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ordano2714
1,000+ Views

나는 감정이 먼저 오는 사람이다.

그리고 그 감정이 어떠한 것인지 알기 위해서 알아야겠어서 끄적거리기 시작한다. 내가 느끼는 이 감정은 나에게 느껴지는 이것은 뭉클함인지 안도감인지 적막함인지 고독함인지 외로움인지 .. 처음부터 한 마디로 와닿아준다면 정말 고마울텐데.. 그럼 이게 뭐지... 이게 뭘까나... 고민도 생각도 덜 할텐데- 아쉽게도- 나는 그렇게 생기지 못했다. 실타래처럼 얽힌 감정에 심정이 거슬리고 나서야 얽힌 실 끝을 풀어보기 위해 자리를 잡고 앉아본다. 한 글자씩 끄적임을 시작해본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사회생활, 인간관계 조언 18가지
1. 사과만 잘해도 90%는 먹고 들어간다. 실수나 잘못은 빠르게 인정할 줄 알아야 한다. 2. 누구에게나 착하게 굴지 마라. 착함과 현명함은 다르다. 나를 보호할 수 있게 때에 따라 거절도, 쓴소리도 할 줄 알아야 한다. 3. 쓰레기장에서 쓰레기와 어울리면 나도 쓰레기가 된다. 서로에게 좋은 영향을 주는 사람들과 함께하자. 4. 한 번쯤은 누군가를 진심을 다해 사랑해 봐야 한다. 진심으로 누군가를 사랑해 본 사람은 감정의 깊이가 다르다. 5. 거창하지 않아도 단기, 장기 목표를 세우자. 열심히 달리다 보면 길을 잃을 때가 있다. 그때 이 목표들이 표지판이 되어줄 것이다. 6. 인사는 기본이다. 인사는 남들에게 좋은 인상을 남기는 첫걸음이다. 7. 눈치가 좋은 사람들은 눈치가 없는 척한다. 적당히 모른척해야 사회생활이 편해지기 때문이다. 8. 버렸던 쓰레기는 다시 주워오지 말자. 나에게 상처 주고 손절한 사람들을 용서할 필요 없다. 결국 다시 배신할 테니. 9. 누군가를 미워하는 감정은 결국 나를 공격한다. 미워하는 대신 잊자. 10. 이기려 하지 말고 가치 있는 사람이 되자. 살다 보면 때론 실패하고 질 수도 있다. 이기려 하지 말고 경험을 통해 스스로의 가치를 높이려 하자. 11. 가끔 관계에도 거리 두기가 필요하다. 내 옆에서 힘이 되는 사람, 소중한 사람들만 남겨둬도 충분하다. 12. 꾸준히 운동해라 13. 사람은 절대 안 바뀐다. 무례한 사람은 영원히 무례하고 좋은 사람은 영원히 좋은 사람이다. 바꾸려고 해봤자 내 힘만 빠진다. 14.입 밖에 꺼낸 순간 그건 비밀이 아니다. 나를 믿고 말해준 사람을 배신하지 말자. 15. 사람의 본성은 그 사람이 화낼 때 나타난다. 화낼 때 바닥을 보여주는 사람은 피하자. 16. 행복은 생각보다 작은 곳에 숨어있다. 큰 성공을 해야만 행복해지는 건 아니다. 사소한 일에도 행복해질 수 있다는 걸 기억하자. 17.안 하고 후회할 바엔 하고 후회하기. 도전하면 실패와 성공이 남는 게 아니라 경험과 성공이 남는다. 18. 가장 중요한 건 ‘내 인생’이다. 인생에 가장 우선순위에 두어야 할 것은 다른 그 무엇도 아닌 나 자신이다. 출처ㅣ나는 나답게 살기로 했다 
[EGOGOGO]#18.자격
안녕하세요. 꿈과 사랑 두 마리 토끼를 잡는 마음부자 해인입니다. 정말 오랜만에 빙글에 카드를 올립니다. 사실 인스타그램과 빙글에 제 글을 올리는 것이 주된 SNS활동이었는데 최근 블로그랑 유튜브 준비를 한다고 빙글 관리에 조금 소홀했습니다. 오늘부터 또 다시 글을 올려볼게요^^ 오늘의 주제는 '자격'입니다. 저는 요즘 일하면서 느끼는 생각이 확실히 자격증이나 이론보다 중요한 것이 경험이구나 라는 것입니다. 저의 경험이 이론적으로 대단한 것 마냥 떠들어대는 누군가의 꼬리를 내리게 만들더라구요. 경험이 자격이되고 그것이 나만의 무기가 되는 세상이 아닐까 싶네요. 취업준비생에게도 자격증과 화려한 스펙에 목매지말고 자신만의 경험을 쌓으라고 말해주고 싶고, 또 새로운 시작을 하는 분들에게도 자격증이외의 자신만의 경험을 쌓아라라고 말해주고 싶습니다. 이 글을 쓰면서 그런 마음을 담아보았습니다. 오늘도 여러분들의 부족함을 채워줄 수 있는 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는 오늘도 자신을 위해 열심히 달리시는 당신들을 사랑하니까요😉❤️ #글 #글쓰기 #자격 #자기계발 #경험 #스펙 #작가지망생 주로 인스타그램과 빙글을 통해 여러분들과 소통하고 있습니다. https://linktr.ee/mauumbuja