요. 아들은 동대문시장에서 먹었던 생선구이가 젤이었답니다. 직원분이 큰뼈는 살짝 발라줍니다 ㅎ 밥은 참 맛있더라구요. 슝늉도 맛있습니다 ㅎ 아침도 맛나게 뭇으니 이제 집으로 가야죠... 거제로 넘어가는데 옥포에 새로 스벅 DT가 생겼더라구요. 달달하게 집으로 넘어 갑니다.
대보름엔 나물~~
내일이 대보름이니 오랜만에 7가지나물을 볶았다. 브로콜리곁순말림, 고구마줄기말림, 고사리 눈개승마(삼나무)말림, 말린삼잎국화나물, 말린 뽕잎나물, 시래기 나물 이렇게 7가지~ 시래기는 시어머니께서 주신 거 고구마줄기는 윗집 언니가 준 거 나머지는 한살림서 구입했다. (건나물의 세계는 무궁무진해서 첨들어보는 나물도 많다) 나물 삶기 : 찬물에 설탕 한술 넣고 (나물이 더 부드럽게 삶긴다) 찬물에서부터 건나물을 넣고 끓인다. 끓으면 5~10분 정도 끓인 후 그 물에 두시간정도 담갔다가 헹군다. 기본 나물 양념 : 국간장1, 어간장1, 올리고당 약간, 마늘 반큰술, 들기름(기본기름), 참기름(마무리용), 깨소금 ㅡ 나물양에 따라 간장,올리고당은 가감 1. 나물들은 기본양념에 10분 재워놓는다. 2. 달군 프라이팬에 1을 넣고 잠시 볶아준다. (오랜시간 볶을 필요없이 물기를 날린다는 기분으로 살짝만 볶아준다. 너무 마르게 볶으면 맛이 없으니 촉촉하게) 3. 불을 끄고 참기름과 깨소금넣고 마무리~ 시래기 나물은 된장 1, 국간장1, 고춧가루 2, 올리고당1,들기름, 간마늘1, 똥뺀국물 멸치약간, 말린 표고버섯,양파반개 1. 시래기 나물은 양념에 10분 재워둔다. 2. 똥뺀 국물 멸치를 마른 프라이팬에 볶는다. 3. 채썬 양파와 마른 표고를 넣고 볶는다. 4. 2와 3에 1을 넣고 볶다가 물 약간 넣고 자박하게 끓여 마무리한다. 오늘밥은 오곡밥 대신 연잎밥으로~~ (참좋은 세상~~냉동 연잎밥을 팔으니~~ㅋ)
점심 디저트
생일 점심 그냥 평범한 월요일이라 재택근무 중이라 후줄근한 홈웨어를 입고있지만 몬가 맛있는게 먹고 싶었어요 ㅎ 20대의 생일은 2-3주 전부터 줄줄이 잡히 알콜 스케줄을 소화해내며 당일까지 엄청나게 마시고 다녔는데 ㅋㅋㅋㅋㅋㅋ 이젠 그저 평범한 날들중에 하루가 되었어요 심지어 당일 아침에 쇼핑몰에서 온 생일축하 쿠폰을보고 아 오늘이구나 했거든요 저녁에 분명히 멀 시켜 먹자고 할테니 배달음식보단 디저트!! 를 먹자 생각한거져 공차 자몽그린티 (알로에펄 당도 30% 얼음적당히) 말렌카 꿀 케이크 ㅎㅎ 제가 주문한건 코코아맛입니다 호두맛도 있어요 공차를 주문한 이유는 다 이 케이크 때문이에요 체코의 전통케이크 라고 합니다 쫀쫀하고 부드럽고 커피나 차에 아주 잘 어울려요 언젠가 체코에서 직접 먹어볼수있는 날이 올까요ㅜ 체코에서 오리지널을 먹어보면 더 맛있을까요? 궁금 해요 한번 만들어볼까하며 구글링+ 유튜브 기웃 ㅎ 헤헤 저녁엔 멕시칸 푸드에 생일선물로 받은 교촌치킨을 주문했어요 화이타랑 부리또볼이 양이 너무 많아서 치킨은 금동이가 몇조각 먹고 그대로 남아버렸고 생일케이크도 자르지 못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대에 생일도 좋았지만 지금의 생일도 금동이와 왜용이 그리고 남편의 축하가 행복하네요 ㅎㅎㅎㅎ
응급실떡볶이 서울용마산역점
✔️응급실국물떡볶이 서울용마산역점 ✔️응급실떡볶이 1개 14,000원(기본 /중상맛) 코로나극복서비스 야끼만두 서비스 야식은 뭐다~ 매운떡볶이 오늘은 뭔가 걸쭉한 국물이 있는 떡볶이가 땡겨서 먹는 응떠억 물만두,오뎅,메추리알까지 들어 가 있는 찰떡 조합 스트레스 받을 때 먹어서 그런가 #중상맛 도 많이 안맵다니~~~ 재료가 가득가득 들어 가 있어서 너무 좋은 존맛탱 떡볶이 남으면 다음날 데워서 먹기도 너무 좋은 응떡 걸쭉한 국물이 땡길땐 응~~~~~~~떡 🛤중랑구 면목동 620-54 1층 https://www.instagram.com/p/CLti2_vlHY5/?igshid=1xos0mzw6kzsi
통영 라인 도이치 브루어리
아이들 배꼽시계 알람이 울리나봅니다. https://vin.gl/p/3597415?isrc=copylink 서피랑에서 내려와 가까운 해안도로쪽으로 나가보니 가끔 집에서 먹었던 유동골뱅이 공장도 나오고 더 지나가보니 바닷가 동네와 살짝 어울리는듯 그렇지않은듯 언밸런스한 공장 건물같은 브루어리를 만났습니다. 브루어리라고 써여져 있지 않았음 공장인줄 알았을겁니다 ㅎ 이 주택의 소유주는 엘리라는 강아지랍니다. 사람이 다가가면 꼬리를 흔들며 잽싸게 달려옵니다. 사진찍을땐 주차장에서 산책중이었어요. 이쪽에서 보니 건물이 또 다르게 보이네요 ㅎ 와, 외부에서 보는거랑 내부에서 보는거랑 천지차이네요. 인테리어가 이쁜데요... 아주 깔끔했어요. 자 이제 뭘 먹을지 공부해 봅시다... 와입은 IPA를 주문합니다. 이집 IPA가 맛있다고 들었답니다. 저는 샘플러 6잔 세트를 주문합니다. 3잔 세트도 있던데 오늘 아니면 또 언제 와서 맛보겠습니까 ㅎ. 윗쪽 우측부터 바이젠, 헬레스, 필스너 그리고 아래쪽 우측부터 레드비어, 포터 그리고 IPA랍니다.음, 바이스부터 제 느낌을 이야기 하자면 바이스는 언제나 그렇듯 완전 부드럽구요. 헬레스는 좀 쌉싸름하네요. 필스너는 프루티하면서 약간 쌉쌀한 것이 기존에 마셔봤던 필스너랑은 살짝 다른 느낌? ㅋ 레드비어는 와입이 소맥느낌, 폭탄주 느낌 난데요. 저도 6잔중 레드비어가 젤 제 취향에 안맞는듯 했어요. 포터는 아, 쌉쌀이 아니고 씁쓸한 느낌이... 그리고 마지막 ipa 아, 구수합니다. 맛있어요. 이상 제 입맛이었습니다 ㅋ 기본 안주들... 감자는 많이 바싹합니다. 아들은 치즈버거 순삭... 주차장에서 만난 목련... 곧 봉오리를 팍 터트리겠죠. 누군가 손 대기전에 미리 말이죠 ㅎ. 건물 뒤에 초등학교 운동장만한 주차장이 있어요. 엘리가 막 뛰어다니고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