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activated1426581721Dstoo
4 years ago10,000+ Views
SM엔터테인먼트가 제시카 퇴출설에 입장을 밝히며 제시카를 제외한 '소녀시대 8인 체제'로 활동하겠단 입장을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는 30일 오후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제시카의 웨이보 글과 관련한 입장을 밝히며 제시카 팀 탈퇴를 인정했다. SM측은 "올 봄 제시카가 본인의 개인적인 사정으로 당사에 앞으로 한 장의 앨범활동을 끝으로 팀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알려왔다"며 "제시카의 갑작스런 이야기에도, 당사와 소녀시대 멤버들은 소녀시대를 위해 좋은 방향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고민해 왔다"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최근 소녀시대 활동에 대한 우선순위 및 이해관계가 충돌하는 부분들에 대한 정확한 조율이 부족한 상황에서 제시카가 패션 관련 사업을 시작하게 되면서, 지속적인 논의에도 불구하고 도저히 팀을 유지할 수 없는 상황에 이르게 됐다"고 그동안의 갈등을 인정했다. SM측은 "이에 당사는 8인 체제의 소녀시대 활동을 당초보다 앞당기는 것으로 결정할 수 밖에 없었으며, 그 발표 시점 등을 논의하는 과정에서 제시카 본인의 시각으로 금일 새벽에 글이 게재됐다"고 밝혔다. SM측은 마지막으로 "향후 당사는 8인 체제의 소녀시대 및 제시카의 개인 활동에 대한 변함없는 지원과 매니지먼트를 해 나갈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앞서 30일 오전 제시카는 자신의 웨이보 계정을 통해 "다가오는 공식 스케줄을 기대하며 준비하고 있었으나 회사와 8명으로부터 오늘부로 저는 더 이상 소녀시대의 멤버가 아니다라는 통보를 받았다"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저는 소녀시대 활동을 우선시하며 적극적으로 전념하고 있는데, 정당치 않은 이유로 이런 통보를 받아서 매우 당혹스럽다"고 덧붙이며 소녀시대 퇴출에 대한 억울함을 드러냈다. 서현진 기자 sssw@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0 comments
Suggested
Recent
1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