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nhapnews
10,000+ Views

'화장하는 남성' 20대 줄고 40∼50대 늘었다.

<이슈픽> '화장하는 남성' 트렌드를 이끌었던 20대 대신 최근 40∼50대 중년 남성의 화장품 구매가 늘고 있습니다.☞http://goo.gl/99cYHo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책추천] 내 피부와 내 화장이 고민될 때 읽을 만한 책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입니다. 일교차가 심해지는 환절기, 점점 건조해져 가는 날씨에 피부가 많이 거칠어지는 요즘 피부 건강을 사로잡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요? 화장뿐만 아니라 피부 케어에 대해 알려주는 5권의 책을 소개합니다. 쓰기만 했지, 더 좋은 방법을 몰랐던 이들에게 피부 건강부터 환경까지 고려해 알려주는 착한 책 고르고 고른 천연 화장품 레시피 290 채병제, 김근섭 지음 ㅣ 팬앤펜(PAN n PEN)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3kHwvRr 난무하는 잘못된 정보로 소중한 피부 망치기 싫을 때 유기화학 전공자에게 간결하게 배우는 뷰티의 팩트 화장은 순간이지만 내 피부는 평생이니깐 카즈노스케 지음 ㅣ 성안당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3cmnkCW 크고 작은 피부 문제로 속 끓여 본 적 있는 이들에게 겉으로만 파악했던 피부를 과학적으로 풀어주는 책 피부는 인생이다 몬티 라이먼 지음 ㅣ 브론스테인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RPsqOt 행복하게 사는 사람은 그 행복이 피부로 드러난다? 피부를 진정 위한다면 어떡해야 할지 결론 나는 책 매력적인 피부 여행 옐 아들러 지음 ㅣ 와이즈베리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G1dkmh 화장하기 시작한 소녀가 당신 가까이 있을 때 그 소중한 피부를 망치지 않도록 선물하기 좋은 책 화장품이 궁금한 너에게 최지현 지음 ㅣ 창비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3cj0XhL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 👉 https://bit.ly/2FIR0OS
이 시대의 정의보다 불의의 방패가 더 센 이유?
이 시대의 정의보다 불의의 방패가 더 센 이유? 죄 지은 여자의 남편이 검사입니다. 죄 지은 장모 역시 검사 사위를 두었습니다. 검찰총장과 그 가족들의 비리를 변호한다거나 방패가 되어주는 검사들을 보고 있는 듯합니다. 정의의 이면을 보니 어떻습니까? 죄 지은 여자의 남편이 판사입니다. 판사 부인이 지은 죄를 고백 못하게 판사들이 막아줍니다. 좋습니다. '좋은 게 좋은 거니까' 그런데 '좋은 거 올바른' 선택은 지혜에서 나옵니다. 여기서도 기울어진 저울은 판사 조직의 이면입니다. 죄 지은 대기업들 많이 보았습니다. 판검사 사직 후 재취업하느라 봐줍니다. 변호사 개업 후 월척 고객이라 대기업 편 듭니다. 전관 예우 이면이 이렇습니다. 죄 지은 국회의원 보기도 지겹게 보아왔습니다. 판검사에게 정치 미끼로 길들이고 있습니다. 국민 배를 불려야할 의사당은 지 배만 채우려는 온갖 조직의 로비 장소가 되었습니다. 의사당 이면은 참으로 더럽습니다. 언론이 지은 죄, 잔혹합니다. 암울한 시대가 그리워질 정도입니다. 대중의 주목으로 사회적 영적 형상을 향상시키는데 포기했습니다. 생사람 잡는 혀가 무섭습니다. 악의적 여론 형성이 언론의 이면입니다. 출처: https://www.facebook.com/groups/406185656459197/permalink/943798329364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